전체뉴스 266241-266250 / 288,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과천시 '정권 말기' 선심 .. 市예산으로 의원.공무원 보험가입

    ... 시는 최근 시의원,일반직 공무원,청원경찰,상용직 등 5백48명에 대해 1인당 8만6천원씩 모두 4천7백12만원의 시 예산을 들여 1년짜리 상해보험을 S생명보험에 단체 가입했다. 이에 따라 과천시 공무원들은 사망 교통장해 암진단 입원 등 6개 사유 발생 때 5만∼3천만원까지의 보험금을 지급받게 됐다. 과천시는 "공무원들이 안정적으로 업무를 추진할 수 있도록 불의의 사고에 대한 대책으로 단체보험에 가입했다"고 설명했다. 시민들은 "공무원들의 보험료를 예산으로 ...

    한국경제 | 2003.01.17 00:00

  • 부사장 승진 25명 '작년 2배'..사상최대 실적 반영

    ... 경영환경이 불투명하고 IT경기 회복이 지연된 가운데서도 그룹 전체로 15조원에 달하는 사상 최대의 이익을 낸 점이 고려됐다. 보너스와 인사 면에서 과감한 보상을 실시한 셈이다. 구조조정본부 팀장 중에서는 노인식 인사팀장,박근희 경영진단팀장,장충기 기획팀장 등 3명이 전무에서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이에 따라 구조본 팀장 7명 중 부사장이 지난해 2명에서 올해 5명으로 늘었다. 구조본이 사상 최대의 실적을 이끈 공로를 인정받았다. 부사장 승진자 25명 중 40대가 ...

    한국경제 | 2003.01.17 00:00

  • "유동성 유입은 2분기 이후" .. 삼성증권

    삼성증권은 17일 증시로의 유동성 유입은 2.4분기 이후에나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삼성증권은 안전자산 선호와 경기 불확실성 등으로 인해 현재 시중 유동성은 초단기 상품인 MMF 등 채권으로 유입되고 있다고 진단, 이러한 현상이 해소돼야 증시로 유동성이 흘러들면서 주가 상승의 모멘텀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유동성이 채권에 집중되는 현상의 해소는 미국의 이라크 전쟁과 북한 핵문제 등 지정학적 리스크 해결을 예견할 수 있는 2.4분기 이후가 ...

    연합뉴스 | 2003.01.17 00:00

  • [틈새로 본 부동산] "아직 집 살때 아니다"

    ... 매수타이밍을 잡으려 하고 있다. 대부분의 전문가들은 그러나 '지금이 매수타이밍'이라는 분석에 동의하지 않는다. 전문가들은 이같은 일부 재건축단지의 집값 급락세에 대해 "실거래 없이 단기 급등한 데 따른 가격조정의 현상일 뿐"이라고 진단하고 있다. 실제로 서울 강남지역과 과천지역 아파트의 경우 1년 사이 집값이 두 배 가까이 급등했으나 손바뀜은 활발하지 않았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최근 집값 하락을 폭락으로 볼 수 없다"고 잘라말했다. 이 전문가는 "일부 재건축아파트의 ...

    한국경제 | 2003.01.17 00:00

  • [새로 문을 연 업체] 큐바이오텍, 환경오염 방지기술 연구개발

    ... 큐바이오텍(www.Q-BioTech.com)은 지난 2000년 9월 SK가 탄생시킨 바이오벤처 분사기업 1호이기도 하다. 각종 악성폐수를 생물학적으로 처리해주는 QBR(Quick BioReactor) 기술 외에 악취제거,토양오염 진단 및 처리 등의 첨단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국내 처음으로 휘발성 유기화학물질 전용 바이오필터를 개발하기도 했다. 대표를 맡고 있는 박용석 박사(화학공학)는 "환경문제 해결에는 난분해성 물질의 해결이 필수이지만 이 분야는 불모지나 ...

    한국경제 | 2003.01.17 00:00

  • "주택담보대출 큰문제 없을듯".. 시중은행장들, 한은과 '금융협의회'

    ... 은행 수지가 악화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은행장들은 또 올해중 만기인 37조원의 주택담보대출은 큰 문제가 없겠지만 카드론이 다소 방만하게 운영돼 대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한편 박 총재는 최근 국내 경기가 견실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IT업종과 기타 업종간 성장격차 확대 △교역조건 악화 △늘어난 가계부채 △국내외 불확실성 증대 등으로 서민들의 체감경기는 나빠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안재석 기자 yag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1.17 00:00

  • 민주 당조직 대폭 감축

    민주당은 당조직의 간소화를 위해 현 당직자의 40%를 대폭 감축할 방침이다. 이상수(李相洙) 사무총장은 17일 당의 현대화 및 조직진단을 실시할 업체를 선정하기 위한 설명회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앞으로 당 조직을 슬림화할 생각"이라며 "현재 250여명의 당직자중 100여명은 감축되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그는 "다만 감축 인원에 대해선 별도의 (구제)조치를 취할 생각"이라고 말하고"임대해 사용하고 있는 중앙당사 건물 공간도 축소 조정할 ...

    연합뉴스 | 2003.01.17 00:00

  • 언론인 손석춘씨 장편소설 「유령의 사랑」출간

    ... 한민주와 고수련의 관계는 불륜에 이르지 않는다. 대신 한민주의 아들 혁이 고수련을 통해 프롤레타리아 의식을 쌓는다는 설정을 통해 칼 마르크스의 유령(혁명이념)이 시대를 초월해 전승되는 것을 보여준다. "소설이 죽었단다. 우울한 진단이다"로 시작되는 이 소설은 영상매체에 떼밀려 힘을 잃어가는 활자매체의 운명, 여기서 비롯된 이념의 쇠퇴와 전망부재의 현실을 동일선상에 놓고 이야기를 펼쳐간다. 소설 밑바닥에는 칼 마르크스의 사상이 숨쉴공간을 허용하지 않았던 한국사회의 ...

    연합뉴스 | 2003.01.17 00:00

  • "`美경제 침체탈출' 진단 시기상조" .. NBER

    ... 너무 이르다고 전미경제연구소(NBER)가 15일 밝혔다. NBER는 이날 `1월 경제동향 보고서'에서 최근자료 분석결과 미국경제는 생산부문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보이고 있으나 고용부문에서는 여전히 침체를 보이고 있다며 이같이 진단했다. NBER는 통상 기업 사이클을 분석할 때 고용수치에 상당한 비중을 두고 있다. 보고서는 이어 향후 추가적인 경기위축이 있을 경우 이런 경기침체의 연장선상에 있는 것으로 간주될지 여부 또한 명확하지 않다고 설명했다. NBER는 ...

    연합뉴스 | 2003.01.16 00:00

  • 반포지구 '안전진단 심사' 긴장 .. 통과 장담 못해

    '반포저밀도지구 내 아파트 단지들이 안전진단을 통과할 수 있을까.' 16일 서울 서초구청에 따르면 반포저밀도지구 내 5개 단지의 안전진단 심사가 이날부터 시작됐다. 반포저밀도지구에서 1순위 경쟁을 벌이고 있는 반포주공1,반포주공2,반포주공3,한신1차,미주 등 5개 단지는 먼저 육안으로 정밀안전진단 실시여부를 판정받는다. 강남구(은마,개포주공2단지 등)와 강동구(고덕주공1,고덕시영 등) 소재 재건축 추진 단지들이 안전진단 단계에서 잇달아 고배를 ...

    한국경제 | 2003.0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