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2,8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MLB 트라우트, '희귀 척추 질환' 해프닝에 "저 안 끝났어요"

    ... 맞지만, 선수 생명에는 큰 영향이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최근 주사 치료를 마친 트라우트는 "야구 선수로서는 드문 일을 겪고 있지만 저는 계속 야구장에 남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올 시즌 79경기에 출전해 24홈런 51타점 타율 0.270을 기록한 트라우트는 지난 13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전 이후 허리 부상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하고 있다. 올스타전까지 거른 트라우트는 이후에도 상태가 나아지지 않으면서 후반기에 단 한 경기도 나서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 ...

    한국경제 | 2022.07.28 10:20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역전 적시타+호수비' 활약…팀은 3-4 역전패

    ... 28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22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방문 경기에 6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전날과 같은 0.239(301타수 72안타)를 유지했다. 2회 첫 타석에서 파울팁 삼진을 기록한 김하성은 1-1로 맞선 4회 2사 1, 3루에서 중견수 앞에 떨어지는 1타점 적시타를 터뜨렸다. 선두 타자로 나선 7회엔 스트라이크아웃 ...

    한국경제 | 2022.07.28 08:17 | YONHAP

  • thumbnail
    SSG 새 외인 모리만도, LG 강타선 상대로 6이닝 무실점 '합격점'

    ... 열린 프로야구 LG 트윈스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2피안타 1볼넷 6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모리만도의 호투는 상대가 KBO리그 최고 강타선으로 꼽히는 LG라서 더욱 의미 있었다. LG는 이날 경기 전까지 팀 타율 1위(0.270), 팀 홈런 1위(80개), 팀 타점 1위(425점), 팀 득점 1위(453점)를 달렸고, 전날 SSG전에서는 홈런 4개를 포함해 11안타 9득점으로 SSG 마운드를 폭격한 바 있다. 모리만도는 위축되지 않고 ...

    한국경제 | 2022.07.27 20:40 | YONHAP

  • thumbnail
    6월 이후 '무적모드' LG…투타 동반 상승세로 1위 SSG 맹추격

    ... 투타 양면에서 고루 활약하고 있기 때문이다. LG의 팀 평균자책점은 5월 이전까지는 3.77로 10개 구단 중 6위에 불과했지만, 6월 이후엔 3.46으로 키움(3.42)에 이어 2위를 기록했다. 또 타격에서도 5월 이전 팀 타율은 0.264로 KIA(0.273)에 이어 2위였는데, 6월 이후엔 0.279로 1위에 올랐다. 그야말로 투타 어느 한 쪽에 치우치지 않고 상승세를 타면서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는 것이다. 마운드에선 케이시 켈리와 플럿코 등 두 ...

    한국경제 | 2022.07.27 15:43 | YONHAP

  • thumbnail
    이대호 은퇴 투어, 28일 두산전부터 시작…8·9월에도 이어져

    ... 정도로 뛰어난 타자다. 2001년 경남고를 졸업하고 프로에 뛰어든 이대호는 투수에서 타자로 포지션을 변경한 뒤 2004년부터 주전 내야수로 발돋움하며 롯데의 중심 타선을 지켰다. 이대호는 2006년 타격 부문 트리플크라운(타율·홈런·타점 1위)을 달성하며 한국 야구 최정상급 타자로 올라섰다. 2010년에는 도루를 제외한 타격 7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해 최초로 '타격 7관왕'의 위업을 쌓았고, 같은 해 9경기 연속 홈런이라는 세계 신기록도 써냈다. 미국 ...

    한국경제 | 2022.07.27 15:40 | YONHAP

  • thumbnail
    NC 키스톤 노진혁-박민우의 부활…명품 콤비가 돌아왔다

    ... 노진혁(33)과 2루수 박민우(29)가 전반기 부진을 깨끗하게 씻고 완벽하게 부활했다. 두 선수는 후반기 이후 무서운 타격감과 안정적인 수비로 NC의 센터라인을 확실하게 지탱하고 있다. 박민우는 26일까지 후반기 4경기에서 타율 0.533(15타수 8안타)의 불방망이를 휘둘렀다. 후반기 첫 경기인 22일 LG 트윈스와 홈 경기에서 무려 4개의 안타를 쏟아내며 팀 승리를 이끌었고, 24일 LG전과 26일 KIA 타이거즈전에서도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

    한국경제 | 2022.07.27 14:22 | YONHAP

  • thumbnail
    MLB 토론토, 주전 빠진 세인트루이스 꺾고 7연승 질주

    ... 출전하지 못했다. 캐나다 연방정부는 메이저리그 선수라도 입국 14일 전에 백신 접종을 의무화하고 있다. 골드슈미트와 에러나도가 빠지면서 세인트루이스는 이번 토론토와의 원정 2연전에서 결정적인 전력 손실을 입었다. 골드슈미트는 타율 0.335, 24홈런, 77타점, OPS(출루율+장타율) 1.036의 뛰어난 활약으로 올 시즌 유력한 최우수선수(MVP) 후보로 꼽히는 세인트루이스의 핵심 선수다. 에러나도도 타율 0.296, 18홈런, 58타점으로 세인트루이스 타선을 ...

    한국경제 | 2022.07.27 12:43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디트로이트전서 5타수 무안타 3삼진…팀은 6-4 역전승

    ... 김하성은 27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22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방문 경기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무안타 3삼진을 기록했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43에서 0.239(297타수 71안타)로 하락했다. 김하성은 이날 경기에서 빅리그 데뷔 후 두 번째로 한 경기 3삼진을 기록하는 등 심각한 타격 부진을 겪었다. 2회 2사 1루서 첫 타석에 들어선 김하성은 디트로이트 ...

    한국경제 | 2022.07.27 12:40 | YONHAP

  • thumbnail
    최지만, 볼티모어전 4타수 1안타 2삼진…팀은 4연패 수렁

    ... 27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 파크 앳 캠던 야즈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방문 경기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2삼진을 기록했다. 최지만의 시즌 타율은 전날과 같은 0.266(233타수 62안타)을 유지했다. 안타를 기록했지만 이날 최지만은 두 차례 득점 기회를 살리지 못하는 등 실망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최지만은 1회 2사 1, 2루에서 삼진으로 물러나며 팀의 선취 득점 ...

    한국경제 | 2022.07.27 11:02 | YONHAP

  • thumbnail
    신규 확진 10만285명…해외유입 532명 '역대 최다'

    ... 가족돌봄휴가자 하루 5만원씩 최대 열흘 지원 등 조치를 이날 추가로 발표했다. 김성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2총괄조정관은 27일 열린 중앙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자율과 연대에 기반한 일상 방역이 이루어지려면 무엇보다도 국민 여러분의 참여와 협조가 절대적"이라며 "타율과 통제에 근거한 거리두기 없이 이번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일상생활 속 기본 방역 수칙을 꼭 준수해달라"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7.27 1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