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3,3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명피해 끊이지 않는 시리아…"어린이 8명 사망"(종합)

    ... 외에도 21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라미 압델 라흐만 시리아인권관측소 대표는 "사망자 대부분은 지난해 터키군이 장악한 아프린에서 피란한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터키군은 지난해 3월 '올리브 가지' 작전을 개시해 시리아 북부의 쿠르드족 도시 아프린을 점령했다. 시리아인권관측소는 또 이날 알레포 주에서 도로에 매설한 폭탄이 터져 순찰 중이던 러시아 군인 3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러시아군은 알레포 북부 아인 알아랍 외곽을 순찰 중이었으며, 일부 군용 차량도 파손됐다고 ...

    한국경제 | 2019.12.03 02:19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북서부서 정부군·러시아군 공격으로 민간인 15명 사망

    ... 지역을 장악하자 정부군과 러시아군은 이를 명분으로 지난 4월 공격을 재개했다. 이후 정부군은 8월 이들립 남부의 요충지인 칸셰이쿤을 탈환한 이후 일방적으로 휴전을 선포했다. 그러나 지난 10월 터키가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가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테러단체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시리아 분파라고 주장하며 시리아 북동부로 진격하자 상황이 달라졌다. 정부군은 시리아 북동부에 관심이 쏠린 사이 북서부 반군에 대한 공격을 재개했으며, ...

    한국경제 | 2019.12.03 00:26 | YONHAP

  • 트럼프의 방위비 청구…창설 70년 나토, 최대 위기

    ... 연간 국방비 지출을 국내총생산(GDP)의 2%까지 늘리라고 압박하고 있다. NATO에 따르면 올해 기준으로 미국을 비롯한 29개 NATO 회원국 중 9개국만 이 기준을 충족하고 있다. NATO는 회원국인 터키의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족 민병대 공격 과정에서도 갈등을 빚고 있다. 이를 놓고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최근 NATO가 뇌사 상태에 빠졌다고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터키는 마크롱 대통령을 향해 “당신부터 뇌사가 아닌지 확인하라”고 ...

    한국경제 | 2019.12.02 14:35 | 강경민

  • thumbnail
    창설 70년 위기의 나토…美 일방주의 속 균열 심화

    ... 움직임을 보이기도 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의에서도 유럽과 캐나다 등의 나토 동맹국들에 방위비 증액을 다시 한번 요구할 것으로 예상된다. 나토는 최근에는 방위비 문제뿐 아니라 나토 동맹국인 터키의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족 민병대(YPG) 공격과 이 과정에서 러시아와의 밀착 행보 문제를 두고도 갈등을 겪고 있다. 이 역시 트럼프 대통령의 일방 행보가 원인을 제공한 것으로 평가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0월 돌연 시리아 북동부 미군의 철수 결정을 ...

    한국경제 | 2019.12.02 01:48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의회, 총리 사임 가결…반정부시위 두달만에 퇴진

    ... 의원내각제를 채택한 이라크 헌법에 따르면 대통령은 의회의 다수파와 협의해 총리 후보를 추천한다. 이어 의회가 이를 승인하면 후보자가 총리에 취임한다. 통상 실권자는 시아파가, 의회 의장은 수니파, 형식상 국가수반인 대통령은 쿠르드계가 맡는다. 시아파 원로 정치인인 압둘-마흐디 총리는 반외세 민족주의 정파인 알사이룬과 친이란 성향의 정파가 연대해 추대했다. 이 때문에 압둘-마흐디 정부에 우호적인 편이었던 이란은 최근 이라크에서 벌어진 반정부 시위에 비판적이었다. ...

    한국경제 | 2019.12.01 22:10 | YONHAP

  • thumbnail
    마크롱 '나토 뇌사' 발언에 에르도안 "당신 머리부터 확인하라"(종합)

    ... 만난 후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발언이 "주의촉구를 위해 필요한 것이었다"며 "불명확성에 대해 언급한 입장을 전적으로 유지하고 있다"며 '뇌사론'을 굽히지 않았다. 마크롱은 지난 달 9일 나토 회원국인 터키가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를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테러 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분파라고 주장하며 시리아 북동부로 진격하자 이를 공개적으로 비판해왔다. 그는 전날에도 "터키는 시리아 북부 군사작전에 대해 나토의 지원을 ...

    한국경제 | 2019.11.30 02:19 | YONHAP

  • thumbnail
    마크롱 '나토 뇌사' 발언에 에르도안 "당신 머리부터 확인하라"

    ...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발언이 "주의촉구를 위해 필요한 것이었다"며 "불명확성에 대해 언급한 입장을 전적으로 유지하고 있다"며 '뇌사론'을 굽히지 않았다. 마크롱 대통령은 지난 달 9일 나토 회원국인 터키가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를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테러 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분파라고 주장하며 시리아 북동부로 진격하자 이를 공개적으로 비판해왔다. 그는 전날에도 "터키는 시리아 북부 군사작전에 대해 나토의 지원을 ...

    한국경제 | 2019.11.29 23:45 | YONHAP

  • thumbnail
    터키 외무장관 "마크롱은 테러리즘의 스폰서"

    ... 총리)이 '터키는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NATO)의 동맹'이라고 한 말을 잊어서는 안된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앞서 마크롱 대통령은 지난 7일 영국 이코노미스트 인터뷰에서 "우리는 나토의 뇌사를 겪고 있다"며 터키의 시리아 내 쿠르드 침공을 나토 조직력 약화의 상징적 사례로 지목했다. 그는 "나토 동맹국인 터키가 나토의 이해관계가 달린 지역에서 통제되지 않은 공격행위를 저질렀고 여기에 동맹국 간의 계획이나 조율은 전혀 없었다"고 비판했다. 이러한 발언은 논란을 ...

    한국경제 | 2019.11.29 09:38 | YONHAP

  • thumbnail
    터키 남동부서 박격포 공격으로 터키군 2명 사망

    ... 즉시 국경 너머 시리아 북동부를 향해 반격을 가했다"며 "작전은 계속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다만, 시리아 내전 감시단체인 시리아인권관측소는 "터키군과 터키의 지원을 받는 반군 측에서 먼저 총격을 가했으며, 이 공격이 시리아 쿠르드족 전사의 반격을 촉발했다"고 주장했다. 터키군은 지난달 9일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가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테러 단체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시리아 분파라고 주장하며 시리아 북동부로 진격했다. ...

    한국경제 | 2019.11.28 22:44 | YONHAP

  • thumbnail
    터키 "시리아 북부서 목표 달성 때까지 군사작전 계속"

    시리아 북동부에서 쿠르드족 민병대(YPG)를 몰아내기 위해 군사작전을 개시한 터키가 목표를 달성할 때까지 작전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터키 국가안보회의(NSC)는 27일(현지시간)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 주재로 전날 회의를 열고 "지역 평화와 안정에 기여하는 '평화의 샘' 작전은 목표를 달성할 때까지 계속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평화의 샘'은 지난달 9일 터키가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YPG가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테러 조직인...

    한국경제 | 2019.11.27 18: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