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0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송명기 6이닝 7탈삼진 무실점 역투…NC 신나는 5연승(종합)

    ... 김인태의 우전 적시타로 2-2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따라가던 두산은 7회말 호세 페르난데스의 우월 솔로 홈런에 힘입어 처음으로 전세를 뒤집었다. SSG는 실점 후 8회초 곧바로 균형을 맞췄다. 박성한, 최지훈의 안타, 추신수의 내야 땅볼로 잡은 2사 1, 3루에서 이정범이 3-3 세 번째 동점을 만드는 좌전 적시타를 날렸다. 지난해까지 두산에서 뛰고 올해 자유계약선수로 SSG 유니폼을 입은 최주환은 4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5타수 4안타의 맹타를 ...

    한국경제 | 2021.09.16 22:45 | YONHAP

  • thumbnail
    SSG-두산, 세 차례 동점 끝에 3-3 무승부

    ... 김인태의 우전 적시타로 2-2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따라가던 두산은 7회말 호세 페르난데스의 우월 솔로 홈런에 힘입어 처음으로 전세를 뒤집었다. SSG는 실점 후 8회초 곧바로 균형을 맞췄다. 박성한, 최지훈의 안타, 추신수의 내야 땅볼로 잡은 2사 1, 3루에서 이정범이 3-3 세 번째 동점을 만드는 좌전 적시타를 날렸다. 지난해까지 두산에서 뛰고 올해 자유계약선수로 SSG 유니폼을 입은 최주환은 4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5타수 4안타의 맹타를 ...

    한국경제 | 2021.09.16 21:48 | YONHAP

  • [프로야구 인천전적] 한화 11-5 SSG

    ▲ 인천전적(14일) 한화 212 001 230 - 11 SSG 011 000 210 - 5 △ 승리투수 = 킹험(9승 5패) △ 패전투수 = 최민준(2승 2패) △ 홈런 = 노수광 2호(2회1점) 노시환 14호(3회2점) 하주석 8호(8회3점·이상 한화) 추신수 16호(3회1점) 이정범 1호(7회2점·이상 SSG)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4 21:51 | YONHAP

  • thumbnail
    머리카락 짧게 깎은 추신수, 16일 만에 홈런 추가…시즌 16호

    머리카락을 짧게 깎고 심기일전한 SSG 랜더스의 외야수 추신수(39)가 오랜만에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추신수는 14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와 홈 경기 1-5로 뒤지던 3회말 공격에서 상대 팀 선발 투수 닉 킹험을 상대로 시즌 16호 홈런을 터뜨렸다. 선두 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볼카운트 1볼에서 가운데 몰린 시속 144㎞ 직구를 당겨쳐 우중월 솔로 홈런을 날렸다. 올해 큰 기대를 받으며 한국 무대를 밟은 추신수는 ...

    한국경제 | 2021.09.14 19:50 | YONHAP

  • thumbnail
    나성범 27·28 홈런 폭발…NC·두산·kt 더블헤더 싹쓸이(종합)

    ... 박았다. kt는 2차전에서도 2회말 2사 만루에서 심우준이 밀어내기 볼넷을 골라 먼저 점수를 뽑았다. 7회말에는 2사 2루에서 조용호가 좌전 적시타를 때려 2-0으로 달아났다. SSG는 8회초 2사 1, 3루에서 최지훈과 추신수가 연속 적시타를 날려 2-2 동점을 만들었다. 그러나 kt는 8회말 1사 만루에서 호잉이 우익수 쪽으로 희생플라이를 날려 귀중한 결승점을 뽑았다. kt 선발 소형준은 개인 최다인 7⅓이닝을 5피안타 3탈삼진 무사사구 1실점으로 잘 ...

