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11-3020 / 3,2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성미.나상욱, 하와이에서 '한국 돌풍' 예고

    ... 선수라는 영예를 차지할 수 있을지 여부. 웬만한 남자 프로 골프 선수를 능가하는 장타력을 지닌 위성미는 집에서 가까운 와이알레이골프장에서 라운드한 경험이 많아 '골프 여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도 이루지 못한 PGA 투어 통과를 낙관하고 있다. 와이알레이골프장에서 65타를 친 적이 있다고 소개한 위성미는 "가장 나쁜 스코어가 76타였다"며 "반드시 통과하고 말겠다"고 장담했다. 지난해 이 대회 기준은 이븐파 140타였기 때문에 평소 이곳에서 ...

    연합뉴스 | 2004.01.13 00:00

  • 위성미, 성대결에 스타들 우려.기대 교차

    ... 소렌스탐은 그러나 "마치 사자 우리에 던져진 것 같은 느낌일 것"이라며 "그런어려운 상황에서 대처하는 능력을 키워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같은 우려와 격려 속에 당사자인 위성미는 14살 소녀답지 않게 톱스타들이 달성하지 못한 통과에 강력한 자신감을 보였다. 위성미는 "잘못치면 속이 상할 것 같다. 통과할 수 있을 것 같은 자신감이 있다. 꼭 통과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위성미의 아버지 위병욱(44.하와이대교수)씨는 "PGA 선수들과 경쟁하기 ...

    연합뉴스 | 2004.01.11 00:00

  • '전국구 스타' 위성미, 2004년도 바쁜 한 해

    ... 스폰서 초청선수로 출전, 2004년 첫 골프 `성(性)대결'을 펼친다. 위성미는 이밖에도 일본 남자 프로들과 겨뤄 통과했던 펄오픈(2월)과 지난해 4위에 올랐던 하와이주 아마추어대회 등 고향에서 열리는 남자대회에 잇따라 나설 ... 남다른 애정을 표현했다. 또 남자 대회인 US아마추어퍼블릭링크스에도 도전할 예정인 위성미는 이 대회 예선을 통과할 경우 본선 일정이 겹치는 US여자주니어챔피언십은 포기할 계획이다. 한편 위성미는 무리한 출장으로 체력의 한계를 ...

    연합뉴스 | 2004.01.02 00:00

  • 소렌스탐, AP 선정 '올해의 여자선수'

    ... 올해 소렌스탐이 화제를 모은 것은 뛰어난 성적을 거뒀다는 사실 외에 58년만의골프 성대결의 주인공으로 나섰기 때문. 비록 통과에는 실패했지만 지난 5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뱅크오브아메리카콜로니얼에 출전해 1945년 로스앤젤레스오픈에 나섰던 베이브 자하리스 이후 처음으로 PGA 투어에 도전한 여자 선수가 됐다. 소렌스탐은 그러나 PGA 투어 오프의 아픔을 겪은 지 2주만에 LPGA챔피언십우승으로 커리어 그랜드슬램을 달성하는 불굴의 의지를 보여줬다. 브리티시 여자오픈대회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위성미, 골프 100대 뉴스메이커 7위

    ... 우즈(미국), 새로운 상금왕 비제이 싱(피지), 극도의 부진에 빠진 필 미켈슨(미국)에 이어 7위를 차지했다. 골프월드는 위성미가 이미 이뤄 놓은 업적이 아닌 잠재력만으로 잡지 커버에 등장했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6차례 통과와 US여자아마추어퍼블릭링크스최연소 우승 등으로 소렌스탐 다음으로 자주 언론의 조명을 받은 여성이라고 설명했다. 또 미국프로골프(PGA) 2부 투어 성대결과 다음달 PGA 투어 소니오픈 출전 등도언급했다. 한편 LPGA 투어에서 ...

    연합뉴스 | 2003.12.19 00:00

  • 장준하 선생 사망직후 찍은 필름 발견

    ... 있는 새로운 증거들이 발견됐다. 8일 의문사진상규명위원회와 유족들에 따르면 장 선생 사망 직후 사체를 찍은필름 1통과 장 선생 장남 호권씨가 사건 직후 기록한 현장메모, 목격자 김모씨의 최초 진술 녹음테이프 등이 발견됐다. 의문사위는 ... 필름에 양쪽 팔 겨드랑이 안쪽의 멍든 부분, 엉덩이와 팔의 주삿바늘 흔적, 상처가 난 머리 모습 등이 담긴 13의 사진이 찍혀 있었다"며 국내외 5개 기관에 감정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의문사위는 지난달 송파구 거여동 ...

    연합뉴스 | 2003.12.08 00:00

  • [유럽골프] 최경주, 공동15위로 도약

    ... 잡았다. 한편 1라운드에서 1오버파 71타로 공동57위에 그쳤던 재미교포 골퍼 앤서니 강(31.류골프)은 1타를 잃었지만 순위는 공동43위로 상승, 무난히 통과했다. 그러나 5오버파를 친 정준(32.캘러웨이)과 3타를 까먹은 위창수(30.미국명 찰리위)는 나란히 101위로 추락, 오프됐다. 또 첫날 버디 없이 보기만 4개를 범했던 국가대표 출신 정지호(19)는 초반 샷난조로 무너지며 5오버파로 부진 공동121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12.05 00:00

  • "위성미는 스포츠 마케팅 최고 유망주".. PGA닷컴

    ... 아니카 소렌스탐보다 높다. 소렌스탐보다 어리고 자신이 남들과 다르다는 것을 일찌감치 대중에 알린 덕에 훨씬 두드러져 보인다"는 전문가로서의 견해를 피력했다. 칼럼을 쓴 파이크는 "위성미가 만약 아무도 기대하지 않았던 소니오픈 통과의 위업을 달성한다면 골프 뿐 아니라 모든 스포츠 종목의 어떤 선수보다 더 값어치있는 마케팅 대상이 될 수 있다"고 장담했다. 위성미는 내년 1월16일부터 미국 하와이에서 열리는 PGA 투어 소니오픈에 스폰서 초청을 받아 PGA ...

    연합뉴스 | 2003.12.03 00:00

  • 최경주, 유럽투어 2번째 우승 사냥

    ... 최경주는 2시즌 연속 유럽투어 우승을 노린다. 비록 첫 출전하는 대회이지만 이미 유럽투어 우승 경험이 있는데다 최근 프레지던츠컵 등에서 최상의 샷 감각을 유지했던 최경주의 자신감은 어느때보다 대단하다. 또 새해 `전 대회 통과'라는 만만찮은 목표와 한여름 유럽투어에 자주 출전한다는 계획을 세운 최경주로서는 유럽투어 개막전인 이번 대회 성적에 신경을 쓰지않을 수 없는 처지. 그러나 이번 대회에는 대런 클라크(북아일랜드), 파드리그 해링턴(아일랜드),닉 ...

    연합뉴스 | 2003.12.02 00:00

  • 성대결 나선 LPGA 구스타프손, 오프

    ...골프(JGTO) 카시오오픈에 출전, 성대결에나섰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의 소피 구스타프손(29.스웨덴)이 통과에 실패했다. 유럽여자프로골프(LET) 투어 랭킹 1위이자 LPGA 투어 상금랭킹 18위인 구스타프손은 28일 ... 그나마 5명의 남자 선수보다 앞선 것을 위안으로 삼았다. 이로써 올들어 남성 무대에 도전장을 냈던 여성 골퍼 가운데 박세리(26.CJ)만컷을 통과한 선수로 남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3.11.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