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K이노, 배터리분사 주총 통과

    ... 흑자 전환 이후 기업공개(IPO)를 검토할 계획이다. SK이노베이션은 이날 임시주주총회에서 ‘SK배터리 주식회사’(가칭)와 ‘SK이앤피(E&P) 주식회사’(가칭) 분할안이 찬성률 80.2%로 통과됐다고 발표했다. 2대 주주 국민연금(8.05%)이 ‘배터리 사업 비상장화에 따라 주주가치 훼손 우려가 있다’며 반대표를 던졌지만, 최대주주 SK(33.40%)와 기관투자가들의 찬성으로 무난히 통과됐다. ...

    한국경제 | 2021.09.16 17:55 | 김일규

  • thumbnail
    [특징주] '배터리 분사 확정' SK이노베이션, 4%대 하락

    ... 'SK배터리(가칭)'와 'SK E&P(가칭)'의 물적 분할안을 의결했다. 2대 주주 국민연금이 주주가치 훼손 우려가 있다며 분사 안건에 반대표를 던졌지만, 최대주주 SK와 기관 투자자들의 찬성표에 힘입어 80.2%의 찬성률로 통과됐다. 이날 분사안 의결로 배터리, 석유개발 신설회사는 내달 1일부로 각각 SK이노베이션의 100% 자회사로 출범하며, 이중 SK배터리 신설회사는 막대한 투자자금 조달을 위해 상장을 추진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6 16:10 | YONHAP

  • thumbnail
    SK이노, 배터리 사업 분할 확정…"10월 1일 출범"

    ... 승인됐다고 밝혔다. 이번 임시주총 승인으로 신설법인 SK배터리주식회사(가칭)와 SK이앤피주식회사(가칭)는 오는 10월 1일 공식 출범한다. 이날 임시주주총회에서는 배터리와 석유개발사업, 두 신설법인의 분할 안건은 80.2%의 찬성률로 통과됐다. 또 지배구조헌장 신설, 이사회 내 위원회 명칭 변경, 이익의 배당은 금전, 주식 및 기타의 재산으로 할 수 있는 조항 신설 등 일부 정관 개정 안건도 97.9% 찬성으로 통과됐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이번 분사 ...

    한국경제TV | 2021.09.16 11:41

  • thumbnail
    SK이노, 배터리사업 분할 확정…내달 1일 'SK배터리' 출범

    ... 의결한 바 있다. 이번 임시주총 승인으로 신설법인 'SK배터리주식회사(가칭)'와 'SK이앤피주식회사(가칭)'는 다음달 1일 공식 출범한다. 이날 임시주총에서 두 신설법인의 분할 안건은 80.2%의 찬성률로 통과됐다. △지배구조헌장 신설 △이사회 내 위원회 명칭 변경 △이익의 배당은 금전, 주식 및 기타의 재산으로 할 수 있는 조항 신설 등 일부 정관 개정 안건도 97.9% 찬성으로 통과됐다. SK이노베이션의 2대 주주인 국민연금(지분 ...

    한국경제 | 2021.09.16 11:31 | 노정동

  • thumbnail
    SK이노베이션 '배터리 분사' 주총서 최종 의결…내달 1일 출범

    참석 주주 찬성률 80.2%…"연말께 주주환원 방향성 공개할 것"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사업과 석유개발 사업 분사가 16일 주주총회에서 최종 의결됐다. 물적 분할된 배터리, 석유개발 신설 회사는 내달 1일부로 출범하는데, 업계에서는 SK배터리 신설회사가 투자자금 조달을 위해 상장 절차를 밟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SK이노베이션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SK배터리 주식회사(가칭)'와 'SK E&P ...

    한국경제 | 2021.09.16 10:54 | YONHAP

  • thumbnail
    제2의 트럼프?…미 주지사 소환투표 놓고 공화 후보 "선거사기"

    ... 인지도를 바탕으로 출마했고, 46명의 후보가 난립한 가운데 지지율 19.3%로 선두를 달리고 있다. 미국의 주지사 주민소환 투표는 ▲현직 주지사 소환에 찬성하는지 ▲차기 주지사로 누구를 지지하는지 등 2개 항목을 묻는다. 소환 찬성률이 과반이면 현 주지사는 물러나고 차기 주지사 지지도에서 1위를 한 후보가 새 주지사가 된다. 그러나 차기 주지사 후보 명단에 현직인 개빈 뉴섬 주지사는 이름을 올릴 수 없다. 뉴섬 주지사로서는 자리를 지키려면 소환 반대표를 과반 ...

    한국경제 | 2021.09.09 10:09 | YONHAP

  • thumbnail
    르노삼성차 임단협 최종 타결…합의안에 노조원 55% 찬성

    르노삼성자동차 노사의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이 1년여 만에 최종 타결됐다. 르노삼성차 노조는 2020년 임단협·2021년 임금 통합 잠정 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 결과, 찬성률 55%로 합의안이 가결됐다고 3일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장진아기자 janga3@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9.03 19:08

  • thumbnail
    르노삼성차 임단협 최종 타결…완성차 5개사 모두 마무리(종합)

    1년 넘게 끈 진통 끝에 찬성률 55%로 합의안 가결 르노삼성자동차 노사의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이 1년여 만에 최종 타결됐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2020년 임단협·2021년 임금 통합 잠정 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한 결과, 찬성률 55%로 합의안이 가결됐다고 3일 밝혔다. 투표 대상자 1천896명 가운데 1천2명이 찬성표를 던졌다. 이에 따라 르노삼성차 노사는 지난해 7월 시작한 임단협 협상을 1년여 만에 마무리했다. 노사는 ...

    한국경제 | 2021.09.03 18:50 | YONHAP

  • thumbnail
    르노삼성차 임단협 최종 타결…합의안에 노조원 55% 찬성

    르노삼성자동차 노사의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이 1년여 만에 최종 타결됐다. 르노삼성차 노조는 2020년 임단협·2021년 임금 통합 잠정 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 결과, 찬성률 55%로 합의안이 가결됐다고 3일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3 18:28 | YONHAP

  • thumbnail
    HMM 임단협 극적 타결…해운 대란은 겨우 피했다

    ... 순탄치 않았다. 노조는 8년간의 임금 동결을 보상받겠다고 주장했고, 사측은 3조원의 공적 자금이 투입된 이상 급격한 임금 인상은 어렵다고 난색을 보였다. 이 과정에서 해상과 육상노조가 시행한 쟁의행위 찬반투표가 각각 90% 넘는 찬성률로 가결되고, 중앙노동위원회 조정 절차도 실패로 끝나면서 국내 최대 선사 파업에 따른 물류 대란이 현실화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졌다. 지난 이틀간의 담판 중 협상 결렬 직전까지 가는 위기도 있었지만 산업은행과 해양수산부 등의 중재로 ...

    한국경제 | 2021.09.02 17:53 | 남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