    한국경제 | 2021.09.12 22:12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선두 kt, SSG에 더블헤더 싹쓸이…소형준 7…)

    ... 때려 2-0으로 달아났다. 손쉽게 승리할 것 같았던 kt는 8회에 동점을 내줬다. kt는 잘 던지던 소형준이 박성한에게 좌전 안타를 내주자 주권을 구원 투입했다. 주권은 고종욱을 1루 땅볼로 잘 유도했는데 이후 최항, 최지훈, 추신수에게 3연속 안타를 얻어맞으며 동점을 허용했다. kt는 2-2로 맞선 8회말 우여곡절 끝에 결승점을 뽑았다. 선두 타자 강백호와 장성우의 연속 안타로 무사 1, 3루 기회를 잡았고 이후 배정대가 삼진으로 아웃됐지만, 후속 타자 오윤석이 ...

    한국경제 | 2021.09.12 20:25 | YONHAP

  • thumbnail
    선두 kt, SSG에 더블헤더 싹쓸이…소형준 7⅓이닝 무실점 호투

    ... 때려 2-0으로 달아났다. 손쉽게 승리할 것 같았던 kt는 8회에 동점을 내줬다. kt는 잘 던지던 소형준이 박성한에게 좌전 안타를 내주자 주권을 구원 투입했다. 주권은 고종욱을 1루 땅볼로 잘 유도했는데 이후 최항, 최지훈, 추신수에게 3연속 안타를 얻어맞으며 동점을 허용했다. kt는 2-2로 맞선 8회말 우여곡절 끝에 결승점을 뽑았다. 선두 타자 강백호와 장성우의 연속 안타로 무사 1, 3루 기회를 잡았고 이후 배정대가 삼진으로 아웃됐지만, 후속 타자 오윤석이 ...

    한국경제 | 2021.09.12 20:21 | YONHAP

  • thumbnail
    "갈 데까지 간다"…SSG 신인 투수 김건우의 달라진 미션

    ... 더블헤더를 펼친다. 오원석이 재정비 차원에서 잠시 2군에 내려간 상황에서 대체 선발로 김정빈이 낙점될 것으로 보인다. 김 감독은 "1차전은 이태양, 2차전은 김정빈을 생각하고 있다"며 "(김)정빈이가 100%라고 할 수 없지만 (2차전 선발로) 확률이 높다"고 언급했다. 전날 부산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한 추신수는 이날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김 감독은 "한 타임 쉬어야 하지 않을까 싶어서 뺐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1 16:15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부산 지역 모교에 총 6억원 기부…인천에도 기부 예정

    10일 수영초, 부산중, 부산고 방문해 기부 추신수(39·SSG 랜더스)가 야구 꿈나무와 소외계층 아동을 위해 거액을 기부했다. 추신수는 10일 모교인 수영초, 부산중, 부산고에 각각 1억원, 2억원, 3억원씩 총 6억원을 전달했다. 추후 SSG 연고지인 인천의 아이들을 위해 4억원을 더 기부할 계획이다. SSG 구단은 이날 "추신수가 '드램랜딩(Dream Landing) 프로젝트'를 통해 야구 꿈나무들과 소외계층 아동의 교육 환경 개선을 ...

    한국경제 | 2021.09.10 13:18 | YONHAP

  • thumbnail
    오재일, 9회 2아웃 뒤 역전 끝내기 3점포…삼성, kt 격침(종합)

    ... 좌전 적시타를 날려 2-2 동점을 이뤘다. 팽팽하던 균형은 7회초 SSG 타선이 폭발하면서 무너졌다. SSG는 선두타자 최지훈이 기습번트 안타로 출루하자 김강민이 우측 펜스를 때리는 2루타를 날려 3-2로 리드했다. 이어 추신수가 2루수 직선타로 물러났지만 최정이 고의사구, 최주환은 볼넷으로 1사 만루의 기회를 잡은 SSG는 한유섬이 롯데 두 번째 투수 강윤구를 상대로 우월 만루홈런을 쏘아 올려 단숨에 7-2로 달아났다. 기세가 오른 SSG는 계속된 ...

    한국경제 | 2021.09.09 22: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