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1-2920 / 3,3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PGA] 최경주 기권..나상욱 통과

    ... 부진했던 최경주는 이날 10번홀(파4)에서 출발, 13번홀(파3)까지 보기 1개, 더블보기 1개를 범해 사실상 통과가 어려운 상황이었다. 상금랭킹 37위인 최경주는 이로써 이번 대회에서 순위를 끌어올리는 데 실패, 랭킹 30위까지만 ... 동안 버디 1개, 보기 2개에 그쳤지만 1,2번홀에서 연속 버디를 사냥한 데 이어 나머지 홀을 보기 1개로 막아 기준선인 2오버파를 넘어설 수 있었다. 5언더파 66타를 몰아쳐 중간합계 8언더파 134타를 기록한 스티브 로워리(미국)가 ...

    연합뉴스 | 2005.10.29 00:00

  • [PGA] 최경주, 부진한 출발

    ... 1개, 보기 4개를 기록해 8오버파, 79타로 부진했다. 이 대회에서 톱5안에 들어야 상금랭킹 30위 이내로 진입, 다음달 4일 열리는 PGA 투어 최종전인 투어챔피언십에 나갈 수 있는 최경주는 최하위인 공동 128위로 밀려 나 통과를 걱정해야할 위기에 놓였다. 2002년 이 대회에서 우승컵을 안았던 최경주는 지난 3일 끝난 크라이슬러클래식에서 우승한 여세를 몰아 좋은 성적을 기대했지만 이날 경기에서는 평균 퍼터수 2.0개, 그린 안착률 44.4%를 기록하며 ...

    연합뉴스 | 2005.10.28 00:00

  • thumbnail
    [PGA] 우즈.싱, 모두 오프 이변

    세계 골프랭킹 1,2위를 달리는 타이거 우즈(미국)와 비제이 싱(피지)이 한꺼번에 오프되는 이변이 벌어졌다. 우즈는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 부에나비스타 디즈니월드리조트의 마그놀리아코스(파72.7천516야드)에서 ... 경기에서 보기 1개를 범해 1오버파 73타로 홀아웃했다. 이로써 우즈는 1,2라운드 합계 3언더파 141타에 그쳐 통과 기준선인 6언더파에 3타가 모자라 탈락의 고배를 들었다. 전체 순위는 공동 103위. 우즈가 PGA 투어에서 ...

    연합뉴스 | 2005.10.23 00:00

  • [PGA] 우즈, 시즌 두번째 오프 위기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세계랭킹 1위)가 미국프로골프(PGA) 무대에서 올 시즌에만 두차례 오프될 위기에 처했다. 우즈는 22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 부에나비스타 디즈니월드리조트의 마그놀리아... 경기는 일몰로 53명이 경기를 마치지 못해 22일 밤 재개되는데 우즈는 남은 홀에서 최소한 2개의 버디를 잡아야 통과할 수 있는 어려운 상황에 몰렸다. 우즈가 이번 대회에서 오프된다면 지난 5월 EDS바이런넬슨 챔피언십에 ...

    연합뉴스 | 2005.10.22 00:00

  • [신한동해오픈] 최경주, 이틀째 선두고수

    ... 136타, 7언더파 137타로 4,5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 최연소 출전 선수인 중학생 아마추어 김우현(14.신성중)은 이날 더블보기 1개, 보기 2개를 범했지만 버디 5개를 잡아내며 1언더파 71타를 쳐 중간합계 이븐파 144타로 통과하는 기염을 토했다. 한편 10번홀에서 출발한 권기택(23)은 1번홀(파5) 250야드 거리에서 3번 우드로 친 두번째샷이 그린 에지에 떨어진 뒤 그대로 홀 안으로 빨려들어간 덕분에 행운의 알바트로스를 기록했다. 신한동해오픈에서 ...

    연합뉴스 | 2005.10.14 00:00

  • <표> 위성미-우즈 '닮은 듯 다른 꼴'

    ... 된다. 위성미가 만 13세인 2002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다케후지클래식에 도전해 최연소 월요예선 통과 기록을 세우는 등 일찌감치 프로무대의 문을 두드린 반면, 우즈는 마스터스 몇차례 PGA 투어 대회에 출전한 경험을 ... 위성미는 2003년 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크래프트나비스코챔피언십 9위, 2004년 PGA 투어 소니오픈 1타차 오프에 이어 올 시즌 LPGA 투어에서 세 차례나 준우승을 일궈 소기의 목적을 달성했다. 반면 우즈는 10대 시절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위성미, 여성스포츠계 최고 몸값 예약

    ... 대해서는 우려의 눈길을 보내는 골프 전문가들이 많다. 위성미는 2003년 US여자아마추어골프 퍼블릭링크스에서 한차례 우승했을 뿐 여자프로대회에서는 한번도 우승트로피를 차지하지 못했고 화제를 모으며 출전한 남자프로대회에서도 한번도 통과하지 못했다. 이는 골프 황제 우즈가 아마추어 시절 3년간 3차례의 우승을 차지하며 최강자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하고 프로로 전향했던 것과 비교되는 부분이다. 싱은 위성미의 재능을 인정하면서도 "(프로에서)2위는 아무런 도움도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표> 프로 전향 위성미는 누구?

    ... 두각을 나타냈다. 지난 2002년에는 LPGA 투어 다케후지클래식 월요예선에서 83타를 쳐 투어 사상 최연소 통과 기록을 세웠고, US여자아마추어퍼블릭에서 대회 사상 최연소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위성미는 여세를 몰아 2003년 ...서 정상급 프로골퍼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9위에 올라 세상을 깜짝 놀라게 했다. LPGA 투어 사상 최연소 통과 기록도 당연히 위성미의 몫. 당시 위성미는 '골프여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보다 무려 20야드나 긴 평균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thumbnail
    [PGA] 최경주, 공동선두 질주

    ... 트라한(미국)과 함께 리더보드 맨 위에 이름을 올리며 3년만의 우승 가능성을 높였다. 최경주는 지난 2002년 컴팩클래식과 탬파베이클래식에서 2승을 올린 이후 3년 동안 우승 갈증에 시달려왔다. 특히 올 시즌에는 최근 2연속 오프를 포함해 총 21개 대회 중 5번이나 통과하지 못하고 톱10 진입은 2차례에 그치는 등 슬럼프에 빠져있었다. 부진 탈출의 원동력은 사흘 내내 정교한 샷 감각을 유지한 것. 최경주는 1~3라운드 내내 드라이브샷의 페어웨이 ...

    연합뉴스 | 2005.10.02 00:00

  • [한국오픈골프] 최광수, 생애 첫 내셔널타이틀

    ... 컨트리클럽(파71.7천47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 에서 열린 코오롱-하나은행 제48회 한국오픈골프선수권대회(총상금 5억원) 최종일에 아마추어 국가대표 허원경(19.연세대)과의 연장 승부 끝에 정상에 올랐다. 2라운드까지 7오버파로 오프 기준선을 겨우 통과한 최광수는 3라운드에서 7언더파를 몰아치며 이븐파를 만든 뒤 이날도 2타를 줄여 최종 합계 2언더파 282타로 허원경과 공동선두에 올라 연장전에 진출, 극적인 우승 드라마를 만들어냈다. 특히 최광수는 이날 ...

    연합뉴스 | 2005.10.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