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7,9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두산, 이번에는 확실하게 뒤집었다…SSG에 짜릿한 역전승

    ... 잔루 14개를 남긴 무기력한 타선이 결정적인 패인이었다. 두산은 3회초 상대 실책으로 출루한 강승호가 연이은 땅볼 타구에 3루까지 진루한 뒤 문승원의 폭투로 선취점을 뽑았다. SSG는 공수교대 후 제이미 로맥의 안타, 추신수의 볼넷, 최정의 안타를 묶어 가볍게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하지만 SSG는 계속된 무사 1, 3루에서 추가점을 뽑는 데 실패했다. 4회말 2사 1, 2루 기회도 살리지 못했다. 5회말 최정·최항 형제의 장타에 힘입어 2-1로 ...

    한국경제 | 2021.05.14 22:13 | YONHAP

  • thumbnail
    SSG 최항, 1군 복귀…6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

    ... SSG는 최근 주전 내야수 김성현의 컨디션이 좋지 않다. 김원형 SSG 감독은 "오늘 상태를 체크해봐야겠지만 (김)성현이가 오늘도 게임에 못 뛸 가능성이 크다"며 "최항이 바로 선발 2루수로 나간다"고 말했다. SSG는 최지훈(중견수)-제이미 로맥(1루수)-추신수(우익수)-최정(지명타자)-한유섬(좌익수)-최항(2루수)-박성한(유격수)-이흥련(포수)-정현(3루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짰다. SSG 선발은 문승원, 두산 선발은 곽빈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16:39 | YONHAP

  • thumbnail
    이지영·전병우 나란히 5타점…키움, 난타전 끝에 두산 제압(종합)

    ... 래리 서튼 신임 감독은 2패 뒤에 첫 승을 신고했다. SSG는 1회초 제이미 로맥이 2점 홈런, 4회초에는 최정이 솔로홈런을 날려 3-0으로 앞섰다. 롯데는 3회말 딕슨 마차도가 2점 홈런을 때려 추격에 나섰다. SSG는 5회초 추신수가 중전 적시타를 날려 4-2로 달아났다. 그러나 최하위로 처진 롯데가 모처럼 뒷심을 발휘했다. 6회말 정훈의 2루타에 이어 신인 나승엽의 우전안타로 1점을 만회한 롯데는 7회말 1사 1, 3루에서 한동희의 우전안타로 4-4 ...

    한국경제 | 2021.05.13 23:04 | YONHAP

  • thumbnail
    나승엽·지시완 연속안타로 역전 발판…롯데 서튼 감독 첫 승

    ... 잡았다. 4회초에는 최정이 좌월 솔로홈런을 날려 3-0으로 앞섰다. 롯데는 공수 교대 뒤 정훈의 2루타에 이어 딕슨 마차도가 좌월 2점 홈런을 날려 2-3으로 따라붙었다. SSG는 5회초 볼넷 2개로 만든 1사 1, 2루에서 추신수가 중전 적시타를 날려 4-2로 달아났다. 최하위로 처진 롯데는 그러나 모처럼 뒷심을 발휘했다. 6회말 정훈의 2루타에 이어 신인 나승엽의 우전안타로 1점을 만회한 롯데는 7회말 1사 1, 3루에서 한동희가 우전안타를 날려 4-4 ...

    한국경제 | 2021.05.13 22:13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가장 까다로운 KBO 투수는 데스파이네·소형준"

    "소형준, 나이답지 않게 자신있게 던지는 모습이 인상적" '추추 트레인' 추신수(39·SSG 랜더스)가 메이저리그를 떠나 한국 무대에 상륙한 지도 한 달이 지났다. 이 기간 추신수는 9개 팀과 한 번씩은 대결해봤다. 세계 최고의 메이저리그 무대에서 내로라하는 투수들과 상대해봤던 추신수에게 가장 까다로웠던 KBO리그 투수는 누구일까. 지난 1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벌어진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선제 결승 솔로 홈런을 포함해 4타수 2안타 2타점 ...

    한국경제 | 2021.05.13 10:01 | YONHAP

  • thumbnail
    홈런과 함께 추억에 잠긴 추신수 "사직구장은 특별한 곳"

    고향에서 6경기 무안타 침묵 깨고 결승 솔로포 포함 2타점 최근 6경기 연속 무안타로 고전하던 추신수(39·SSG 랜더스)가 긴 침묵을 깼다. 추신수는 1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벌어진 롯데 자이언츠와의 방문 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 4타수 2안타(1홈런) 2타점 활약으로 9-2 승리를 견인했다. 추신수는 시즌 7호포를 선제 결승 홈런으로 장식하며 최근 6경기 무안타 부진에서 탈출했다. 고향인 부산에서 쳐낸 첫 홈런이라 그 의미가 각별했다. ...

    한국경제 | 2021.05.12 22:59 | YONHAP

  • thumbnail
    진격의 삼성, 6년 만에 20승 선착…SSG, 롯데 대파하고 4연승(종합)

    ... 방문 경기에서 롯데 자이언츠를 9-2로 대파하고 4연승을 질주했다. 전날 공동 2위를 달리던 두산 베어스, LG 트윈스가 모두 패하면서 SSG는 삼성을 1.5경기 차로 쫓는 단독 2위가 됐다. 3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한 SSG 추신수는 1회 고향에서의 첫 홈런을 우월 솔로 아치로 장식했다. 8번 타자 이재원이 2회 좌월 투런, 4회 좌중월 솔로 등 연타석 홈런으로 3타점을 거둬들이고, 추신수와 최정, 한유섬이 2타점씩 거들었다. 구단과 방향이 맞지 않아 경질된 ...

    한국경제 | 2021.05.12 22:37 | YONHAP

  • thumbnail
    고향에서 살아난 추신수…SSG, 롯데 완파하고 4연승

    추신수, 고향 팬들 앞에서 선제 솔로포 포함해 2안타 2타점 추신수(39·SSG 랜더스)가 긴 침묵을 고향인 부산에서 깼다. SSG는 12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방문경기에서 9-2로 승리했다. SSG는 추신수가 선제 솔로 홈런을 날리고 이재원이 연타석 대포를 쳐내는 등 홈런으로만 4점을 수확했다. 부산에서 태어나고 자란 추신수는 고향에서 첫 홈런을 쏘아 올리며 6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을 ...

    한국경제 | 2021.05.12 21:57 | YONHAP

  • [프로야구 부산전적] SSG 9-2 롯데

    ▲ 부산전적(12일) SSG 120 102 030 - 9 롯데 000 001 001 - 2 △ 승리투수 = 박종훈(3승 2패) △ 패전투수 = 프랑코(1승 2패) △ 홈런 = 추신수 7호(1회1점) 이재원 1, 2호(2회2점, 4회1점·이상 SSG)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21:55 | YONHAP

  • thumbnail
    김원형 감독 "추신수, 안타 안 나오지만 칭찬해주고 싶다"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야심 차게 영입한 추신수(39)의 타격 부진이 깊어지고 있다. 추신수는 1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벌어진 롯데 자이언츠와의 방문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2볼넷 2삼진 1득점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3-4로 뒤진 8회초 무사 1루에서 롯데 김원중을 상대로 스트레이트 볼넷을 얻어냈다. 최정의 역전 스리런 홈런의 발판을 마련했지만, 기다렸던 안타는 이번에도 나오지 않았다. 6경기 연속 무안타 행진이 ...

    한국경제 | 2021.05.12 17: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