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7,9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홈런과 함께 추억에 잠긴 추신수 "사직구장은 특별한 곳"

    고향에서 6경기 무안타 침묵 깨고 결승 솔로포 포함 2타점 최근 6경기 연속 무안타로 고전하던 추신수(39·SSG 랜더스)가 긴 침묵을 깼다. 추신수는 1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벌어진 롯데 자이언츠와의 방문 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 4타수 2안타(1홈런) 2타점 활약으로 9-2 승리를 견인했다. 추신수는 시즌 7호포를 선제 결승 홈런으로 장식하며 최근 6경기 무안타 부진에서 탈출했다. 고향인 부산에서 쳐낸 첫 홈런이라 그 의미가 각별했다. ...

    한국경제 | 2021.05.12 22:59 | YONHAP

  • thumbnail
    진격의 삼성, 6년 만에 20승 선착…SSG, 롯데 대파하고 4연승(종합)

    ... 방문 경기에서 롯데 자이언츠를 9-2로 대파하고 4연승을 질주했다. 전날 공동 2위를 달리던 두산 베어스, LG 트윈스가 모두 패하면서 SSG는 삼성을 1.5경기 차로 쫓는 단독 2위가 됐다. 3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한 SSG 추신수는 1회 고향에서의 첫 홈런을 우월 솔로 아치로 장식했다. 8번 타자 이재원이 2회 좌월 투런, 4회 좌중월 솔로 등 연타석 홈런으로 3타점을 거둬들이고, 추신수와 최정, 한유섬이 2타점씩 거들었다. 구단과 방향이 맞지 않아 경질된 ...

    한국경제 | 2021.05.12 22:37 | YONHAP

  • thumbnail
    고향에서 살아난 추신수…SSG, 롯데 완파하고 4연승

    추신수, 고향 팬들 앞에서 선제 솔로포 포함해 2안타 2타점 추신수(39·SSG 랜더스)가 긴 침묵을 고향인 부산에서 깼다. SSG는 1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방문경기에서 9-2로 승리했다. SSG는 추신수가 선제 솔로 홈런을 날리고 이재원이 연타석 대포를 쳐내는 등 홈런으로만 4점을 수확했다. 부산에서 태어나고 자란 추신수는 고향에서 첫 홈런을 쏘아 올리며 6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을 ...

    한국경제 | 2021.05.12 21:57 | YONHAP

  • [프로야구 부산전적] SSG 9-2 롯데

    ▲ 부산전적(12일) SSG 120 102 030 - 9 롯데 000 001 001 - 2 △ 승리투수 = 박종훈(3승 2패) △ 패전투수 = 프랑코(1승 2패) △ 홈런 = 추신수 7호(1회1점) 이재원 1, 2호(2회2점, 4회1점·이상 SSG)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21:55 | YONHAP

  • thumbnail
    김원형 감독 "추신수, 안타 안 나오지만 칭찬해주고 싶다"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야심 차게 영입한 추신수(39)의 타격 부진이 깊어지고 있다. 추신수는 1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벌어진 롯데 자이언츠와의 방문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2볼넷 2삼진 1득점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3-4로 뒤진 8회초 무사 1루에서 롯데 김원중을 상대로 스트레이트 볼넷을 얻어냈다. 최정의 역전 스리런 홈런의 발판을 마련했지만, 기다렸던 안타는 이번에도 나오지 않았다. 6경기 연속 무안타 행진이 ...

    한국경제 | 2021.05.12 17:30 | YONHAP

  • thumbnail
    서튼 롯데 감독 "김원중 8회 등판, 최고의 투수이기 때문"

    ... 4-2로 앞선 8회초 마무리투수 김원중을 올렸다. 마무리투수가 아닌 셋업맨 역할을 부여받은 김원중은 서튼 감독의 승부수에 화답하지 못했다. 김원중은 SSG 1번 최지훈에게 홈런을 맞은 뒤 2번 제이미 로맥에게 안타, 3번 추신수에게 볼넷을 내줬다. 이어 4번 최정에게 스리런 홈런을 허용하고 역전을 허용했다. 결국 롯데는 6-7로 역전패했다. 12일 경기를 앞두고 서튼 감독은 "최고의 투수가 최고의 타자를 상대하는 게 맞는다고 생각했다"며 "어제 SSG는 ...

