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8,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선두 kt 3연패 악몽…2위 삼성에 1경기 차 쫓기는 신세(종합)

    ... 3회말 좌월 솔로 홈런으로 응수해 2점의 격차를 유지했다. 그러다가 6회초 NC가 나성범의 우월 2루타와 에런 알테어의 중전 적시타를 묶어 7-4로 도망갔다. 패색이 짙어진 8회말, SSG는 극적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추신수의 좌중간 2루타와 최주환의 볼넷으로 이은 1사 1, 3루에서 최정이 NC 마무리 이용찬의 속구를 퍼 올려 왼쪽 펜스를 넘어가는 동점 스리런 아치를 그렸다. 전날 KBO리그 통산 두 번째 400호 홈런 고지를 밟은 최정은 시즌 33호 ...

    한국경제 | 2021.10.20 22:37 | YONHAP

  • thumbnail
    SSG, 혈투 끝에 NC와 무승부…최정 8회 3점 동점포

    ... 한 점을 내줬다. 네 번째 투수 장지훈은 선두타자 나성범에게 우익수 키를 넘기는 2루타를 허용한 뒤 알테어에게 중전 적시타를 헌납해 4-7로 벌어졌다. 패색이 짙어진 8회말, SSG는 극적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선두타자 추신수가 상대 팀 네 번째 투수 김진성을 상대로 좌중간 2루타를 터뜨렸고, 이후 상대 폭투를 틈타 3루 도루를 성공하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SSG는 최주환의 볼넷으로 1사 1, 3루를 만들었다. 그리고 간판타자 최정이 일을 냈다. ...

    한국경제 | 2021.10.20 22:16 | YONHAP

  • thumbnail
    삼성, 더블헤더 쓸어 담고 단독 2위…SSG, 5위 점프(종합)

    ... SSG 랜더스는 부산에서 롯데 자이언츠를 8-4로 따돌렸다. 롯데는 1회말 딕슨 마차도와 손아섭의 연속 안타에 이어 1사 후 전준우가 우중간 적시타를 날려 선취점을 뽑았다. SSG는 3회초 1사 후 최지훈의 2루타에 이어 추신수가 우중간 안타를 때려 1-1을 만들었다. 4회초에는 한유섬이 우월 솔로홈런을 날려 역전했다. 이어 오태곤이 우전안타를 친 뒤 2루 도루에 성공하자 박성한이 우전 적시타로 불러들여 3-1로 앞섰다. 다시 반격에 나선 롯데는 5회말 마차도가 ...

    한국경제 | 2021.10.16 21:21 | YONHAP

  • thumbnail
    최지만의 감사 인사…"부상 복귀 후 첫 홈경기, 함성에 울컥"

    ... 0.229(258타수 59안타), 11홈런, 45타점을 올렸다. 수확은 있었다. 최지만은 9월 30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방문경기에서 빅리그 개인 통산 50번째 홈런을 쳤다. 한국인 타자 중 메이저리그에서 50홈런 이상을 친 선수는 추신수(현 SSG 랜더스·메이저리그 218홈런)와 최지만, 두 명뿐이다. 최지만은 ALDS 엔트리에 이름을 올리며 2019, 2020년에 이어 3시즌 연속 가을 무대에 섰고, 2차전에서 6회말 왼쪽 담을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려, 3년 연속 ...

    한국경제 | 2021.10.14 10:33 | YONHAP

  • thumbnail
    '뷰캐넌 15승' 삼성 2위 도약…'요키시 15승' 키움 단독 5위(종합)

    ... 더불어 홈런 공동 1위로 올라선 최정은 역대 KBO리그 두 번째로 400홈런 달성에 1개만을 남겼다. 한유섬이 곧바로 연속 타자 홈런을 가운데 담 밖으로 보내 2-2 동점을 이뤘다. SSG는 6회말 몸 맞는 공으로 출루한 추신수가 보내기 번트 때 2루에 간 뒤 3루를 훔치고 최정의 희생플라이 때 득점해 3-2로 역전했다. LG는 7회 집중타로 다시 흐름을 바꿨다. 1사 후 김민성이 좌선상 2루타를 날리자 문성주가 곧바로 동점 중전 적시타를 터뜨렸다. 문성주는 ...

