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61-2970 / 3,0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김미현, 첫승 좌절...8번째 '톱 10'

    ... 진입을 이뤘다. 지난주 미켈롭클래식에서 공동 13위에 오르며 파트리샤 므니에-르부크(프랑스)를 추월, 신인왕 레이스 선두에 올랐던 한희원(23.휠라코리아)은 버디 1개, 보기 7개로 6오버파 77타를 쳐 합계 12오버파 296타로 공동 67위에 그쳤다. 이 밖에 펄신(34)이 299타로 공동 71위, 하난경(29.맥켄리)이 310타로 오프통과 선수 중 최하위인 77위에 머물렀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1.07.23 07:25

  • thumbnail
    [브리티시오픈] 듀발 메이저 우승 한풀이

    ... 파세이브를 해내면서 사실상 우승을확정지었다. 그 사이에 공동 2위인 파스트, 이안 우스남(영국)과의 차이는 3타로 벌어졌고클라크는 17번홀(파4)에서 더블보기를 저질러 우승권에서 멀어졌다. PGA투어에 15번 출전, 단 3번만 오프를 통과하며 30위에 오른 것이 최고 성적인 파스트는 전반에만 버디 4개를 낚고 단독 선두까지 오르는 등 선전했지만 후반에 버디와 보기를 1개씩 주고 받고 더 이상 타수를 줄이는 데 실패, 대회 역사상 최대 이변의 문턱에서 무너졌다. ...

    연합뉴스 | 2001.07.23 07:22

  • [LPGA] 김미현, 선두와 4타차 공동3위

    ... 저하로 샷의 감각이 떨어졌다"면서 "우선숙면을 취해 내일에 대비해야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한희원은 더블보기 3개, 보기 6개를 저지르고 버디는 단 2개에 그치는 최악의 부진으로 10오버파 81타를 기록, 합계 6오버파 219타를 쳤다. 이 밖에 펄신(34)이 9오버파 222타로 공동 72위, 하난경(29.맥켄리)이 13오버파226타로 오프 통과 선수 중 최하위인 77위에 머물렀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1.07.22 11:07

  • [LPGA] 김미현, 선두와 4타차 공동3위

    ... 저하로 샷의 감각이 떨어졌다"면서 "우선숙면을 취해 내일에 대비해야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한희원은 더블보기 3개, 보기 6개를 저지르고 버디는 단 2개에 그치는최악의 부진으로 10오버파 81타를 기록, 합계 6오버파 219타를 쳤다. 이 밖에 펄신(34)이 9오버파 222타로 공동 72위, 하난경(29.맥켄리)이 13오버파226타로 오프 통과 선수 중 최하위인 77위에 머물렀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1.07.22 10:21

  • [브리티시오픈 이모저모] 플레이어, '고별 경기' 마감

    ... 자랑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이 대회에서 3차례 우승컵을 거머쥐었던 노장 개리 플레이어(남아공)가 자신의 마지막 브리티시오픈 출전인 이번 대회에서 오프 탈락했다. 20세기 들어 10년에 한번씩 3번 연속 우승(59년, 68년, 74년)한 유일한 선수인 플레이어는 대회 2라운드에서 11오버파 82타를 쳐 오프를 통과하지 못했다. 65세가 되는 내년부터 자동 출전권이 상실되면서 더이상 출전할 뜻이 없음을 비춘 바 있는 플레이어는 "47년간 브리티시오픈에 ...

    연합뉴스 | 2001.07.21 13:03

  • [브리티시오픈] 몽고메리 "처녀 우승 보인다"

    ... 브리티시오픈 우승에 '청신호'를 밝혔다. 몽고메리는 20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끝난 대회 1라운드에서 6언더파 65타로 94년 대회 3라운드에서 세운 최저타 기록과 타이를 이루며 선두에 나섰다. 이 대회에 9번 출전하는 동안 5번이나 오프 통과에 실패했고 한번도 1라운드에서 좋은 성적을 내지 못했던 전력에 비춰보면 이날 성적은 매우 고무적이다. 93년부터 99년까지 7년이나 계속해서 유럽 투어 상금왕을 휩쓸었지만 메이저대회 무관에 머문 몽고메리는 97년 US오픈 ...

    연합뉴스 | 2001.07.20 12:56

  • 광고심의 "변한게 없다" .. 자율심의 1년 성적표

    ... 위반했다는 어이없는 판정을 받은 것. 결국 제작진은 "광고적인 표현에 해당된다"는 검찰총장의 확인서를 받아 재심을 통과했다. 방송위원회에서 광고를 심의하던 98년에 있었던 해프닝이다. 이후 광고사전심의 기능은 민간기구인 한국광고자율심의기구로 ... 신경쓰인다"고 말했다. B사 L감독은 "광고모델에 대한 심의위원들의 선입견 때문에 너무 엄격한 잣대를 적용받아 버리려던 을 재편집해 맥빠진 광고를 만들었다"며 불만을 표시했다. 자율심의 이후에도 심의내용이 변하지 않은 것은 심의위원들도 ...

    한국경제 | 2001.07.09 16:15

  • [PGA] 최경주, 3라운드 공동 67위..웨스턴오픈 3R

    ... 공동 67위로 밀린 가운데 데이비스 러브3세(미국)가 단독 선두를 고수하며 시즌 2승 전망을 밝혔다. 또 타이거 우즈(미국)는 이틀 연속 4언더파를 몰아치며 공동 9위로 성큼 뛰어올라 역전 우승을 노리게 됐다. 전날 공동 40위로 오프를 통과한 최경주는 8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코그힐골프장(파72. 7천73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 2개, 보기 6개로 4오버파를 쳤다. 중간합계 2오버파 218타가 된 최경주는 이로써 최하위권인 공동 67위로 ...

    연합뉴스 | 2001.07.08 11:52

  • [LPGA] 박세리, 2위와 4타 차 단독선두

    ... 공동 21위였던 김미현(24.KTF)은 3오버파 74타로 부진, 합계 1오버파 214타로 공동 53위로 처졌다. 1라운드에서 공동 8위에 오르는 돌풍을 일으켰던 송아리(15)도 이날 3오버파를쳐 합계 2오버파 215타로 공동 59위로 추락했고 투어 진출 후 16개 대회만에 처음으로 오프를 통과한 하난경(30.맥켄리)은 10오버파를 쳐 합계 11오버파 224타로 최하위인 78위가 됐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1.07.08 10:38

  • [PGA] 최경주, 공동 40위

    최경주(31.슈페리어)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웨스턴오픈(총상금 360만달러) 2라운드에서 가까스로 오프 위기를 벗어나 공동 40위를 달렸다. 최경주는 7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교외 코그힐골프장(파72. ... 분전, 26위로 올라섰다. 우즈는 보기 1개로 불안했지만 금새 기력을 회복해 버디 5개를 수확, 72개 대회연속 통과 기록을 이어갔다. 부상에서 회복한 데이비스 러브3세(미국)는 5언더파 67타를 쳐 합계 11언더파 133타로 ...

    연합뉴스 | 2001.07.07 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