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231-30240 / 30,4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통면톱] 이랜드, 센토백화점 인수..법원경매 285억 낙찰

    ... 모아유통이 센토백화점으로 개명, 독자적으로 운영해 왔으나 계속되는 매출부진과 2호점개점 추진으로 자금난이 심해지면서 지난 94년 8월 부도를 내고 말았다. 센토백화점은 이후 논노가 유통사업 진출을 위해 여러번 인수를 추진했으나 법정관리중이던 논노의 부도로 인수가 무산됐다. 센토백화점은 지금까지 438개 입점업주들로 구성된 채권단이 관리해 오며 제조업체들의 할인행사매장으로 변칙 운영돼 왔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20일자).

    한국경제 | 1996.11.20 00:00

  • 이랜드그룹, 중계동 센토백화점 경매 통해 2백85억원에 인수

    ... 할인매장인 2001아울렛으로 새단장해 내년 1월중 개점할 계획이라 고 설명했다. 센토백화점은 연면적 1만평에 지하1층 지상8층 구모의 중형백화점으로 소 유주인 모아유통이 지난 93년말 현대백화점과 경영제휴,현대 노원점으로 문 을 열었으나 3개월만에 현대가 철수하면서 센토백화점으로 이름을 바꿨다. 센토백화점은 이후 매출부진과 경영악화로 지난 94년 8월 부도처리됐으며 지금까지 채권단이 관리해왔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20일자).

    한국경제 | 1996.11.19 00:00

  • 경동산업, 부동산 매각 추진..서초동빌딩 등 팔아 부채 정리

    ... 경동산업은 최근 법원에 채무상환계획안을 제출, 조만간 법원의 허가를 받을 예정이라고 3일 밝혔다. 채무상환계획은 1,000억원이 넘는 각종 부채(이자 포함)를 800억원대로 줄여 20여년동안 분할상환하는 내용이다. 이회사 관계자는 "채권단의 동의를 쉽게 얻을수 있어 곧 정리계획안이 확정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또 "부채상환을 위해 서초동 빌딩(장부가 7억4,000만원)과 대구공장(21억2,000만원)의 매각을 추진하고 있다"며 "신제품인 "라면냄비" ...

    한국경제 | 1996.11.03 00:00

  • "삼익악기 법정관리에 동의" .. 외환은행

    ... 회사로 세계시장 점유율이 높아 자금지원 등을 통해 회생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여타 채권은행단과의 협의를 거쳐 법정 관리를 받을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익악기는 28일 인천 부평공장의 관할 법원인 인천지법에 법정 관리신청의전단계인 재산보전처분승인신청을 냈다. 이에 따라 삼익악기와 그 계열사는 채권단의 경매처분을 피하면서 법정 관리하에서 제3자 인수가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31일자).

    한국경제 | 1996.10.30 00:00

  • 삼익악기, 법정관리 신청 .. 6개 자회사는 제외시켜

    ... 삼익악기 본사의 법정관리 결정에도 지장이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따라 이번주일내 삼익악기에 대한 재산보전처분 명령이 내려져 채권 채무가 동결될 것으로 보인다. 외환은행등 채권은행등은 재산보전처분명령이 내려지는 대로 채권단 협의회를 구성, 제3자인수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삼익악기에 대한 금융여신은 6월말 기준 총 2천8백30억원으로 주거래은행인 외환은행을 비롯, 동남 한일 등 10개은행에 1천4백83억원, 종합금융 리스 보험 할부금융 등 30여개 ...

    한국경제 | 1996.10.30 00:00

  • [삼익악기 부도] 채권단 이해조정 등 과제 .. 향후 처리절차

    ... 결정하는데 시간적 여유를 갖게 되는데다 법정관리가 새로운 주인을 찾는데 유리하기 때문이다. 실제 삼익악기의 주거래은행인 외환은행도 법정관리신청을 위한 실무작업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삼익악기는 "법정관리신청 채권단구성 채권채무동결 자금추가지원 여부결정 자산및 부채규모실사 제3자인수"의 수순을 거쳐 정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문제는 채권단의 이해를 어떻게 조정할 것이냐와 과연 인수기업이 선뜻 나설 것이냐의 여부다. 담보를 얼마나 확보했느냐에 ...

    한국경제 | 1996.10.24 00:00

  • [사설] (25일자) 삼익악기 부도가 주는 충격

    ... 품질고급화, 생산성향상 등에 힘쓰기 보다는 대규모 시설투자를 통해 시장점유율을 확대하려한 것은 이미 성숙단계에 접어든 악기시장에 무리한 경영전략이었다. 주거래은행은 거래기업의 부실예방을 위해 경영상태를 철저하게 점검해야 하며 채권단을 구성해 제3자인수를 서둘러야 한다. 관련부처도 체불임금정리, 관련노동자의 직업훈련, 하청업체에 대한 금융지원 등에 신경을 쓰고 경공업 중소기업, 영세유통업체 등의 업종전환을 돕기 위한 대책을 마련해야 하겠다. (한국경제신문 ...

    한국경제 | 1996.10.24 00:00

  • 삼익악기 부도 .. 되돌아온 어음 65억 못막아

    ... 세계3대 피아노제조업체로 에스아이가구 한미악기 삼송공업등 13개 계열사를 거느리고 있다. 삼익악기는 4백여개의 하청업체를 갖고 있는데다 제1,2금융기관에 대한 여신이 2천8백30억원에 달하고 있어 업계및 금융권에 상당한 파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삼익가구의 주거래은행인 외환은행은 조만간 채권단회의를 구성, 삼익악기 에 대한 법정관리를 신청한뒤 제3자에게 인수시키기로 내부방침을 정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6.10.24 00:00

  • 테니스 스타 보리, 파산 위기 .. 의류사업 실패 빚더미

    빚더미에 올라 있는 전설적인 테니스 스타 비외른 보리(40)가 "파산선언"을 할 위기에 처해 있다. 보리에게 1백50만달러 (약 12억원)를 빌려준 채권단의 변호사 베르틸 소데르마크는 23일 (한국시간) "재산이 없다는 보리의 말은 거짓"이라며 "보리는 빨리 빚을 갚거나 파산선언을 해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보리는 자기 이름을 상표로 의류생산을 하는 회사와 관계를 갖게되면서 빚더미에 앉게 됐다. 스웨덴 법에 따라 보리가 파산절차에 ...

    한국경제 | 1996.10.23 00:00

  • [사회II면톱] 법정관리업체 "바겐세일" .. 법원

    ... 법원은 이외에 경동산업과 광덕물산 등에 대해서도 조만간 인수기업들이 덥썩 물만한 "당근"을 준비중에 있다. 법원은 최근 법정관리에 들어간 건영도 직접 판매할 생각을 갖고 있다. 서울지법은 지난달 18일 서울은행 등 주거래은행과 채권단에 독촉성 공문을 보내 제3자 인수가 조속한 기간내에 이뤄지지 않을 경우 법원이 직접 제3자 인수를 추진하겠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법원이 이처럼 직접 판매에 적극 나서고 있는 것은 당근요법에 의한 부실기업 판매전략이 실효를 ...

    한국경제 | 1996.10.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