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3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예술위, ARKO 창작산실 선정 희곡 35편 전자책 발간

    ... 만나다(한윤섭) ▲ 당신은 아들을 모른다(김나영) ▲ 필연의 장소(김성민) ▲ 눈은 눈으로 이는 이로(김성배) ▲ 셋톱박스(김승철) ▲ 냉장고로 들어온 아이(도은) ▲ 황천기담(문정연) ▲ 버건디 무키 채널 오프닝 멘트(박찬규) ▲ 쿠르드에서 온 카톡(박홍진) ▲ 생일파티(백미미) ▲ 릴리를 위하여(서윤미) ▲ 가면의 춤(신은수) ▲ 물고기 뱃속(윤미희) ▲플레이 디렉팅-코끼리를 무대에 올리는 방법(윤서비) ▲ 어느 나룻뱃사공 이야기(이가을) ▲ 갈릴레이의 망원경(이난영) ...

    한국경제 | 2021.02.02 16:16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북부, 이틀 연속 차량 폭탄 테러…"최소 20명 목숨 잃어"

    ... 테러로 어린이 4명을 포함해 민간인 8명이 목숨을 잃었다. 지난달 30~31일 연속으로 발생한 3건의 차량 폭탄 테러로 최소 20명이 사망한 셈이다. 이번 테러의 배후를 자처한 개인이나 단체는 아직 나타나지 않았지만 터키는 쿠르드 분리주의 무장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소행으로 보고 있다. 시리아 북부 아프린, 자비끄, 알밥 등은 터키와 친터키 반군이 쿠르드족을 몰아내고 장악한 도시로, 이 지역에서는 터키에 반감을 품은 세력의 테러가 ...

    한국경제 | 2021.02.01 22:03 | 이보배

  • thumbnail
    시리아 북부서 이틀 연속 차량 폭탄 테러…20명 사망

    ... 아프린 시에서 차량 폭탄 테러로 어린이 4명을 포함해 민간인 8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틀 연속 발생한 3건의 차량 폭탄 테러로 최소 20명이 사망한 것이다. 이번 테러의 배후를 자처한 개인이나 단체는 나타나지 않았으나 터키는 쿠르드 분리주의 무장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소행으로 보고 있다. 시리아 북부 아프린·자비끄·알밥 등은 터키와 친터키 반군이 쿠르드족을 몰아내고 장악한 도시다. 이 지역에서는 터키에 반감을 품은 세력의 테러가 끊이지 않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2.01 21:43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북부서 차량폭탄 테러…어린이 포함 6명 사망

    ... 시리아인권관측소 대표는 AFP 통신에 "작업장 인근에서 폭발물이 폭발했다"며 "29명이 부상했으며 일부는 상태가 위중해 사망자가 늘어날 수 있다"고 말했다. 아프린은 2018년 3월 터키군과 친터키 반군이 '올리브 가지' 작전으로 쿠르드족을 몰아내고 점령한 곳으로 터키에 반감을 품은 세력의 테러가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이달 초 아프린 인근 진디레스 마을에서 차량 폭탄 테러가 발생해 민간인 1명이 숨졌으며, 지난 해 11월에는 아프린의 빵집 근처에서 차량 폭탄이 ...

    한국경제 | 2021.01.31 17:17 | YONHAP

  • thumbnail
    4번째 조기총선 앞 네타냐후, '적' 취급하던 아랍계에 손짓

    ... 사과하고 범죄 예방을 위한 투자 등을 약속하기도 했다. 1948년 건국 이후 이스라엘 국경 안에 거주하면서 자신들의 정체성을 팔레스타인에 두는 아랍계 이스라엘인과 그 후손은 전체 인구 930만 명의 20%에 달한다. 우파 정당인 쿠르드당을 이끌며 분쟁 대상인 팔레스타인에 대해 강경 노선을 유지해온 네타냐후 총리는 아랍계와 그 정당 지도자들을 '테러 지지 세력' 또는 '유대 국가의 적' 등으로 표현할 만큼 반감을 드러냈었다. 2015년 총선 당시에는 아랍계 이스라엘인들이 ...