    한국경제 | 2021.10.12 22:33 | YONHAP

  • thumbnail
    최지만, 탬파베이 동료들과 가을무대서 퇴장…3년 연속 PS 홈런

    ... 11홈런, 45타점, 26득점, 45볼넷을 올렸다. 수확은 있었다. 최지만은 9월 30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방문경기에서 빅리그 개인 통산 50번째 홈런을 쳤다. 한국인 타자 중 메이저리그에서 50홈런 이상을 친 선수는 추신수(현 SSG 랜더스·메이저리그 218홈런)와 최지만, 두 명뿐이다. 탬파베이는 AL 최다승(100승 62패)의 완장을 차고, ALDS에 직행했다. 최지만도 ALDS 엔트리에 이름을 올리며 2019, 2020년에 이어 3시즌 연속 가을 ...

    한국경제 | 2021.10.12 12:23 | YONHAP

  • thumbnail
    론 워싱턴 전 텍사스 감독, 샌디에이고 새 사령탑 물망

    ... 야구 운영 부문 사장인 A.J. 프렐러가 워싱턴의 감독 재임 기간 텍사스 프런트로 일하는 등 둘 사이에는 남다른 인연이 있다"고 소개했다. 워싱턴은 감독 마지막 해인 2014년에는 당시 자유계약선수(FA)로 텍사스에 입단한 추신수와 한 시즌을 함께 보내기도 했다. 현재는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3루 코치를 맡고 있다. 전반기를 53승 40패로 마쳤던 샌디에이고는 후반기 들어 26승 43패에 그치는 극심한 슬럼프에 빠졌다. 결국 5할 승률에도 미치지 못하는 ...

    한국경제 | 2021.10.10 18:42 | YONHAP

  • thumbnail
    이틀 동안 9차례 출루한 추신수 "피가 끓더라"

    "실수 두려워하지 않는 모습, 후배들에게 보여주고 싶어" SSG 랜더스 추신수(39)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록은 출루율이다. 어떻게든 출루해야 득점할 수 있고, 이는 팀 승리에 결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믿기 때문이다. 볼넷이든 사구든, 그는 1루를 밟기 위해 매 순간 최선을 다한다. 추신수는 7일과 8일 대전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와 2연전에서 총 9차례나 출루했다. 그는 7일 경기에서 5차례 타석 기회를 ...

    한국경제 | 2021.10.08 22:50 | YONHAP

  • thumbnail
    SSG·NC 동반 승리로 5위 키움 0.5경기 차 추격(종합)

    ...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원정경기에서 7-3으로 이겼다. 사사구만 14개를 남발한 한화 마운드를 상대로 SSG가 손쉬운 승리를 낚았다. 1회 최주환의 우월 솔로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한 SSG는 3회초 최주환의 2루타와 추신수의 중전 안타로 무사 2, 3루를 엮은 뒤 볼넷 2개로 2점째를 밀어내기로 얻었다. SSG는 이현석의 2타점 우전 적시타를 앞세워 4-0으로 달아나며 승기를 잡았다. 5회에도 이현석의 좌전 안타로 1점을 보탠 SSG는 6회초 한화 ...

    한국경제 | 2021.10.08 22:30 | YONHAP

  • thumbnail
    SSG, 사사구 14개 남발한 한화에 낙승…5위 키움과 반 경기 차

    ... SOL KBO리그 한화와 원정경기에서 7-3으로 이겼다. SSG는 1회 최주환의 우월 솔로 홈런으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3회초 대량 득점의 물꼬도 최주환이 텄다. 최주환은 좌익수 왼쪽에 떨어지는 2루타를 터뜨렸고, 후속 타자 추신수가 중전 안타를 쳐 무사 2, 3루 기회를 잡았다. 코너에 몰린 한화 선발 남지민은 흔들리기 시작했다. SSG 후속 타자 최정은 스트레이트 볼넷을 기록했고, 한유섬은 밀어내기 볼넷을 얻어 2-0으로 도망갔다. 이후 한화는 황영국을 ...

    한국경제 | 2021.10.08 22: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