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철도파업 극적 타결될까…중노위 "최종 권고안 제시"

    ... 조정위원회로 향했지만, 조정위는 지난 10월 28일 "노사 당사자의 입장차가 현격하다"며 조정 중단을 선언한 바 있다. 조정 중단 결정이 내려지면서 노조는 파업권을 획득했고, 결국 재적 조합원 61.1%의 찬성률로 총파업 돌입을 결정한 것이다. 하지만 파업을 앞두고 철도공사 노·사가 지난달 26일 중앙노동위원회에 또다시 조정을 신청하면서 이번 사후 조정이 추가로 진행됐다. 노동위 위원장은 노사 동의를 얻어 사후 조정을 할 수 ...

    한국경제 | 2022.12.01 20:08 | 곽용희

  • thumbnail
    서울대 재학생 76.5% "학내 인권헌장 제정 찬성"

    ... 인권헌장 제정에 동의했다. 이 비율은 지난해 조사 결과(56%)와 비교하면 20.5%포인트 높아졌다. 인권헌장 제정에 반대한 응답자는 3.83%에 그쳤다. 인격권, 차별금지와 평등권, 사상·양심·종교·표현의 자유 등 조항별 찬성률도 모두 95% 이상이었다. 특히 그간 논란이 된 '성적 지향 및 성별 정체성을 이유로 차별받지 않을 권리가 있다'는 조항에 대해서도 찬성률이 97.2%에 달했다. 인권헌장이 만들어지면 꼭 포함돼야 할 권리로는 인격권(60.3%)이 ...

    한국경제 | 2022.12.01 18:18 | YONHAP

  • thumbnail
    민노총 탈퇴 가결…포스코스틸리온 연일 '급등'

    ... 포스코의 강판 생산 계열사다. 포스코 양대 노동조합 중의 하나인 포항지부 포스코지회는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한 금속노조 탈퇴안에 대한 조합원 투표 결과 탈퇴를 결정했다. 전체 조합원 247명 중 143명이 투표에 참여했고, 69.93% 찬성률로 탈퇴안이 가결됐다. 포스코지회가 금속노조를 탈퇴한 이유는 금속노조가 포스코 직원의 권익 향상을 외면하고 조합비만 걷는다는 불만이 커지면서다. 홍헌표기자 hphong@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12.01 09:42

  • thumbnail
    원희룡 "포스코, 민노총 탈퇴로 주가 급등…'민폐노총' 손절 축하"

    ... "포스코 노조의 민노총 손절! 축하하고 환영한다!"고 덧붙였다. 철강업계에 따르면 전날 포스코 양대 노조 중 하나인 포스코지회가 민주노총 금속노조 탈퇴를 위한 조합원 투표를 지난달 28~30일 진행한 결과 찬성률 69.9%로 가결됐다. 포스코지회는 빠른 시일 내 산별노조에서 탈퇴하고 기업형 노조 신청을 할 계획이다. 포스코지회는 최근 입장문을 통해 "금속노조는 지회가 금속노조를 위해 일하고 금속노조를 위해 존재하길 원한다"며 ...

    한국경제 | 2022.12.01 08:34 | 홍민성

  • thumbnail
    철도노조 파업예고일 내일로…협상 난항에 파업 가능성 커져

    ... 관계자도 "노조의 요구 대부분이 사측의 권한 범위를 넘어서는 만큼 협상 타결에 대한 기대보다는 파업 가능성이 큰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앞서 노조는 지난 10월 26일 조합원 총투표를 시행해 재적 조합원 61.1%의 찬성률로 쟁의행위 돌입을 결정했다. 지난달 24일부터는 준법투쟁(태업)을 진행 중이다. 철도노조가 파업하게 되면 2019년 11월 이후 3년 만이다. 철도는 노동조합법과 노동쟁의조정법 시행령상 필수유지업무 사업장으로 지정돼 파업에도 일정 ...

