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0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t 강백호,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류현진·김하성 특별상

    ... 최고구원투수에 선정됐다. 감독상은 이강철(55) kt 감독, 코치상은 정재훈(41) 두산 베어스 투수 코치가 받았다. 이의리(19·KIA 타이거즈)는 신인상, 아리엘 미란다(32·두산)는 기록상을 손에 넣었다. 기부에 앞장선 추신수(39·SSG 랜더스)는 선행조아상 수상자가 됐다. 메이저리그에서 한국 야구의 위상을 높인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과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은 특별상 수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창단 첫 통합 우승을 전폭적으로 지원한 kt ...

    한국경제 | 2021.12.08 13:50 | YONHAP

  • thumbnail
    SSG 추신수 '사랑의 골든글러브'

    한국야구위원회(KBO)는 7일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외야수 추신수(39·사진)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제정한 ‘2021 사랑의 골든글러브’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KBO에 따르면 추신수는 2021년 연봉 27억원 중 10억원을 사회공헌활동에 기부하기로 하고 ‘드림랜딩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한국경제 | 2021.12.07 18:17

  • thumbnail
    '선행도 메이저리그급' SSG 추신수, '사랑의 골든글러브' 수상

    한국야구위원회(KBO)는 7일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외야수 추신수(39)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제정한 '2021 사랑의 골든글러브'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1999년 제정된 사랑의 골든글러브는 한 해 동안 선행에 앞장서고 이웃 사랑을 실천한 프로야구 선수에게 주는 상이다. KBO에 따르면 추신수는 2021년 연봉 27억원 중 10억원을 사회공헌활동에 기부하기로 하고, '드림랜딩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이 프로젝트를 통해 추신수는 모교인 ...

    한국경제 | 2021.12.07 15:01 | YONHAP

  • thumbnail
    kt 강백호, 스포츠서울 올해의 선수상 "많은 것 배운 한해"(종합)

    ... 올해의 프런트는 삼성이, 올해의 코치는 LG 트윈스 경헌호 투수 코치가 받았다.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우승을 이끈 강릉고의 좌완 에이스 최지민은 올해의 아마추어상에 뽑혔다. 올해 KBO리그에 합류한 SSG 랜더스의 추신수는 올해의 특별상을, SK 와이번스를 인수한 뒤 지원을 아끼지 않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겸 SSG 구단주는 올해의 공로상 주인공이 됐다.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를 후원한 경기도는 올해의 공헌상을 받았다. 경기도는 국내 프로리그에 ...

    한국경제 | 2021.12.02 17:03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 한국전 선발' 마르티네스, 샌디에이고와 4년 계약

    ... 올해 소프트뱅크에서 21경기에 등판해 9승 4패 평균자책점 1.60으로 활약한 마르티네스는 시즌 종료 뒤 메이저리그 복수 구단의 영입 제의를 받았고, 샌디에이고의 손을 잡았다. 마르티네스는 한국과도 인연이 있다. 텍사스 시절 추신수(SSG 랜더스)의 팀 동료로 국내 팬들에게 얼굴을 알린 마르티네스는 도쿄올림픽에서 한국과의 조별리그 2차전 선발로 등판해 5이닝 4피안타 1실점 9탈삼진을 호투해 선발승을 챙겼다. 일본과의 결승전에서도 6이닝 5피안타 1실점 7탈삼진으로 ...

    한국경제 | 2021.12.02 16:48 | YONHAP

  • thumbnail
    kt 강백호, 스포츠서울 올해의 선수상 "유한준 선배께 영광을"

    ... 올해의 프런트는 삼성이, 올해의 코치는 LG 트윈스 경헌호 투수 코치가 받았다.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우승을 이끈 강릉고의 좌완 에이스 최지민은 올해의 아마추어상에 뽑혔다. 올해 KBO리그에 합류한 SSG 랜더스의 추신수는 올해의 특별상을, SK 와이번스를 인수한 뒤 지원을 아끼지 않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겸 SSG 구단주는 올해의 공로상 주인공이 됐다.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를 후원한 경기도는 올해의 공헌상을 받았다. 경기도는 국내 프로리그에 ...

    한국경제 | 2021.12.02 16:31 | YONHAP

  • thumbnail
    포수로 황금장갑 6개 품은 양의지, 올해는 지명타자로 도전장

    ... 2021년에는 지명타자로 골든글러브 수상을 노린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일 2021 신한은행 쏠(SOL) KBO 골든글러브 후보 명단(총 84명)을 발표했다. 양의지는 호세 페르난데스(두산 베어스), 호세 피렐라(삼성 라이온즈), 추신수(SSG 랜더스), 이대호(롯데 자이언츠), 최형우(KIA 타이거즈)와 함께 지명타자 후보로 뽑혔다. 2020년 골든글러브 포수 부문 투표에서 양의지는 총 유효표 342표 중 340표를 획득해 99.4%의 역대 최고 득표율 신기록(종전 ...

    한국경제 | 2021.12.01 10:41 | YONHAP

  • thumbnail
    MLB 내야수 몸값 폭등…바에즈, 1천656억원에 디트로이트행

    ... 87타점을 기록했다. 삼진이 184개로 내셔널리그에서 가장 많았지만 파워와 스피드를 겸비한 유격수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스토브리그 FA시장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는 메이저리그에서는 최근 내야수들이 상한가를 치고 있다. 추신수(39·SSG 랜더스)의 전 소속 구단인 텍사스 레인저스는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출신의 유격수 코리 시거와 3억2천500만달러(약 3천870억원)에 10년 계약을 체결했다. 텍사스는 또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FA로 풀린 2루수 마커스 시미언과 ...

    한국경제 | 2021.12.01 07:40 | YONHAP

  • thumbnail
    MLB 텍사스, 특급 유격수 시거와 10년간 3천870억원에 FA 계약

    추신수(39·SSG 랜더스)의 전 소속팀인 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가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최대어 중 한 명으로 꼽혔던 유격수 코리 시거(27)를 잡았다. ESPN을 비롯한 현지 매체들은 30일(한국시간) 텍사스가 유격수인 시거와 3억2천500만달러(약 3천870억원)에 10년 계약을 체결했다고 보도했다. 전날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FA로 풀린 2루수 마커스 시미언과 7년간 1억7천500만달러(약 2천93억원)에 계약했던 텍사스는 이틀간 ...

    한국경제 | 2021.11.30 08:55 | YONHAP

  • thumbnail
    '불혹의 마무리' 오승환 "삼성 우승할 때까지 야구해야죠"

    ... 시상식에서 세이브왕을 받은 뒤 "내게 '언제까지 야구할 거냐'고 물으시는 분이 많다"며 "삼성이 우승할 때까지 야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1981년생 유한준(kt wiz)이 은퇴를 결심하면서, 오승환은 이대호(롯데 자이언츠), 추신수, 김강민(이상 SSG) 등 1982년생 친구들과 함께 '2022시즌 KBO리그 최고령 선수'를 예약했다. 오승환은 은퇴를 고려한 적이 없다. 기록 면에서도 후배 마무리 투수들을 압도했다. 오승환은 올해 64경기에 등판해 2패 ...

    한국경제 | 2021.11.29 16: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