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2,3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씨티은행 노조 "쟁의행위 찬반투표 가결…매각 제동 걸 것"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한국씨티은행지부(씨티은행 노조)는 10일 쟁의 행위 찬반투표가 투표율 93.2%, 찬성률 99.14%로 가결됐다고 11일 밝혔다. 씨티은행 노조는 "합법적인 쟁의권을 확보하게 됐다"며 "씨티은행 노조는 전체 정규직 3천300명 중 80%가 조합원이며, 복수노조인 민주지부(시니어노조)도 연대하기로 해 영향력이 클 것"이라고 말했다. 노조는 "대외적으로는 은행의 영업양도 및 사업 폐지가 인가사항인 만큼 한국노총, 국회, 금융위원회, ...

    한국경제 | 2021.06.11 14:02 | YONHAP

  • thumbnail
    "종부세 기준 '상위 2%'로 변경, 찬성 39% 반대 31%"

    ... 40대(47.3%)에서 찬성이 많았다. 1가구 1주택자의 양도소득세 비과세 기준을 현행 9억원에서 12억원으로 상향하는 방안에 대해서는 51.7%가 찬성했다. 반대 의견은 29.8%,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8.5%였다. 2주택 이상 보유자의 62.9%, 1주택 보유자의 56.3%가 찬성했다. 지역별로는 서울 거주자의 찬성률이 59.5%로 가장 높았다. 이번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포인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0 09:43 | YONHAP

  • thumbnail
    자구안 가결에 한숨 돌린 쌍용차, 다음달부터 1교대로 전환한다

    ... 평가도 엇갈리고 있다. 자구안이 가까스로 통과된 만큼 향후 노사 갈등 요인도 여전히 존재한다. 쌍용차 노조가 7∼8일 진행한 자구안 찬반 투표에는 전체 조합원 3천273명 중 3천224명이 참여해 이 중 1천681명(찬성률 52.14%)만 찬성했다. 산은은 다음주 초에 간담회를 열고 쌍용차 자구안 통과 등 현안에 대한 입장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동걸 산은 회장이 올해 초 쌍용차 노조에 내걸었던 흑자 전 쟁의 행위 금지와 단체협약 유효기간 ...

    한국경제 | 2021.06.10 06:01 | YONHAP

  • thumbnail
    `머스크 지고 부켈레 뜨고`...암호화폐 스타 세대교체

    ... 나선 엘살바도르다. 해외 주요 언론에 따르면 나이브 부켈레 엘살바도르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직접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인정하는 법안이 의회에서 압도적인 찬성으로 통과됐다"고 밝혔다. 총 84표 중 64표가 찬성, 찬성률은 76%에 달했다. 2019년 취임한 부켈레 대통령은 엘살바도르 내 양당 구도를 깨고 군소정당 출신으로 대통령 자리에 오른 인물로, 부패·범죄 척결을 내세우며 국민들의 지지를 받아왔다. 1981년생인 그는 엘살바도르 정치 사상 ...

    한국경제TV | 2021.06.09 17:27

  • thumbnail
    엘살바도르, 세계 최초 비트코인 법정통화로 인정…76% 찬성

    엘살바도르가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인정하는 세계 첫 국가가 됐다. 로이터 통신, CNBC 등 해외 주요 언론에 따르면 엘살바도르는 8일(현지시간) 의회에서 비트코인을 법정 통화로 만드는 법안을 상정, 76%의 찬성률로 통과된 것으로 알려졌다. 총 84표 중 64표가 찬성이었다. 앞서 지난 수요일 나이브 부켈레 엘살바도르 대통령은 비트코인 2021 콘퍼런스에서 영상 메시지를 통해 비트코인을 법정 통화로 지정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

    한국경제TV | 2021.06.09 15:34

  • thumbnail
    자동차산업연합회 "쌍용차 자구계획 합의 환영"

    ... 협력적 노사 관계를 구축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쌍용차 노조는 무급 휴직 기본 2년, 임금 삭감 및 복리후생 중단 2년 연장, 단체협약 변경 주기 연장 등을 담은 자구 계획에 대해 찬반 투표를 진행한 결과 52.1%의 찬성률을 기록했다고 이날 밝혔다. 자동차산업연합회는 이같은 결과에 대해 "시장 상황에 맞춰 노사가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경쟁력을 입증한 것"이라며 "최근 수출 물량이 증가하고 있다는 점도 쌍용차의 계속기업가치를 보여준다"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21.06.08 18:35 | YONHAP

  • thumbnail
    쌍용차 고비 하나 넘었다…무급휴직으로 생존의지 표명

    ... 선택이라는 점을 조합원들에게 강조했지만, 조합원의 47.3%인 1천528명이 반대 의사를 밝혔다. 특히 창원지부, 정비지부를 제외한 본조(평택) 소속 조합원 투표에서는 오히려 반대표가 1천416표(53.59%)로 1천213표인 찬성표를 앞질렀다. 금속노조 쌍용차 지부 관계자는 "낮은 찬성률은 쌍용차 사태 원인이 된 경영 실패를 현장 노동자에게 전가한 것에 대한 노동자들의 우려와 반감이 반영된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8 14:36 | YONHAP

  • thumbnail
    '2년 무급휴직' 감수…쌍용차 운명 걸린 자구안, 노조 관문 넘었다

    ... 투표에서 과반 가결됐다. 이번 자구안은 '최대 2년간 무급휴직'을 골자로 한다. 자구 계획안 가결에 따라 쌍용차의 매각 작업은 한층 속도를 낼 전망이다. 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쌍용차 자구 계획안은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찬성률 52%로 최종 가결됐다. 앞서 쌍용차 노조는 전날 오후 3시40분~5시40분, 이날 오전 7시~9시 이틀간 '경영 정상화를 위한 노사특별합의'에 대한 찬반투표를 진행했다. 투표에 참여한 3224명 중 1681명이 찬성, 1528명이 ...

    한국경제 | 2021.06.08 11:49 | 신현아

  • thumbnail
    쌍용차, 직원 절반 2년 무급휴직한다…매각 절차 속도(종합)

    ... 대상으로 2년간 무급휴직을 한다. 무급휴직이 포함된 사측의 자구 계획을 노조가 수용하면서 쌍용차 매각 절차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전망된다. 8일 쌍용차에 따르면 노조가 7~8일 조합원 총회에서 진행한 자구 계획 찬반 투표 결과 찬성률은 52.1%를 기록했다. 투표 참여 조합원 3천224명 중 1천681명이 찬성했다. 쌍용차는 "우호적인 조건 속에서 성공적으로 인수·합병을 추진할 수 있는 동력을 확보했다"며 "이해 관계자들의 눈높이에 상응하는 (쌍용차 노사의) ...

    한국경제 | 2021.06.08 11:26 | YONHAP

  • thumbnail
    쌍용차 노조, '2년 무급휴직' 자구계획 수용…찬성률 52.1%

    기업 회생 절차를 밟고 있는 쌍용차의 노조가 무급휴직 시행 등이 담긴 사측의 자구 계획을 수용했다. 8일 쌍용차에 따르면 노조가 7~8일 조합원 총회에서 진행한 자구 계획 찬반 투표 결과 찬성률이 52.1%를 기록했다. 투표 참여 조합원 3천224명 중 1천681명이 찬성했다. 자구 계획에는 무급휴직을 기본 2년간 하되 1년간 기술직 50%와 사무관리직 30%에 대해 시행하고 이후 판매 상황을 고려해 무급휴직 유지 여부를 재협의하는 내용 등이 ...

    한국경제 | 2021.06.08 10: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