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3,3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독일 총기난사 용의자, 특정민족들 말살 주장"…극우성향 노출

    빌트, 용의자 편지·동영상 보도…희생자들 일부는 터키의 소수민족 쿠르드계 독일 하나우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사건이 극우폭력일 가능성이 제기됐다. 로이터, 블룸버그 통신은 용의자가 남긴 자백 편지에서 극우 성향의 시각이 노출됐다고 독일 일간지 빌트를 인용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용의자는 편지에서 "독일이 추방하지 못하고 있는 특정 민족들을 제거한다"는 말을 꺼낸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총기 난사의 희생자들 중에는 중동의 소수민족인 쿠르드계가 ...

    한국경제 | 2020.02.20 16:38 | YONHAP

  • thumbnail
    터키군 장악한 시리아 북동부서 또 테러…민간인 2명 사망

    터키군이 장악한 시리아 북동부에서 차량 폭탄 테러가 끊이지 않고 있다. 터키 국방부는 17일(현지시간) "PKK(쿠르드노동자당)/YPG(쿠르드민병대) 테러리스트들이 탈 아브야드에서 차량 폭탄 공격을 가해 무고한 시민 2명이 숨지고 5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테러범은 2차 차량 테러를 하러 온 동료와 함께 생포됐다"고 덧붙였다. 쿠르드노동자당은 터키 내 쿠르드 분리주의 무장조직으로 터키 당국은 이들을 자국 내 최대 안보 위협 세력으로 ...

    한국경제 | 2020.02.17 17:29 | YONHAP

  • thumbnail
    시리아군 알레포 지역 대부분 탈환…러·터키 협상 하루 앞두고

    ... 전체가 정부군 통제 아래로 들어갔다. 반군은 이후 도시 외곽으로 퇴각해 알레포시를 포 사격 등 사정권에 두고 공격을 이어왔으나 이번에 정부군이 그 근거지를 빼앗았다. 다만 터키 등의 관할 지역인 알레포 북부 일부와 미국의 동맹인 쿠르드 군이 통제하는 서부 지역은 이번 시리아 정부군 공략 대상이 아니었다. 시리아 정부군은 마지막으로 남은 반군 거점인 이들립에서도 공세를 벌이고 있다. 아사드 대통령은 이날 "시리아 국민들은 모든 시리아 영토를 (반군에게서) 해방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0.02.17 11:54 | YONHAP

  • thumbnail
    터키, 시리아 북동부서 지뢰 900개 이상 제거

    ... 1천700개 이상을 해체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지난해 10월 9일 '평화의 샘' 작전 이후 시리아 북동부에서 테레리스트가 설치한 지뢰 903개와 급조폭발물 1천720개를 해체했다고 전했다. 성명에서 국방부는 "PKK(쿠르드노동자당)/YPG(쿠르드민병대)가 설치한 지뢰와 급조폭발물(IED)의 희생자는 어린이인 경우가 많다"고 비판했다. 쿠르드노동자당은 터키 내 쿠르드 분리주의 무장조직으로 터키는 이들을 최대 안보 위협 세력으로 보고 있다.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2.16 17:41 | YONHAP

  • thumbnail
    금가는 러시아·터키…시리아 사태 두고 비난 공방

    ... 대통령은 에르도안 대통령에게 먼저 전화를 걸어 터키 정부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후 터키는 러시아제 S-400 지대공 미사일 도입, 러시아산 천연가스를 운송하는 '투르크 스트림' 가스관 건설,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족 공격 등에서 러시아와 긴밀히 공조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시리아 정부와 반군에 대한 입장 차이로 양국의 공조가 흔들리는 모양새다. 러시아는 터키가 반군을 보호한다는 구실로 사실상 테러리스트를 감싸고 있다고 비판한다. 현재 ...

    한국경제 | 2020.02.13 21:46 | YONHAP

  • thumbnail
    터키 장악한 시리아 북부서 폭탄테러…민간인 8명 사망

    터키가 장악한 시리아 북부 도시에서 차량 폭탄테러로 민간인 8명이 숨졌다. 터키 국방부는 11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PKK(쿠르드노동자당)/YPG(쿠르드민병대) 테러리스트가 아프린 시내에서 차량 폭탄 테러를 가해 무고한 시민 8명이 숨지고 7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터키 일간 사바흐는 테러범들이 아프린 중심가의 라조 거리 인근에서 트럭에 실린 폭탄을 터뜨렸으며, 부상자들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아프린은 2018년 ...

    한국경제 | 2020.02.11 18:13 | YONHAP

  • thumbnail
    터키 에르도안 "시리아군 북서부 진격 허용 않을 것"

    ... 심각하게 갈등을 겪거나 대립할 필요는 없다"며 "모두 알다시피 우리는 러시아와 매우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전날 보복 공격 직후 러시아를 향해 "터키의 길을 막지 말고 비켜서 있으라"고 한 발언보다 수위를 낮춘 것으로 풀이된다. 터키는 미국의 반대를 무릅쓰고 러시아제 S-400 지대공 미사일을 도입했으며, 쿠르드족이 장악한 시리아 북동부에서 러시아와 공동 순찰에 나서는 등 최근 러시아와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05 01:04 | YONHAP

  • thumbnail
    터키·시리아 무력충돌…시험대 오른 러·터키 관계

    ... 스텔스 전투기인 F-35의 기밀 정보가 러시아에 유출될 수 있다는 이유를 들어 F-35 판매 금지 카드까지 꺼내 들며 터키를 압박했지만 터키는 S-400 도입 결정을 철회하지 않았다. 지난해 10월 터키가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을 몰아내려 시리아 국경을 넘어 군사작전을 개시하자 양국 관계는 더욱 공고해졌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철군 명령으로 시리아 주둔 미군이 시리아 북동부에서 철수하자 터키군은 압도적인 화력으로 쿠르드족을 몰아붙였고, 미국이 ...

    한국경제 | 2020.02.04 19:59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진통끝 새총리 임명…정파간 정쟁·혼란 계속될 듯

    ... 정파간 연대로 최다 의석을 확보해야만 총리 추천권을 획득할 수 있다. 하지만 각 주요 정파가 자신이 최다 의석을 확보했다고 주장하고 나서는 바람에 총리 추천권의 소재도 불분명하다. 이라크 의회는 종파(시아·수니), 종족(아랍·쿠르드·소수민족), 대외 노선(친미·친이란·중도)으로 사분오열된 상황이다. 따라서 비록 살리 대통령이 알리위 전 장관을 신임 총리로 임명했지만 절차적 시비와 정파간 정쟁이 계속될 수 있다. 일부 언론에서는 의회가 그의 임명을 투표로 ...

    한국경제 | 2020.02.02 02:50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에르빌공항, '신종코로나 우려' 중국인 3명 입국 불허

    카타르항공, 중국 노선 일시 중단 이라크 쿠르드자치지역의 에르빌 국제공항은 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우려해 중국인 관광객 3명의 입국을 허가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에르빌 공항공사는 이들을 출발지인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로 되돌려 보냈고 이날 오후 입국을 불허한 중국인 1명을 추가로 송환할 것이라고 현지 언론에 알렸다. 입국이 거부된 중국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의심 증상이 있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공항 공사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0.02.01 21: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