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21-2930 / 3,3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광수, 한국오픈 타이틀 잡았다‥"우승하면 이동찬 명예회장 업는 꿈이뤄"

    ... 돌봐주던 이 명예회장의 품에 한국오픈 우승컵을 안기겠다는 다짐을 했고 결국 올해 그 약속을 지켰다. 특히 지난 3년간 외국인 선수가 가져갔던 내셔널 타이틀을 되찾았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 깊었다. 2라운드까지 7오버파로 오프 기준선을 겨우 통과한 최광수는 3라운드에서 코스레코드인 7언더파 64타를 몰아치며 연장까지 진출했다. 18번홀(파5·561야드)에서 치른 연장 첫홀에서 최광수는 '3온'을 해 파를 잡은 반면 허원경은 티샷이 페어웨이를 ...

    한국경제 | 2005.10.02 00:00 | 한은구

  • thumbnail
    최경주, 단독 2위 유지 ‥ 크라이슬러클래식 2R

    ... 3년만의 우승을 한꺼번에 바라보게 됐다. 최경주는 지난 6월 US오픈 공동15위 이후 출전한 8개 대회에서 3차례 오프됐 고 나머지 5개 대회에서는 40위 아래로 밀리는 등 침체기를 겪었다. 2번홀에서 버디를 잡으며 전날의 상승세를 ... 위창수(33.테 일러메이드)는 이날 1언더파를 추가해 중간합계 3언더파 141타로 공동 53위에 올라 가까스로 통과했다. 반면 첫날 1오버파로 부진했던 나상욱(21.코오롱)은 이날 3언더파를 치며 분전했으나 중간합계 2언더파 ...

    연합뉴스 | 2005.10.01 00:00

  • [한국오픈골프] 퍼디, 7언더파 단독 선두 점프

    ... 됐다. 특히 내셔널 타이틀 대회인 이번 대회는 최근 3년간 계속 외국인 선수들이 우승컵을 차지해 한국 선수들과 외국 선수들의 맞대결 양상이 최종라운드의 재미를 더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2라운드까지 7오버파로 가까스로 오프를 통과했던 최광수(45.포포씨)는 이날 코스레코드인 7언더파를 몰아치며 단숨에 이븐파 213타로 재미교포 데이비드 오와 함께 공동 8위가 됐다. 우정힐스 컨트리클럽의 종전 코스레코드는 지난 1997년 필립모리스 아시안컵대회에서 ...

    연합뉴스 | 2005.10.01 00:00

  • thumbnail
    [PGA] 최경주, 선두에 2타차 2위

    ... 3년만에 우승까지 내다볼 수 있게 됐다. 최경주는 지난 6월 US오픈 공동15위 이후 출전한 8개 대회에서 3차례 오프됐고 나머지 5개 대회에서는 40위 아래로 밀리는 등 침체기를 겪었다. 1번홀(파4)∼ 5번홀(파5)까지 줄버디를 ... 70타를 쳐 공동36위에 올랐다. 그러나 나상욱(21.코오롱)은 1오버파 73타로 부진, 100위 밖으로 밀려나 오프를 걱정하게 됐다. 올해 15차례 대회에서 단 2차례만 통과하는데 그쳤지만 생애 최소타를 뿜어낸 워런은 ...

    연합뉴스 | 2005.09.30 00:00

  • [한국오픈골프] 신용진, 스코어오기 실격

    ...회에 출전한 2003년 상금왕 신용진(41.LG패션)이 스코어카드 오기로 실격을 당했다. 30일 천안 우정힐스 컨트리클럽(파71.7천47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이븐파 71타를 친 신용진은 중간합계 3오버파 145타로 통과를 노려볼 수 있는 상황이었다. 그러나 맨 마지막 홀에서 보기를 범한 신용진은 순간적으로 화가 난듯 스코어카드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서명을 했고 이것이 화근이 됐다. 신용진의 스코어를 기록한 니콜라스 레드펀(영국)이 맨 마지막 ...

    연합뉴스 | 2005.09.30 00:00

  • thumbnail
    위성미, 일본남자프로골프대회 출전 확정

    ... 사례다. 미국여자프골프(LPGA) 투어 멤버인 소피 구스타프손(스웨덴)이 지난 2003년 카시오월드오픈에 출전해 오프된 적이 있다. 위성미는 또 이번 대회 출전으로 일본에서 활약하고 있는 허석호, 양용은, 김종덕, 장익제 등 ... 소니오픈과 존디어클래식, 그리고 PGA 2부투어 등 남자프로대회에 여러차례 출전했지만 하와이 지역 대회를 뺀 정규 투어 대회에서는 한번도 통과를 하지 못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firstcircle@yna.co.kr

    연합뉴스 | 2005.09.28 00:00

  • 위성미, 일본남자프로골프대회 출전 협의

    ... 협의 중이라고 보도했다. 지난 2003년 미국여자프골프(LPGA) 투어 멤버인 소피 구스타프손(스웨덴)이 출전해 오프된 적이 있는 이 대회는 11월24일부터 27일까지 고치구로시오골프장에서 열린다. 이에 따라 위성미는 허석호,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소니오픈, 그리고 PGA 2부투어 등 남자프로대회에 여러차례 출전했지만 하와이 지역 대회를 뺀 정규 투어 대회에서는 한번도 통과를 하지 못했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 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5.09.27 00:00

  • thumbnail
    [시니어골프] 최윤수, 첫날 단독선두

    ... 공동6위, 조현홍씨와 박재은씨는 나란히 공동9위(4오버파 76타)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한국프로골프협회(KPGA)는 이번 대회에서 프로 선수와 아마추어 선수의 2라운드 진출 기준을 별도로 정해 프로 선수 34명은 모두 통과해 상금을 수령하게 되는 해프닝이 벌어지게 됐다. KPGA는 1라운드 성적순으로 70명에게 2라운드 진출권을 주도록 하면서 프로 선수 35명, 아마추어 선수 35명으로 정했으나 대회에 출전한 프로 선수는 34명 뿐이기때문에 ...

    연합뉴스 | 2005.09.27 00:00

  • [PGA] 가메즈, 15년 6개월만에 우승

    ... 버디 3개를 추가, 여유있게 역전에 성공했다. 2위는 15언더파 265타를 친 올린 브라운(미국)이 차지했고 전날까지 선두를 달렸던 우디 오스틴(미국)은 14언더파 266타로 마크 윌슨(미국)과 함께 공동 3위에 머물렀다. 이밖에 극심한 슬럼프에 빠졌던 전 세계랭킹 1위 데이비드 듀발(미국)은 이번 대회에서 올 시즌 처음 통과했지만 1오버파 281타로 공동 60위에 만족해야 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5.09.26 00:00

  • [PGA] 오스틴, 단독 선두

    ... 뒤 가볍게 이글 퍼트를 성공시켜 기세를 올렸다. 한때 세계랭킹 1위를 달리다 갑작스런 슬럼프에 빠진 '비운의 골퍼' 데이비드 듀발(미국)은 전날 대회 2라운드에서 올 시즌 처음으로 통과한 데 이어 이날 3라운드에서도 이븐파 70타를 치는 무난한 플레이로 공동 39위에 올랐다. 한편 최경주(35.나이키골프)와 위창수(33.테일러메이드)는 2라운드에서 모두 오프됐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firstcircle@yna.co.kr

    연합뉴스 | 2005.09.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