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71-11280 / 13,3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찬호, 또 대타로 출전

    ... 박찬호가 대타로 나온 것은 지난 달 30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박찬호는 그날 경기에서 5-5로 맞선 연장 13회 주자 없는 2사에 투수 앨런 엠브리 대신 나와 우익수 플라이를 때렸다. 박찬호는 올 시즌 타율 0.346(26타수9안타)을 기록하고 있는 등 투수답지 않게 방망이가 매서운 편이다. 샌디에이고는 여전히 균형이 이어지던 10회 초에 페드로 펠리스와 레이 더럼에게 1타점 적시타를 맞고 토드 그린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내줘 3실점, ...

    연합뉴스 | 2006.07.02 00:00

  • 이승엽, 시즌 26호 홈런포… 이틀연속 결승타

    ... 무사 1루에서 이가와의 몸쪽 낮은 투구를 때려 우익수쪽 라인 드라이브 안타를 뽑아냈다. 1루 주자 니오카는 한신 야수들이 중계 도중 공이 빠지자 홈을 파고 들어 2점째를 올렸다. 이승엽은 이날 3타수 2안타를 기록, 시즌 타율을 종전 0.331에서 0.334(290타수 97안타)로 조금 올렸다. 요미우리는 해결사 이승엽과 완봉승을 거둔 투수 우쓰미 테쓰야의 활약에 힘입어 한신을 2-0으로 꺾고 10연패 뒤 2연승을 달렸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

    연합뉴스 | 2006.07.02 00:00

  • thumbnail
    박찬호, 3피홈런 5실점..본즈에는 완승

    ... 박찬호는 이후 4이닝을 무실점으로 넘겼으나 8회 마크 스위니에게 우월 솔로아치를 내주고 강판했다. 샌디에이고 타선은 4-5로 뒤진 9회 1사 2,3루 절호의 역전 찬스를 잡았고 칼리어 그린의 2타점 끝내기 안타로 6-5 짜릿한 뒤집기승을 일궈냈다. 한편 '3할타자' 박찬호는 이날 6회 깨끗한 중전 안타로 시즌 10번째 안타를 기록하며 타율 0.345(29타수10안타)를 마크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7.01 00:00

  • thumbnail
    이승엽, 10연패 끊는 역전 결승 2루타

    ... 라쿠텐전부터 이어온 10연패 늪에서 극적으로 탈출했다. 이승엽은 8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바뀐 좌완투수 에구사 히로타카로부터 다시 우전 안타를 터뜨렸으나 후속타 불발로 득점하지는 못했다. 이전 타석에서는 삼진과 좌익수 뜬공에 머물렀고 4타수 2안타로 시즌 타율이 0.329에서 0.331(287타수95안타)로 올랐다. 이날 2안타를 친 선수는 요미우리에서는 이승엽 뿐이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7.01 00:00

  • 이승엽, 이틀 연속 침묵...요미우리 10연패

    ... 타이거스와 홈경기에서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요미우리는 0-11로 대패했다. 상대 좌완 선발투수 시모야나기 쓰요시와 세 번 맞선 이승엽은 2루 뜬공(2회), 1루 땅볼(5회)에 이어 7회에는 2루수 직선타로 물러났다. 시즌 타율은 0.332에서 0.329(283타수93안타)로 떨어졌다. 요미우리는 1회 1사 만루 수비 때 땅볼을 잡은 3루수 조 딜런이 홈으로 뿌린다는 게 그만 3루 주자의 뒤통수를 맞혔고 이 공이 요미우리 덕아웃에 들어가는 바람에 2점을 ...

    연합뉴스 | 2006.06.30 00:00

  • '깜짝 대타' 박찬호 외야 플라이

    ... 홈경기에서 5-5로 맞선 연장 13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투수 앨런 엠브리를 대신해 대타로 타석에 들어섰다. 박찬호는 볼카운트 1-1에서 상대 투수 론 플로레스의 3구째를 밀어쳤지만 우익수 뜬공에 그쳤다. 박찬호의 시즌 타율은 0.360에서 0.346(26타수 9안타)으로 떨어졌다. 박찬호는 전날까지 팀내 투수 가운데 가장 높은 타율을 올렸고 이날 연장전을 치르면서 샌디에이고는 교체 요원을 대부분 소진,박찬호를 대타로 출장시켰다. 1994년 데뷔한 ...

    한국경제 | 2006.06.30 00:00 | 한은구

  • 서재응, 7월3일 워싱턴전 이적 후 선발 데뷔

    ... 승수 시계가 2승(4패.방어율 5.78)에서 멈춘 서재응으로서는 3승을 달성하기에 쉽지 않은 상대다. 당시 워싱턴을 상대로 패전의 멍에를 쓸 때 맞대결을 벌인 끝에 7이닝을 3실점으로 막은 오티스가 승리 투수가 됐다. 워싱턴 타선에는 서재응에게 홈런 1개와 6타점을 뽑아내고 3할의 타율을 올린 브라이언 슈나이더와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던 강타자 알폰소 소리아노가 경계 대상이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6.06.29 00:00

  • 이승엽, 25호 홈런 … 일본 통산 70호 '-1'

    ... 이어갔다. 이승엽은 1회 첫 타석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고 1-7로 크게 뒤진 6회 1사 1루에서는 깨끗한 우전 안타로 찬스를 이어갔으나 홈을 밟지는 못했다. 8회 무사 2루에서는 중견수 뜬공에 그쳤다. 4타수2안타로 시즌 타율은 0.333에서 0.336(277타수93안타)으로 약간 올랐다. 요미우리는 3-9로 패해 이달 초에 이어 두 번째로 8연패 늪에 빠졌다. 이달 성적은 6승17패로 승률이 0.261로 곤두박질쳤다. 지난 8경기에서 요미우리의 경기당 ...

    연합뉴스 | 2006.06.28 00:00

  • thumbnail
    이승엽, 13경기 연속 안타..요미우리 7연패

    ... 못했다. 5회 2사 1루에서는 서서 삼진 아웃을 당했고 7회 2사 1루에서는 풀카운트 접전 끝에 볼넷을 얻었다. 9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시속 161㎞로 일본프로야구 최고구속 신기록을 세운 요코하마 마무리 마크 크룬의 빠른 볼에 방망이가 다시 헛돌았다. 타율은 0.335에서 0.333으로 떨어졌다. 센트럴리그 4위 요미우리는 최하위 요코하마에 1-2로 패해 7연패의 수모를 맛봤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6.27 00:00

  • 한국인은 사무라이

    ... 프로 야구 시합은 지역을 대표하는 대리전처럼 치열하다. 프로 야구 역사가 오래된 만큼 선수층도 두텁다. 웬만한 팀은 선수들이 100명을 넘는다. 이런 야구 본고장에서 이승엽 선수는 현재 홈런 24개로 1위를 달리고 있다.타율도 2위다. 외국인에 대해 배타적인 일본 땅에서 이 선수는 당당히 실력으로 인정을 받고 있다. 야구 뿐만 아니다. 올해 일본 프로 여자골프에서 이지희 선수는 상금 랭킹 1위에 올라있다. 현대사회는 스포츠 스타와 연예인들이 영웅인 ...

    The pen | 2006.06.26 16:04 | 최인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