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61-3070 / 3,2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일미, Q스쿨 최종예선 진출 눈앞

    한국여자골프의 간판 정일미(31.한솔)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퀄리파잉스쿨(Q스쿨) 1차 관문 통과를 눈앞에 뒀다. 정일미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미라지의 미션힐스골프장 아널드파머코스(파72)에서 ... 공동18위로 밀렸던 차세대 기대주 배경은(18.CJ)은 이날 1오버파로 선전, 공동16위로 약진했다. 또 간신히 오프 벽을 넘어선 지난해 상금왕 이미나(23)도 1오버파 73타를 치며 공동52위까지 약진, 가능성을 살렸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3.09.20 00:00

  • [PGA2부투어] 위성미, 통과 '난망'

    올시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3번째 성대결에 나선 '골프천재' 위성미(14.미국명 미셸 위)의 통과에 암운이 드리웠다. 위성미는 19일(한국시간) 미국 아이다호주 보이시의 힐크레스트골프장(파71. 6천685야드)에서 열린 PGA 2부투어(네이션와이드투어) 앨벗슨스보이시오픈(총상금 60만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는 1개에 그치고 보기 8개를 범해 7오버파 77타에 그쳤다. 보기없이 버디 6개를 뽑아낸 찰스 워렌(28.미국)이 6언더파 ...

    연합뉴스 | 2003.09.19 00:00

  • [PGA2부투어] 위성미, 통과 `난망'

    올 시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3번째 성대결에 나선 `골프천재' 위성미(14.미국명 미셸 위)의 통과에 암운이 드리웠다. 위성미는 19일(한국시간) 미국 아이다호주 보이시의 힐크레스트골프장(파71. 6천769야드)에서 ... 가운데 위성미는 156명의 출전자중 최하위권인 공동 151위에 그쳤다. 선두에 무려 13타나 뒤져 있는 가운데 오프 기준타수가 이븐파 정도가 될 전망이어서 위성미는 2라운드에서 타수를 대폭 줄이지 않는 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 ...

    연합뉴스 | 2003.09.19 00:00

  • 정일미, Q스쿨 이틀째 7위 도약

    ... 1라운드에서 이븐파를 치며 공동13위에 랭크됐던 차세대 기대주 배경은(18.CJ)은 이날 3오버파로 부진, 공동18위로 순위는 다소 밀렸지만 상위권을 유지했다. 첫날 공동100위까지 처졌던 상금왕 이미나(23)는 이날 2오버파를 쳐 서보미 등과 함께 공동64위로 간신히 통과했다. 한편 기대를 모았던 `슈퍼루키' 임성아(19.휠라코리아)는 153타에 그치며 오프 탈락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상훈기자 meolakim@yna.co.kr

    연합뉴스 | 2003.09.19 00:00

  • 위성미, "기록세우고 싶다"

    ... 하고 싶다"고 밝혔다. 위성미의 이번 대회 목표는 오프 통과. 올해 PGA 투어에 도전장을 내밀고 성대결을 치렀던 여자 골프계 `지존'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당당하게 지역 예선을 통과했던 수지 웨일리(미국)는 모두 오프 벽을 넘지 못했었다. 그러나 이미 하와이에서 열린 펄오픈에서 쟁쟁한 일본 프로들 틈에서 통과했고 캐나다투어 베이밀스오픈에서 성대결을 경험한 위성미는 자신감에 차 있다. 이 대회를 앞두고 치른 존 댈리, 행크 퀴니, 낸시 ...

    연합뉴스 | 2003.09.18 00:00

  • PGA투어 존디어클래식 3라운드 연기

    ... 치르기로 하는한편 비가 더 내릴 경우 대회 일정을 하루 늘리는 방안도 검토중이다. J.L. 루이스(43)가 12언더파 130타로 선두, 조너선 비어드(25.이상 미국)가 10언더파 132타로 2위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대회본부는 오프 기준타수를 1오버파에서 이븐파로 상향 조정, 오프 통과자를 66명으로 줄였다. 이에 따라 1오버파 공동67위에 머문 디펜딩챔피언 J.P. 헤이스(미국) 등은 기준타수 조정의 희생양이 됐다. (실비스 AP=연합뉴스) me...

    연합뉴스 | 2003.09.14 00:00

  • 데이비스, 한국오픈골프 출전 확정

    ... 댈리'라는 별명을 얻을만큼 폭발적인 장타가 주무기인 데이비스는 LPGA투어 메이저대회 4승을 포함해 세계 각지에서 공식 대회에서만 64승을 올렸다. 소렌스탐과 웨일리, 그리고 위성미가 모두 남자 선수들과의 기량 차이를 넘지못하고 오프됐으나 데이비스는 통과에 자신감을 보였다. 데이비스는 "아무래도 언론의 관심이 좀 덜하지 않겠느냐"며 "편안한 마음으로경기를 치르다보면 좋은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

    연합뉴스 | 2003.09.12 00:00

  • [한국여자오픈골프] 송보배, 공동선두 부상

    ... 7오버파 79타로 뒷걸음쳐 합계 3오버파 147타로 공동13위로 내려 앉았다. 송아리(17)는 3오버파 75타를 쳤지만 합계 5오버파 149타, 공동17위로 통과해 생애 첫 상금을 받게 됐다. 지난해에 이어 상금왕 2연패를 바라보던 이미나(22)는 이날 5타를 잃어 합계 11오버파 155타로 오프됐다. 이번 대회 기준 타수는 9오버파 153타에 끊겼고 2라운드 합계 언더파 스코어선수는 4명에 그쳤다. (부산=연합뉴스) 권 훈기자 k...

    연합뉴스 | 2003.09.05 00:00

  • -PGA- 최경주, 공동5위로 도약

    ... 2, 4, 6번홀에서 징검다리 버디를 뽑아내 상위권으로치고 올라 왔다. 타이거 우즈(미국)는 초반 샷 난조로 오프 위기까지 몰렸으나 후반 줄버디 사냥으로 공동24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10번홀에서 출발한 우즈는 12번홀 ... 벗어나중간합계 3언더파 139타를 마크, 선두와 8타차로 뒤져 힘겨운 추격전이 예상된다. 하지만 우즈는 111경기 연속 컷통과로 이 부문 1위 바이런 넬슨의 113경기에 2경기차로 따라 붙어 신기록 탄생을 예고했다. 한때 호주의 골프 신동으로 ...

    연합뉴스 | 2003.08.31 00:00

  • 송아리, LPGA 투어 진출 첫 관문 통과

    송아리(17)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최연소 프로선수가 되기 위한 관문을 거뜬히 넘었다. 송아리는 3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베니스의 플랜테이션골프장(파72)에서 열린 퀄리파잉스쿨 최종4라운드에서 2오버파 74타로 다소 부진했지만 합계 4언더파 284타로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송아리는 미국 아마추어 랭킹 1위의 실력을 유감없이 과시하며 오는 10월 퀄리파잉스쿨 최종전에 진출했다. 국가대표 출신 전설안(21.경희대)은 이날 ...

    연합뉴스 | 2003.08.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