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31-11240 / 13,3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승엽, 드디어 … 400.401호 쾅! 쾅!

    ... 타석에 나섰다. 한신 투수 이가와는 볼 카운트 1-3에서 가운데 높은 145km짜리 직구를 뿌렸으나 순간 이승엽의 방망이가 돌았고 정통으로 맞은 타구는 도쿄돔에서 가장 깊숙한 가운데 펜스를 넘어 관중석으로 떨어졌다. 5만여 관중을 열광으로 몰아넣은 끝내기 2점홈런. 요미우리는 이승엽의 홈런 두 방으로 최근 3연패에서 벗어났고 이승엽은 시즌 33호를 기록,홈런부문 단독 선두를 질주하며 시즌 타율은 0.331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6.08.01 00:00 | 김경수

  • thumbnail
    이승엽, 한.일통산 400호.401호 대폭발

    ... 펜스를 넘어 관중석으로 훌쩍 떨어졌다. 5만여 관중들을 열광으로 몰아넣은 짜릿한 끝내기 2점홈런. 요미우리는 이승엽의 홈런 두 방으로 최근 3연패에서 벗어났고 이승엽은 시즌 33호를 기록, 홈런부문 단독 선두를 질주하며 시즌 타율은 0.331을 기록했다. 경기 뒤 당연히 `이날의 히어로'로 뽑힌 이승엽은 "오늘 홈팬들 앞에서 잘할 수 있어 너무 기쁘다. 12일이 아들 은혁이 생일인데 좋은 선물이 된 것 같다"고 환한 미소를 지었다. 한편 이승엽이 통산 ...

    연합뉴스 | 2006.08.01 00:00

  • thumbnail
    이승엽 400홈런-1 ‥ 右투수를 넘어라

    ... 자세히 보면 우투수를 상대로 고전했음을 알 수 있다. 이승엽은 경기 후 "타격 컨디션은 괜찮았는데 상대 투수들이 워낙 좋아 타격이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우완투수들의 공격적인 투구에 밀린 사실을 실토한 셈이다. 실제 시즌 타율 0.330의 불방망이를 휘두르고 있는 이승엽은 좌투수를 상대로 0.353(136타수 48안타)을 쳐 우투수를 상대(0.315)했을 때보다 성적이 좋았다. 우치다 준조 타격코치는 이 점을 파악한 듯 최근 이승엽에게 몸쪽 높은 ...

    한국경제 | 2006.07.31 00:00 | 김경수

  • 이승엽 통산 400 홈런 '다음에' ‥ 주니치전 4타수 1안타

    ... 전날 경기에서 통렬한 솔로홈런을 터뜨려 399호를 작성했던 이승엽은 이날 네 차례 타석에 나섰지만 모두 땅볼 타구를 날리는데 그쳤다. 이승엽은 1회 2사 1루에서 첫타석에 나서 총알같은 타구를 날렸으나 2루수 호수비에 걸려 아웃됐다. 4회에는 무사 1루에서 1,2루수간을 빠져 우익수쪽으로는 구르는 안타를 날려 요미우리의 선취 득점에 발판을 마련했다. 시즌 타율은 전날 0.331에서 0.330으로 조금 떨어졌다. 요미우리는 2-4로 패했다.

    한국경제 | 2006.07.30 00:00 | 김경수

  • 이승엽, 시즌 31호ㆍ한일 통산 399호 대포

    ... 중전 안타로 출루한 뒤 중계플레이가 느슨한 틈을 타 2루까지 뛰는 기민함을 과시했다. 발로 만든 2루타였던 셈. 시즌 24번째 2루타로 앞으로 6개만 보태면 정교함과 파워를 동시에 상징하는 30홈런-30 2루타를 채우게 된다. 8회 2사 2루에서는 볼넷으로 걸어나갔다. 시즌 타율은 0.331(354타수117안타)로 올랐다. 요미우리는 1-11로 대패, 주니치전 8연패에 빠졌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7.29 00:00

  • 추신수, 빅리그 첫 홈런이 결승타점

    ... 쏘아올리며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클리블랜드는 추신수의 홈런을 잘 지켜 1-0으로 신승했다. 우익수 겸 8번 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홈런 이전 두 타석에서는 모두 볼넷으로 걸어나갔고 8회에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시즌 타율은 0.154. 이날 빅리그 세 번째 안타이자 두 번째 타점을 올린 추신수에게 새 땅 클리블랜드에서 희망이 빛이 솟아나고 있다. 에릭 웨지 클리블랜드 감독은 경기 전 메이저리그 홈페이지와 가진 인터뷰에서 "우투수가 나올 경우 ...

    연합뉴스 | 2006.07.29 00:00

  • 한인 여고생, 美 여자야구대표팀 선발

    ... 오는 31일부터 대만에서 열리는 국제야구연맹(IBAF) 주최 여자야구월드컵대회에 출전시키기로 했다고 26일 발표했다. 한인이 미국 여자야구대표팀에 뽑힌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현재 캘리포니아주 리버사이드 카운티의 마틴 루터 킹 고교에 재학중인 제인 어양은 11살때부터 야구를 시작했으며 이번에는 내야수 부문에 발탁됐고 올시즌 12경기에서 타율 0.350을 기록중이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장익상 특파원 isjang@yna.co.kr

    연합뉴스 | 2006.07.28 00:00

  • 이승엽, 30홈런-30 2루타 간다

    ...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역대 최고 외국인선수를 향해 큰 걸음을 내딛고 있는 이승엽(30)이 정교함과 파워의 상징인 '30 홈런-30 2루타' 목표를 위해 뛴다. 야구는 기록의 경기인 만큼 무수한 기록이 재생산된다. 타율, 홈런 등 기존 주요 지표와 함께 최근 현대 야구에서 중시되고 있는 게 바로 장타율이다. 30홈런으로 센트럴ㆍ퍼시픽 리그를 통틀어 1위를 질주 중인 이승엽은 두 리그에서 유일하게 200루타를 넘은 선수로 이 부문 선두를 유지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6.07.28 00:00

  • 김병현-박찬호-서재응, 줄줄이 등판

    ... 나서 제이슨 제닝스(6승9패.방어율 3.70)와 맞대결을 펼친다. 26일 다저스전에서 6이닝 3실점의 호투하며 개인통산 1천500탈삼진을 돌파한 박찬호는 상승세를 이어 8승을 수확하겠다는 각오다. 상대전적에서 홈런 4개 등 타율 0.282(39타수 11안타), 7타점을 기록했던 토드 헬튼과 개렛 앳킨스(9타수 3안타), 코리 설리번(12타수 5안타) 등이 경계 대상이다. 또 서재응(2승9패.방어율 5.71)은 김병현과 박찬호 사이인 30일 오전 2시5분 ...

    연합뉴스 | 2006.07.27 00:00

  • 이승엽 4타수 무안타..니오카 끝내기 안타

    ... 타자로 선발 출장, 5타석에서 볼넷 1개 등 4타수 무안타 침묵을 지켰다. 전날 같은 팀과 경기에서 2루타 2개 등 3타수 3안타의 불방망이를 휘두르며 5연타석 안타 행진의 고감도 타격감을 보였던 것과 전혀 다른 모습이다. 시즌 타율은 종전 0.332에서 0.329(347타수 114안타)로 떨어졌고 72득점, 65타점에 머물렀다. 전날 안타를 치고 나가고도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답답해 하던 이승엽은 이날은 반대로 득점 기회에서 범타와 삼진으로 물러나며 아쉬움을 ...

    연합뉴스 | 2006.07.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