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1-240 / 3,3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쿠드스군 새 사령관은 솔레이마니와 '영혼이 같은 동지'(종합)

    ... 8월 이란 북동부 종교 성지 마슈하드에서 태어난 거니는 팔레비 왕조의 몰락과 혁명을 목격하며 성장했다고 AP통신 등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그는 20대 초반이던 1979년 혁명수비대에 입대했다. 처음에 이란 북서부 쿠르드 지역, '쿠르디스탄'에서 쿠르드 분리주의 활동을 진압하는 임무를 맡았다가 1980년 이란·이라크 전쟁이 터지자 전선에 배치됐다. 8년간 많게는 100만명이 사망한 이란·이라크 전쟁에서 거니는 지휘관으로서 혁혁한 전공을 세웠으며, 솔레이마니와 ...

    한국경제 | 2020.01.06 14:37 | YONHAP

  • thumbnail
    쿠드스군 새 사령관은 솔레이마니와 '영혼이 같은 오랜 동지'

    ... 8월 이란 북동부 종교 성지 마슈하드에서 태어난 거니는 팔레비 왕조의 몰락과 혁명을 목격하며 성장했다고 AP통신 등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그는 20대 초반이던 1979년 혁명수비대에 입대했다. 처음에 이란 북서부 쿠르드 지역, '쿠르디스탄'에서 쿠르드 분리주의 활동을 진압하는 임무를 맡았다가 1980년 이란·이라크 전쟁이 터지자 전선에 배치됐다. 8년간 많게는 100만명이 사망한 이란·이라크 전쟁에서 거니는 지휘관으로 혁혁한 전공을 세웠으며, 솔레이마니와 ...

    한국경제 | 2020.01.06 10:41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긴급 의회서 `미군 철수 결의안` 가결…반미여론 확산

    ... 미군 철수를 요구해도 미국 정부가 이를 수용할 지는 불확실하다. 이라크 의회는 외세를 배격하는 민족주의 성향의 정파와 친이란 시아파 정파가 주도해 이날 미국 철수 결의안은 가결이 어느 정도 예상됐었다. 로이터통신은 수니파와 쿠르드계열 의원이 퇴장한 가운데 시아파 출신 의원에서 압도적인 찬성표가 나왔다고 보도했다. 이날 긴급회의에는 아델 압둘-마흐디 총리도 출석해 지지를 표시했다. 현재 이라크에는 미군 약 5천200명이 12개 군기지에 분산해 주둔한다. 이들은 ...

    한국경제TV | 2020.01.06 09:31

  • thumbnail
    이라크 의회, '미군 철수' 결의…실제 철수는 불투명(종합2보)

    ... 미군 철수를 요구해도 미국 정부가 이를 수용할 지는 불확실하다. 이라크 의회는 외세를 배격하는 민족주의 성향의 정파와 친이란 시아파 정파가 주도해 이날 미국 철수 결의안은 가결이 어느 정도 예상됐었다. 로이터통신은 수니파와 쿠르드계열 의원이 퇴장한 가운데 시아파 출신 의원에서 압도적인 찬성표가 나왔다고 보도했다. 이날 긴급회의에는 아델 압둘-마흐디 총리도 출석해 지지를 표시했다. 이라크 총리실은 "총리가 장 이브 르드리앙 프랑스 외무장관과 통화에서 '이라크 여러 ...

    한국경제 | 2020.01.06 06:39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의회, '미군 철수' 결의안 가결…실제 철수는 불투명(종합)

    ... 미군 철수를 요구해도 미국 정부가 이를 수용할 지는 불확실하다. 이라크 의회는 외세를 배격하는 민족주의 성향의 정파와 친이란 시아파 정파가 주도해 이날 미국 철수 결의안은 가결이 어느 정도 예상됐었다. 로이터통신은 수니파와 쿠르드계열 의원이 퇴장한 가운데 시아파 출신 의원에서 압도적인 찬성표가 나왔다고 보도했다. 이날 긴급회의에는 아델 압둘-마흐디 총리도 출석해 지지를 표시했다. 현재 이라크에는 미군 약 5천200명이 12개 군기지에 분산해 주둔한다. 이들은 ...

