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2,3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인 80% "시간당 7.25달러 최저임금 너무 낮아"

    ... 조사됐다. 민주당 지지자들은 최저임금을 시간당 15달러(약 1만6천900원)로 인상하자는 주장에 대해 92%가 찬성했지만, 공화당 지지자들은 76%가 반대했다. 인종별로는 흑인이 97%, 라틴계가 80% 찬성했지만 백인의 찬성률은 52%로 절반을 살짝 넘긴 수준이었다. 또한 응답자의 70%는 최저임금을 인상하면 노동자들에게 긍정적인 효과가 날 것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다만 고용주인 회사에는 부정적인 효과가 날 것이라는 응답도 56%나 됐다. 한편 응답자의 ...

    한국경제 | 2021.03.17 23:52 | YONHAP

  • thumbnail
    삼성 "3년내 M&A 못할 수도"…소액주주 송곳 질문에 솔직 답변

    ... 안건에 대해 표결했다. 경제계 관계자는 “의례적인 ‘박수표결’이 사라지고 전자투표가 안착하는 등 주총 문화가 선진화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사외이사 선임안 등 논란이 된 안건들도 무사히 주총의 문턱을 넘었다. “견제와 감시 역할을 못했다”며 글로벌 의결권 자문사인 ISS가 사외이사 연임과 감사위원 선임을 반대했지만 찬성률은 80%를 넘었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17 17:46 | 이수빈

  • thumbnail
    토크쇼장 된 삼성전자 주총, 동학개미 200만명 모였다

    ... 올해는 전자표결단말기를 통해 모든 안건에 대해 표결을 진행했기 때문이다. 이전 방식에 비해 표결에 걸리는 시간이 절반으로 줄었다. 개정된 상법에 따라 ‘의결권 3% 제한’룰도 처음 도입됐다. 감사위원회 위원이 되는 김선욱 사외이사 분리선출건에 대해서는 3% 초과 주주의 의결권 제한됐다. 이에 따라 해당 안건의 찬성률은 79.48%로 98~99% 였던 타 안건 찬성률과 차이가 났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17 16:08 | 이수빈

  • thumbnail
    스위스서도 공공장소 부르카·니캅 착용 금지된다(종합)

    ... 금지한 상태다. 유럽에서는 지난 2011년 프랑스를 시작으로 오스트리아와 벨기에, 독일, 덴마크가 공공장소에서 얼굴 전체를 가리는 복장을 전면 또는 일부 금지하는 '부르카·니캅 금지법'을 시행하고 있다. 스위스 내 무슬림 인구는 2018년 기준 약 5.3%로 추산되고 있다. 한편, 이날 함께 국민투표에 부쳐진 인도네시아와의 자유무역협정은 약 52%의 찬성률로 가결됐다. 다만 전자 신분증 관련 투표는 반대가 약 64%로 부결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8 02:52 | YONHAP

  • thumbnail
    스위스서도 공공장소 부르카·니캅 착용 금지된다

    ... 금지한 상태다. 유럽에서는 지난 2011년 프랑스를 시작으로 오스트리아와 벨기에, 독일, 덴마크가 공공장소에서 얼굴 전체를 가리는 복장을 전면 또는 일부 금지하는 '부르카·니캅 금지법'을 시행하고 있다. 스위스 내 무슬림 인구는 2018년 기준 약 5.3%로 추산되고 있다. 한편, 이날 함께 국민투표에 부쳐진 인도네시아와의 자유무역협정은 약 52%의 찬성률로 가결됐다. 다만 전자 신분증 관련 투표는 반대가 약 64%로 부결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8 02:13 | YONHAP

  • '홍콩 직접 통치' 더 강화하는 중국…선거제 개편 추진

    ... 선거인단 선거는 오는 12월로 예정돼 있다. 전인대가 이번에 홍콩 선거제를 개편하면 지난해 9월 전격 연기된 입법회 선거는 또다시 1년 연기될 것이으로 예상된다. 선거인단 가운데 입법회 몫을 미리 정한 다음 선출직 30명을 뽑게 되기 때문이다. 전인대 의사 진행 전례에 비춰볼 때 홍콩 선거 제도 변경에 관한 결의안은 행사 마지막 날 전체 투표를 통해 압도적인 찬성률로 통과될 것으로 예상된다. 베이징=강현우 특파원 h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05 15:13 | 강현우

  • thumbnail
    中전인대, 홍콩선거제 개편 강행 예고…"애국자가 다스려야"(종합)

    ... 민주화 시위를 통해 민의가 정확하게 반영될 수 있도록 행정장관을 직선제로 선출해야 한다고 강력히 요구해왔다. 작년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이 시행된 데 이어 선거제까지 바뀌면 중국의 홍콩에 대한 영향력은 더욱 커지고 홍콩 범민주 세력의 정치적 입지는 더욱 좁아질 가능성이 높다. 전인대 의사 진행 전례에 비춰볼 때 홍콩 선거 제도 변경에 관한 결의안은 행사 마지막 날 전체 투표를 통해 압도적인 찬성률로 통과될 것으로 예상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4 23:40 | YONHAP

  • thumbnail
    中전인대, 홍콩선거제 재편 의제 올려…개정 강행 예고

    ... 민주화 시위를 통해 민의가 정확하게 반영될 수 있도록 행정장관을 직선제로 선출해야 한다고 강력히 요구해왔다. 작년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이 시행된 데 이어 선거제까지 바뀌면 중국의 홍콩에 대한 영향력은 더욱 커지고 홍콩 범민주 세력의 정치적 입지는 더욱 좁아질 가능성이 높다. 전인대 의사 진행 전례에 비춰볼 때 홍콩 선거 제도 변경에 관한 결의안은 행사 마지막 날 전체 투표를 통해 압도적인 찬성률로 통과될 것으로 예상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4 22:53 | YONHAP

  • thumbnail
    SK이노베이션 임금협상 '20분 타결'

    ... 마련했다. 임금 인상률은 전년도 소비자 물가지수에 연동한다는 노사 원칙에 따라 0.5%로 합의했다. 2017년 이후 5년째 논쟁 없이 잠정 합의안을 냈다. 지난달 23일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전체 조합원의 93.5%가 투표에 참여해 찬성률 90.9%로 합의안이 가결됐다. 잠정 합의 도출은 역대 최단 시간으로 이뤄졌고, 조합원 투표율과 찬성률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김준 총괄사장은 “잠정 합의안이 역대 최고의 찬성을 받은 것은 존경받는 기업을 만들기 위한 ...

    한국경제 | 2021.03.03 17:30 | 강경민

  • thumbnail
    SK이노, 노사 임금협상 20분만에 타결…"역대 최고 찬성률"

    SK이노베이션은 3일, 노사가 올해 임금교섭에서 역대 최단 시간 잠정합의와 역대 최고 투표율·찬성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SK이노베이션 측은 노사가 매년 진행하고 있는 임금협상 자리에서 세계적인 석유화학 산업 침체와 코로나19로 인한 경영환경 악화로 인한 위기를 공동으로 협력해 극복하자는 데 뜻을 모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 노사는 2021년 임금교섭을 위해 노사 대표가 처음 만난 지난 2월 16일 상견례에서 역대 최단 시간인 ...

    한국경제TV | 2021.03.03 13: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