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01-3010 / 3,0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PGA- 최경주, 3라운드 공동 37위

    최경주(32)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투산오픈(총 상금 300만달러) 3라운드에서 분전, 공동 37위로 상승했다. 전날 가까스로 오프를 통과했던 최경주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의 옴니투산내셔널골프장(파72. 7천148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이글 1개,버디 4개에 보기는 1개만 하며 5언더파 67타를 몰아쳐 중간합계 9언더파 207타를 기록했다. 팀 헤런(미국) 등 8명과 공동 37위가 된 최경주는 이날 선전으로 ...

    연합뉴스 | 2002.02.24 00:00

  • [PGA] 최경주, 가까스로 통과

    최경주(32)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투산오픈(총상금 300만달러)에서 간신히 오프를 모면했다. 최경주는 23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의 옴니투산내셔널골프장(파72.7천148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1개와 보기 1개로 이븐타 72타를 치는데 그쳐 합계 4언더파 140타로 공동65위에 머물렀다. 이날 오프는 3언더파 141타에서 끊겨 최경주는 1타차로 탈락을 피했다. 10번홀에서 시작한 최경주는 아이언샷 정확도가 ...

    연합뉴스 | 2002.02.23 00:00

  • [PGA] 최경주, 2라운드도 부진

    ...경주(32)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AT&T 페블비치내셔널프로암(총상금 400만달러) 2라운드에서도 부진, 오프 위기에 빠졌고 타이거 우즈(미국) 등 강호들도 고전을 면치 못했다. 최경주는 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 부진, 공동 140위(150타)에 처졌다. 지난해 우승자 데이비스 러브 3세(미국)도 공동 129위(149타)로 오프 위기에직면했다. 한편 올시즌 퀄리파잉스쿨을 1위로 통과한 팻 페레스(미국)는 이날도 버디 8개를 몰아치고 보기는 ...

    연합뉴스 | 2002.02.02 00:00

  • 우즈 "망신은 면했지만..." .. 뉴질랜드오픈 공동6위

    ... 정도로 그답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 라운드당 평균 퍼트수가 31개일 정도로 그린에 적응하지 못했다. 크레이크 페리(36.호주)는 합계 11언더파 2백73타로 고향 선수인 마이클 캠블과 스티브 앨커, 스테판 리니를 1타 차로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뉴질랜드오픈골프대회 사상 최연소 출전 및 오프 통과 기록을 세운 한국인 소년 안재현(13)은 최종합계 11오버파 2백95타로 공동 62위에 머물렀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13 15:38

  • 뉴질랜드오픈골프- 안재현, 3라운드 51위

    뉴질랜드오픈골프대회 사상 최연소 출전 및 오프 통과 기록을 세운 한국인 소년 안재현(13)이 3라운드에서 공동 51위를 달렸다. 안재현은 12일 뉴질랜드 파라파라우무비치 링크스골프코스(파71. 6천618야드)에서 계속된 대회 ... 받으며 이븐파 71타를 쳐 중간합계 3오버파 216타로 오전 9시30분 현재 공동 51위에 올라 있다. 전날 오프를 2타 차로 겨우 모면하는 수모를 당한 타이거 우즈는 이날 1번홀(파4)에서 더블보기로 불안한 출발을 했지만 ...

    연합뉴스 | 2002.01.12 00:00

  • -뉴질랜드오픈골프- 안재현, 3라운드 43위

    뉴질랜드오픈골프대회 사상 최연소 출전 및 오프 통과 기록을 세운 한국인 소년 안재현(13)이 3라운드에서 공동 43위로 선전했다. 안재현은 12일 뉴질랜드 파라파라우무비치 링크스골프코스(파71. 6천618야드)에서 계속된 대회 ... 받은 뒤 전날 통한의 트리플보기를 했던 7번홀(파5)과 8번홀(파4)에서 연속 보기를 하며 무너졌다. 또 전날 오프를 2타 차로 겨우 모면해 ''황제''의 체면을 구긴 타이거 우즈(미국)는 이날 굵은 빗방울이 쏟아진 가운데서도 ...

    연합뉴스 | 2002.01.12 00:00

  • 한국인 소년, 뉴질랜드오픈에 최연소 출전

    ... 최연소 출전 기록은 67년 10세 때 US여자오픈에 출전했던 베벌리 클라스가 갖고 있다. 99년 인천 효성남초등학교 6년 때 세리컵주니어골프대회 초등부 우승을 차지하기도 했던 안군은 181㎝의 큰 키에 84㎏의 당당한 체격으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주니어 선수로 인정받고 있다. 안군은 "마음껏 골프를 치기 위해 한국에서 뉴질랜드로 왔다"면서 "오프 통과를 목표로 삼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웰링턴 AP=연합뉴스)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2.01.08 00:00

  • 한국인 소년, 뉴질랜드오픈에 최연소 출전

    ... 뉴질랜드 파라파라우무비치에서 열리는 뉴질랜드오픈에는 타이거 우즈가 독극물 소동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출전하기로 결정, 안군과 우즈의 동반 라운드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남녀 통틀어 프로 대회 최연소 출전 기록은 67년 10세 때 US여자오픈에 출전했던 베벌리 클라스가 갖고 있다. 안군은 "마음껏 골프를 치기 위해 한국에서 뉴질랜드로 왔다"면서 "오프 통과를 목표로 삼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웰링턴 AP=연합뉴스)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2.01.08 00:00

  • PGA 최연소 정규투어 선수 탄생

    ... 트라이언은 스폰서 초청 자격등으로만 투어대회에 출전할 수 있다. 지난 3월초 혼다클래식에서 투어 사상 두번째 어린 나이(만16세 11개월)로 오프를 통과했던 트라이언은 폭발적인 드라이브샷 비거리와 안정된 아이언샷이 돋보여 일찌감치 타이거 우즈의 뒤를 이을 '골프신동'으로 각광받은 선수. 이번 퀄리파잉스쿨 통과로 트라이언은 '대학에 진학하지 않고 프로 전향을 선언한 것은 커다란 실수'라던 일부 시각이 잘못됐음을 입증했다. 특히 트라이언은 공동50위로 ...

    연합뉴스 | 2001.12.04 11:11

  • APGA 투어 시즌 상금왕 막판 대결

    ... 이내의 상위권에 입상해야 한다. 우승 또는 준우승이면 상금왕 차지는 떼어논 당상이나 5위 밑으로 처지면 통차이가 오프만 통과해도 상금왕은 통차이로 굳어진다. 그러나 유럽투어를 겸한 오메가홍콩오픈 상위권 입상은 쉽지 않을 전망이다. ... 등도 만만치 않다. 특히 올해 개막전인 타일랜드마스터스 우승 이후 침묵을 지켜온데다 지난주 BMW아시아오픈에서 오프에 걸려 탈락한 강욱순은 98년 이 대회 정상에 오른 경력이있어 명예회복을 벼르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권 ...

    연합뉴스 | 2001.11.27 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