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12,9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광현 투구에 맞은 LG 채은성, 7일 SSG전 결장

    ... 채은성의 출전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LG는 4번 타자로 유격수 오지환, 8번 타순의 이영빈에게 1루 미트를 맡겨 채은성의 공백을 채운다. 류 감독은 "현재 1루수로 나설 수 있는 선수는 문보경과 이영빈"이라며 "그보다는 채은성의 빠른 복귀를 기대한다"고 바랐다. 팀 타율 1위(0.274) LG의 붙박이 4번 타자를 맡은 채은성은 시즌 타율 0.320(375타수 120안타), 10홈런, 76타점을 기록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07 16:44 | YONHAP

  • thumbnail
    '6년 만에 손맛' kt 조용호 "홈런 안 나왔으면 좋겠어요"

    ... 방망이를 돌렸고 공이 넘어갔다"고 설명했다. 조용호는 홈런을 친 다음 날인 20일에도 KIA 타이거즈를 상대로 2안타를 몰아치며 좋은 감을 이어갔다. 하지만 그로부터 3경기 동안 14타수 1안타의 짧은 슬럼프를 겪었고, 시즌 타율도 0.322에서 0.312까지 떨어졌다. 조용호는 "생전 안 그러다가 나 스스로가 몸쪽 공을 노리기 시작하더라. 홈런 나오고 30타석은 정타가 하나도 없었다"면서 "홈런 하나치고 슬럼프 빠지느니, 그냥 한 경기에 안타 2개나 3개씩 ...

    한국경제 | 2022.09.07 14:05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켈리 두들겨 시즌 8호 대포…첫 두자릿수 홈런 보인다(종합)

    ... SSG 랜더스의 전신인 SK 와이번스에서 4년간 뛰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 진출했다. 빅리그 경험 없이 한국에 왔다가 뒤늦게 메이저리거가 돼 KBO리그 역수출의 대명사로 불린다. 김하성은 KBO리그 시절 켈리에게 타율 0.207(29타수 6안타)로 약했지만, 2루타 2방과 홈런 1방을 터뜨려 장타력을 뽐냈다. 그 자신감을 바탕으로 김하성은 빅리그 진출 2년 만에 처음으로 만난 켈리를 홈런으로 두들겼다. 2회 첫 타석에서 켈리의 시속 153㎞짜리 ...

    한국경제 | 2022.09.07 14:00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KBO출신 켈리 두들겨 시즌 8호 솔로포

    ... SSG 랜더스의 전신인 SK 와이번스에서 4년간 뛰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 진출했다. 빅리그 경험 없이 한국에 왔다가 뒤늦게 메이저리거가 돼 KBO리그 역수출의 대명사로 불린다. 김하성은 KBO리그 시절 켈리에게 타율 0.207(29타수 6안타)로 약했지만, 2루타 2방과 홈런 1방을 터뜨려 장타력을 뽐냈다. 그 자신감을 바탕으로 김하성은 빅리그 진출 2년 만에 처음으로 만난 켈리를 홈런으로 두들겼다. 샌디에이고는 6회초 현재 3-5로 추격 ...

    한국경제 | 2022.09.07 12:43 | YONHAP

  • thumbnail
    MLB 보스턴, 에르난데스와 138억원에 1년 연장 계약

    ... 1천만달러(약 138억원)에 1년 연장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2020년까지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뛰었던 에르난데스는 2021시즌 2년 계약을 맺고 보스턴으로 이적했다. 이적 첫해에는 붙박이 1번타자로 자리 잡으면서 타율 0.250, 20홈런, 2루타 35개 등으로 활약했다. 그러나 올해는 각종 부상에 시달리며 고작 68경기에서 타율 0.219, 6홈런에 그쳤다. 올 시즌 아메리칸리그(AL) 동부지구에서 최하위로 처진 보스턴은 에르난데스가 부상만 ...