    한국경제 | 2021.05.12 16:30 | YONHAP

  • thumbnail
    CU '곰표 맥주' 대성공에…GS25도 대항마 '캠핑 맥주' 내놓는다

    ... 노르디스크의 로고가 '곰'인데다 GS25가 오비맥주에 제조를 맡겨 흥미로운 경쟁구도가 연출될 것으로 보인다. 이마트24는 지난 6일 '최신맥주' 상표권을 출원했다. '최신맥주'란 최정, 추신수, 제이미 로맥, 최주환으로 이어지는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주축 타선을 가리키는 줄임말이다. 특허정보검색서비스 상품설명에는 맥주류를 비롯해 감자튀김, 피자 등 맥주와 함께 즐길 만한 망라한 것으로 나와 있다. 업계에서는 이마트24사가 ...

    한국경제 | 2021.05.12 11:37 | 이미경

  • thumbnail
    SSG 최정 "추신수형이 볼넷 얻어낸 뒤라 초구 직구 노렸다"

    ... 감독의 승부수는 SSG의 잇따른 홈런에 고배를 마시고 말았다. 선두타자로 나선 최지훈이 김원중의 초구를 공략해 우월 솔로홈런을 뽑아냈다. SSG가 한 점 차로 바짝 추격했다. 흔들린 김원중을 상대로 제이미 로맥의 안타와 추신수의 볼넷이 이어지며 무사 1, 2루가 됐다. 여기서 최정이 김원중의 초구 직구(145㎞)를 통타해 좌중월 3점포를 쏘아 올렸다. SSG가 6-4로 단숨에 역전에 성공했다. 최정은 3회초 동점 솔로 홈런에 이어 승부를 뒤집는 스리런 ...

    한국경제 | 2021.05.11 22:51 | YONHAP

  • thumbnail
    롯데 울린 최정 역전 3점포…천적 무너뜨린 김민식 선제 3점포(종합)

    ... 앞섰다. 반격에 나선 SSG는 7회초 정의윤이 솔로홈런을 날려 1점을 만회했고 8회초에는 최지훈이 조기 등판한 롯데 마무리 김원중을 상대로 솔로아치를 그려 3-4로 따라붙었다. SSG는 계속된 공격에서 제이미 로맥의 안타와 추신수의 볼넷으로 무사 1,2의 기회를 잡았다. 이어 타석에 나선 최정은 벼락같은 좌중월 3점 홈런을 터뜨려 6-4로 전세를 뒤집었다. 3회초에도 솔로홈런을 날렸던 최정은 시즌 7호와 8호 홈런을 잇달아 기록했다. SSG는 9회초에도 ...

    한국경제 | 2021.05.11 22:50 | YONHAP

  • thumbnail
    패착이 된 서튼 감독의 김원중 8회 투입…SSG, 롯데에 역전승

    ... SSG의 상위 타선을 대처하기 위해 강한 카드를 먼저 쓴 것으로 풀이된다. 하지만 결과는 처참했다. SSG는 1번 최지훈이 우월 솔로 홈런으로 김원중에게 일격을 가했다. 흔들린 김원중은 2번 제이미 로맥에게 안타, 3번 추신수에게 볼넷을 내준 데 이어 4번 최정에게 좌중간 스리런 홈런을 얻어맞았다. 서튼 감독이 택한 의외의 기용이 결과적으로 경기 흐름을 SSG에 넘겨준 셈이 됐다. SSG는 9회초 2사 1루에서 오태곤의 중월 2루타로 1점을 더하고 승부에 ...

    한국경제 | 2021.05.11 22: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