    한국경제 | 2022.12.01 05:00 | YONHAP

  • 포스코 노조, 민주노총 탈퇴

    ... 조합비만 걷는다는 불만이 팽배해진 영향이다. ▶본지 11월 30일자 A1, 2면 참조 30일 철강업계에 따르면 금속노조 포항지부 포스코지회는 지난 28일부터 이날까지 사흘간 금속노조 탈퇴를 위한 조합원 투표를 했다. 투표 결과 찬성률 69.9%로 가결됐다. 산별노조인 금속노조 지회 형태의 조직을 기업형 노조로 전환하는 등의 조직 형태 변경에 관한 투표는 재적 조합원 과반수 출석과 출석 조합원 3분의 2 이상 찬성이 있으면 가결된다. 포스코지회는 지난 3~4일 ...

    한국경제 | 2022.11.30 18:55 | 강경민

  • thumbnail
    포스코지회, 민노총 금속노조 탈퇴…찬성률 69.9%

    "포스코지회는 포스코 직원 권익 위해 존재" 포스코에 있는 복수노조 중 한 곳인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가 금속노조를 탈퇴하기로 했다. 30일 포스코지회에 따르면 이 노조가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조직형태 변경에 대한 조합원 찬반 투표를 벌인 결과 69.93%가 찬성했다. 조직형태 변경은 산별노조인 금속노조에서 탈퇴해 기업노조로 전환한다는 안건이다. 이번 투표에는 전체 조합원 247명 가운데 57.89%인 143명이 투표에 참여했...

    한국경제 | 2022.11.30 18:36 | YONHAP

  • thumbnail
    포스코 노조, 4년 만에 민주노총 금속노조 탈퇴

    ... 포스코 직원의 권익 향상을 외면하고 조합비만 걷는다는 불만이 팽배해진 영향이다. 30일 철강업계에 따르면 금속노조 포항지부 포스코지회는 지난 28일부터 이날까지 사흘간 금속노조 탈퇴를 위한 조합원 투표를 진행했다. 투표 결과 찬성률 69.9%로 안건은 가결됐다. 산별노조인 금속노조 지회 형태의 조직을 기업형 노조로 전환하는 등의 조직형태 변경에 관한 투표는 재적조합원 과반수 출석과 출석조합원 3분의 2 이상의 찬성이 있으면 가결된다. 앞서 포스코지회는 이달 ...

    한국경제 | 2022.11.30 17:53 | 강경민

  • thumbnail
    [단독] "우릴 ATM 취급"…민노총에 결국 폭발한 포스코

    ... 30일까지 이뤄지며 개표 결과도 이날 나온다. 전체 조합원 264명 중 과반이 참석하고 참석자의 3분의 2가 찬성하면 가결된다. 포스코지회의 금속노조 탈퇴 투표는 이번이 두 번째다. 3~4일 조합원을 대상으로 탈퇴 찬반투표를 한 결과 찬성률 66.9%로 안건이 가결됐다. 하지만 상급단체인 금속노조가이의를 제기했고, 고용노동부가 이를 받아들이면서 재투표가 이뤄지고 있다. 포스코지회는 가결을 자신했다. 지회는 의견문을 통해 “금속노조가 조직 형태 변경은 불법이라는 ...

    한국경제 | 2022.11.29 18:13 | 강경민/곽용희

  • thumbnail
    총파업 코앞…광주·전남교육청, 대체급식·단축수업 추진

    ... 10년차 기준 정규직 대비 약 1천만원 격차 등 복리후생수당 차별 철폐 등을 요구하고 있다. 노조는 지난 9월부터 8차례에 걸친 본교섭과 실무교섭에 이어 10월 중앙노동위원회 조정회의를 거쳤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하자 지난 10일 찬성률 86.3%로 파업을 결의했다. 광주시교육청 관계자는 "파업참여 규모가 지난해보다 클 것으로 보여 학교급식 등에 상당한 차질이 예상된다"며 "학생·학부모 피해 최소화를 위한 대책을 마련해 일선 학교에 발송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2.11.23 11: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