    한국경제 | 2021.01.20 20:54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북동부서 차량 폭탄 테러…어린이 등 5명 사망

    ... 도시 라스 알-아인의 채소 시장 인근에서 차량에 실은 폭탄이 폭발해 민간인 3명 등 5명이 숨지고 4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터키 국방부는 어린이 2명이 사망하고 민간인 2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국방부는 이번 공격의 배후로 쿠르드 민병대(YPG)를 지목했다. 터키는 2019년 10월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YPG가 터키 내 쿠르드족 분리독립 무장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시리아 분파라고 주장하며 유프라테스강 동쪽 시리아 국경을 넘어 군사작전을 전개했다. ...

    한국경제 | 2021.01.03 00:12 | YONHAP

  • thumbnail
    독일·핀란드, 시리아서 IS 연루 여성·아이 20여명 귀국시켜

    ... 여성 2명과 어린이 6명을 귀국시켰다고 말했다. 핀란드 외교부는 "헌법에 따르면 핀란드 정부는 시리아 수용소에 수감된 국민들의 기본권을 보호할 의무가 있다"고 밝혔다. BBC는 IS에 가담한 유럽인 수백명이 시리아 북부 쿠르드족이 운영하는 수용소에 있다고 전했다. 이들은 IS가 패망한 뒤 지난해 3월 이곳으로 옮겨졌다. 이들 중 상당수는 IS 조직원의 가족들로 알려졌다. 인권단체들은 수용소에 여성과 아이들을 두면 질병이나 급진주의 세력으로부터 보호받을 ...

    한국경제 | 2020.12.21 11:39 | YONHAP

  • thumbnail
    '50억대 사기·임금 체불' 최규선 2심 징역 6년

    ... 사건을 병합해 이날 하나의 형을 선고했다. 최씨는 2008년 자신이 운영하는 유아이에너지의 회사 지분을 담보로 제공하겠다며 A사로부터 55억원 상당의 미국 달러화와 일본 엔화를 받은 혐의로 기소됐다. 최씨는 A사 간부에게 쿠르드 자치 구역과 이라크 등에서 생산되는 원유를 확보하는 사업에 합작 투자를 하자며 자금 조달을 요구했지만, 실제로 지분을 담보로 제공하거나 빌린 돈을 갚을 의사와 능력이 없던 것으로 조사됐다. 그는 해당 금액이 대여금이 아닌 투자금 또는 ...

    한국경제 | 2020.12.17 14:19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북동부서 차량 폭탄 테러…16명 사망

    ... 검문소에서 차량 폭탄이 터져 민간인 5명과 친터키 반군 11명이 숨졌다고 전했다. 부상자는 12명 이상으로 알려졌다. 라스 알-아인은 지난해 10월 터키군이 '평화의 샘' 작전으로 장악한 지역이다. 터키는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가 자국 내 최대 안보 위협 세력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시리아 분파라고 주장하며 유프라테스강 동쪽 시리아 국경을 넘어 군사작전을 전개했다. 터키군은 국경도시 탈 아브야드와 라스 알-아인 사이 120㎞ 구간을 ...

    한국경제 | 2020.12.11 01:07 | YONHAP

  • thumbnail
    [방송소식] 남궁민, '배우면 바뀐다' 캠페인 모델

    ... 들여다보고 나눔을 실천하는 사람을 소개하며 시청자들이 기부에 참여하도록 독려하는 프로그램이다. 내일 오전 10시 45분 MBC 방송. ▲ 아리랑TV, 이라크에 한국 애니메이션 배급 = 아리랑TV가 내년 1월부터 이라크 아르빌 쿠르드 자치지역에 한국 애니메이션 '갤럭시 키즈', '뽀롱뽀롱 뽀로로', '꼬마버스 타요'를 배급한다. 현지 방송사인 NRT3에서 쿠르드어로 번역·더빙되며 위성방송을 통해 인근 중동지역 쿠르드 어린이들도 시청이 가능하다. 아리랑TV는 ...

    한국경제 | 2020.12.07 12: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