    한국경제 | 2022.09.07 06:34 | YONHAP

  • thumbnail
    키움 이정후, 데뷔 6시즌 만에 첫 20홈런 달성

    ... 변함없이 3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장한 이정후는 1회초 1사 1루에서 삼성 선발 데이비드 뷰캐넌을 상대로 볼카운트 1볼-1스트라이크에서 3구째 낮은 커브를 걷어 올려 우측 펜스를 살짝 넘겼다. 2017년 입단한 이정후는 6년 연속 3할 타율을 기록 중이지만 장타력은 그리 주목받지 못했다. 2020년에는 15홈런을 날렸으나 나머지 시즌은 한 자릿수 홈런에 그쳤다. 그러나 올 시즌 초반부터 장타를 터뜨린 이정후는 자신의 최다홈런 기록을 일찌감치 경신하고 20홈런 고지에도 ...

    한국경제 | 2022.09.06 18:54 | YONHAP

  • thumbnail
    "백호도 사람인데"…간판타자에게 힘 실어준 kt 이강철 감독

    ... 가장 힘겨운 시간을 보낸다. 시즌 개막을 앞두고는 오른쪽 새끼발가락이 부러져 두 달 넘게 전열에서 이탈했다. 돌아온 뒤에도 예전 모습을 찾지 못한 채 고전하다가 왼쪽 햄스트링 부상까지 겹치고 말았다. 강백호의 시즌 성적은 타율 0.236(148타수 35안타)에 홈런도 4개뿐이다. 지난 시즌 102타점으로 데뷔 첫 세 자릿수를 넘겼던 강백호의 '해결사 본능'도 올해는 무뎌졌다. 득점권 타율 0.219라는 초라한 성적으로 시즌 16타점에 그친다. 줄곧 3번 ...

    한국경제 | 2022.09.06 18:04 | YONHAP

  • thumbnail
    오타니, 31·32호 홈런포…MLB 개인 통산 500안타

    ... 30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개막전 2회 첫 타석에서 초구를 받아쳐 MLB 첫 안타를 만든 오타니는 5시즌 만에 500안타를 채웠다. 안타 500개 중 125개가 홈런이다. 투타 겸업으로 신드롬을 일으킨 오타니는 지난해 타자로 타율 0.257, 46홈런, 100타점, 투수로 9승 2패 평균자책점 3.18을 올리며 아메리칸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올랐다. 올해도 오타니는 타자로 타율 0.270, 32홈런, 85타점, 투수로 11승 8패 평균자책점 2.58을 ...

    한국경제 | 2022.09.06 14:24 | YONHAP

  • thumbnail
    '닥터 K' 사실상 확정한 안우진…편식 없는 '삼진 먹방'

    ... 최고 시속 160㎞에 육박하는 직구의 삼진 비율이 가장 높지만, 구사율과 비교하면 슬라이더와 체인지업이 삼진을 잡는 데는 더 효과적이었다는 게 드러난다. 안우진의 삼진은 좌타자와 우타자도 가리지 않는다. 좌타자 상대 피안타율(0.177)이 우타자 피안타율(0.197)보다 낮은 그는 삼진도 우타자(86개)보다 좌타자(100개)한테서 더 많이 뽑아냈다. 1번 타자부터 9번 타자까지 타순에 따라서도 삼진의 편차가 적었는데, 4번 타자를 상대로 가장 많은 26개의 ...

    한국경제 | 2022.09.06 14:07 | YONHAP

  • thumbnail
    MLB 토론토 비셋, 3연타석 홈런 포함 하루에 6안타 폭발

    ... 쏘아 올렸다. 비셋은 3-1로 앞선 6회초 선두 타자로 나서 브루스 지머먼의 초구를 공략해 벼락같은 우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7회엔 1사에서 다시 지머먼을 상대로 중월 솔로 홈런을 날리며 3타석 연속 홈런쇼를 벌였다. 토론토는 2차전에서도 볼티모어를 8-4로 누르며 5연승을 이어갔다. 비셋은 올 시즌 타율 0.272, 21홈런, 78타점을 기록 중이며 9월 이후 5경기에서 타율 0.545, 4홈런, 12타점을 쓸어 담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06 12:4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