    한국경제 | 2020.01.06 02:29 | YONHAP

  • thumbnail
    [복거일 칼럼] 트럼프 외교의 부도덕과 무지가 낳은 희비극

    ... 궁극적으로 중요하다. 약한 동맹국을 군사적으로 돕는 과정에서 들어가는 비용이 아깝다고 강대국 지도자가 공언하면, 동맹은 단번에 약화된다. 한 번 배신하면 신뢰성이 떨어져 강대국도 영향력이 크게 줄어든다. 미국이 시리아에서 충실한 동맹 쿠르드족을 배신한 것은 미국 외교력에 치명상이 됐다. 트럼프 정권 아래 미국의 신뢰성이 떨어지면서 함께 전체주의 세력에 맞서야 할 미국과 유럽연합(EU)이 멀어졌다. 그 틈을 러시아와 중국이 파고든다. 이 문제를 더욱 심각하게 만드는 ...

    한국경제 | 2020.01.05 17:24

  • thumbnail
    영국, '솔레이마니 폭사'로 이라크·이란 여행 자제령

    영국이 자국인에게 이라크와 이란 여행을 자제하라고 권고했다. BBC 등 영국 언론에 따르면 도미닉 라브 영국 외무장관은 4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해당 지역의 긴장 고조 상황을 고려해 이라크 북부 쿠르드 자치지역 제외한 다른 모든 지역에 여행 자제를 권한다"라면서 "이란도 여행이 필요한지 신중히 고려할 것을 당부한다"라고 밝혔다. 영국의 이번 조처는 전날 이라크 바그다드 공항에서 미국의 폭격으로 이란의 군부 ...

    한국경제 | 2020.01.04 18:19 | YONHAP

  • thumbnail
    이란 "솔레이마니 암살한 美에 법적 대응"

    ... 외무장관은 국영 TV와 인터뷰에서 "이란은 솔레이마니(거셈 솔레이마니)의 암살에 대한 미국의 책임을 묻기 위해 국제사회에서 다양한 법적 조처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자리프 장관은 미국의 솔레이마니 이란 혁명수비대 쿠르드군 사령관 제거 공습을 '명백한 테러 행위'라고 규정했다. 그는 미국의 이번 작전이 부분적으로는 솔레이마니 장군에 대한 '뿌리 깊은 원한'으로부터 비롯됐고, 탄핵 국면에서 주의를 돌리려 노력하는 도널드 트럼프 ...

    한국경제 | 2020.01.04 11:17

  • thumbnail
    이란 "美에 국제무대서 법적 대응"…군사행동으로 보복도 경고(종합)

    ... TV와 인터뷰에서 "이란은 솔레이마니(거셈 솔레이마니)의 암살에 대한 미국의 책임을 묻기 위해 국제사회에서 다양한 법적 조처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고 블룸버그통신 등이 전했다. 자리프 장관은 미국의 솔레이마니 이란 혁명수비대 쿠르드군 사령관 제거 공습을 '명백한 테러 행위'라고 규정했다. 그는 미국의 이번 작전이 부분적으로는 솔레이마니 장군에 대한 '뿌리 깊은 원한'으로부터 비롯됐고, 탄핵 국면에서 주의를 돌리려 노력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선거용으로 ...

    한국경제 | 2020.01.04 10:39 | YONHAP

  • thumbnail
    솔레이마니 제거 美, 이란 지원받는 이라크민병대 테러조직 지정

    ... 아프가니스탄 대통령, 바즈와 파키스탄 참모총장,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 이라크의 바르함 살리 대통령 및 무함마드 알 할부시 하원의장, 무함마드 빈 자예드 알나흐연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왕세자, 마수르르 바르자니 쿠르드 자치정부 총리와도 통화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통화 사실을 트위터 계정에 올리면서 "미국은 긴장 완화를 위해 전념하고 있다"며 외교적 해법에 대한 의지도 나타냈다. 한편 존 볼턴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이날 트윗을 올려 "거셈 ...

    한국경제 | 2020.01.04 10: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