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3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민 72.5%, 대체공휴일 확대해야…자영업 '글쎄'"

    ... 반면 '반대한다'는 응답은 25.1%로 '적극 반대'가 10.1%, '소극 반대'가 15.0%였다. '모름'은 2.4%였다. 직업별로 생산·기술·서비스직(84.8%), 사무·관리·전문직(83.9%), 학생(79.5%)에서 찬성률이 높았던 반면, 자영업(49.8%), 전업주부(63.3%)에선 평균을 밑돌았다. 한편 '대체공휴일 도입이 경제침체를 극복하고 내수활력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주장에 대해서는 찬성 69.6%, 반대 25.7%로 나타났다. 자영업(50.6% ...

    한국경제 | 2021.06.15 05:00 | YONHAP

  • thumbnail
    다음달부터 쌍용차 무급휴직…자구안에 노사 최종 합의

    ... 현행 2년에서 3년으로 변경 ▲ 무(無)쟁의 확약 등이 담겼다. 4천800여명의 직원 중 절반가량이 무급휴직을 할 것으로 예상되며, 인적 구조조정은 자구안에 포함되지 않았다. 앞서 노조가 진행한 자구안 조합원 찬반 투표에서 찬성률 52.14%로 자구안이 통과됐다. 쌍용차는 "고용은 유지하면서 비용을 줄일 수 있는 합리적이고 실효성 있는 방안"이라며 "자구 계획을 통해 우호적인 조건 속에 성공적으로 M&A(인수·합병)를 추진할 수 있는 동력을 확보했다"고 평가했다. ...

    한국경제 | 2021.06.14 11:03 | YONHAP

  • thumbnail
    한국씨티은행 노조 총파업 임박…찬성률 99.14%

    한국씨티은행 노동조합이 파업권을 손에 넣었다. 날로 투쟁 수위를 높여가고 있는 노조의 쟁의 수위가 한층 더 높아질 전망이다. 한국씨티은행 노조에 따르면 지난 10일 열린 쟁의행위 찬반투표는 투표율 93.20%, 찬성률 99.14%로 찬성 가결됐다. 이로써 노조는 합법적인 쟁의권을 확보하게 됐다. 씨티은행 노조는 분리매각을 반대하면서 본사 앞 규탄대회, 은행장실 앞 시위 등으로 투쟁 수위를 높여가고 있다. 씨티은행 측은 지금까지 들어온 복수의 ...

    한국경제TV | 2021.06.11 14:11

  • thumbnail
    씨티은행 노조 "쟁의행위 찬반투표 가결…매각 제동 걸 것"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한국씨티은행지부(씨티은행 노조)는 10일 쟁의 행위 찬반투표가 투표율 93.2%, 찬성률 99.14%로 가결됐다고 11일 밝혔다. 씨티은행 노조는 "합법적인 쟁의권을 확보하게 됐다"며 "씨티은행 노조는 전체 정규직 3천300명 중 80%가 조합원이며, 복수노조인 민주지부(시니어노조)도 연대하기로 해 영향력이 클 것"이라고 말했다. 노조는 "대외적으로는 은행의 영업양도 및 사업 폐지가 인가사항인 만큼 한국노총, 국회, 금융위원회, ...

    한국경제 | 2021.06.11 14:02 | YONHAP

  • thumbnail
    "종부세 기준 '상위 2%'로 변경, 찬성 39% 반대 31%"

    ... 40대(47.3%)에서 찬성이 많았다. 1가구 1주택자의 양도소득세 비과세 기준을 현행 9억원에서 12억원으로 상향하는 방안에 대해서는 51.7%가 찬성했다. 반대 의견은 29.8%,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8.5%였다. 2주택 이상 보유자의 62.9%, 1주택 보유자의 56.3%가 찬성했다. 지역별로는 서울 거주자의 찬성률이 59.5%로 가장 높았다. 이번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포인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0 09:43 | YONHAP

  • thumbnail
    자구안 가결에 한숨 돌린 쌍용차, 다음달부터 1교대로 전환한다

    ... 평가도 엇갈리고 있다. 자구안이 가까스로 통과된 만큼 향후 노사 갈등 요인도 여전히 존재한다. 쌍용차 노조가 7∼8일 진행한 자구안 찬반 투표에는 전체 조합원 3천273명 중 3천224명이 참여해 이 중 1천681명(찬성률 52.14%)만 찬성했다. 산은은 다음주 초에 간담회를 열고 쌍용차 자구안 통과 등 현안에 대한 입장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동걸 산은 회장이 올해 초 쌍용차 노조에 내걸었던 흑자 전 쟁의 행위 금지와 단체협약 유효기간 ...

    한국경제 | 2021.06.10 06:01 | YONHAP

  • thumbnail
    `머스크 지고 부켈레 뜨고`...암호화폐 스타 세대교체

    ... 나선 엘살바도르다. 해외 주요 언론에 따르면 나이브 부켈레 엘살바도르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직접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인정하는 법안이 의회에서 압도적인 찬성으로 통과됐다"고 밝혔다. 총 84표 중 64표가 찬성, 찬성률은 76%에 달했다. 2019년 취임한 부켈레 대통령은 엘살바도르 내 양당 구도를 깨고 군소정당 출신으로 대통령 자리에 오른 인물로, 부패·범죄 척결을 내세우며 국민들의 지지를 받아왔다. 1981년생인 그는 엘살바도르 정치 사상 ...

    한국경제TV | 2021.06.09 17:27

  • thumbnail
    엘살바도르, 세계 최초 비트코인 법정통화로 인정…76% 찬성

    엘살바도르가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인정하는 세계 첫 국가가 됐다. 로이터 통신, CNBC 등 해외 주요 언론에 따르면 엘살바도르는 8일(현지시간) 의회에서 비트코인을 법정 통화로 만드는 법안을 상정, 76%의 찬성률로 통과된 것으로 알려졌다. 총 84표 중 64표가 찬성이었다. 앞서 지난 수요일 나이브 부켈레 엘살바도르 대통령은 비트코인 2021 콘퍼런스에서 영상 메시지를 통해 비트코인을 법정 통화로 지정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

    한국경제TV | 2021.06.09 15:34

  • thumbnail
    자동차산업연합회 "쌍용차 자구계획 합의 환영"

    ... 협력적 노사 관계를 구축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쌍용차 노조는 무급 휴직 기본 2년, 임금 삭감 및 복리후생 중단 2년 연장, 단체협약 변경 주기 연장 등을 담은 자구 계획에 대해 찬반 투표를 진행한 결과 52.1%의 찬성률을 기록했다고 이날 밝혔다. 자동차산업연합회는 이같은 결과에 대해 "시장 상황에 맞춰 노사가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경쟁력을 입증한 것"이라며 "최근 수출 물량이 증가하고 있다는 점도 쌍용차의 계속기업가치를 보여준다"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21.06.08 18:35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쌍용자동차, 매각자문사에 EY한영 선정...매각 본격화

    ... 단지 언론에 의사표시만 했을 뿐 실제 인수능력이 전혀 없는 후보들로, 관련 업계에서도 후보로 인지하지 않고 있다. M&A업계에서는 쌍용차 자구 계획안이 조합원 투표에서 통과하기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지만, 이날 52%의 찬성률로 자구 계획안이 통과되면서 분위기가 달라질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노사가 마련한 이 자구안은 기술직 50%와 사무직 30% 인원에 대해 최대 2년 동안 무급휴직을 시행하는 것이 핵심이다. 우선 1년 시행해본 뒤 회사 상황을 고려해 ...

    마켓인사이트 | 2021.06.08 1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