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91-12200 / 12,8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샌프란시스코 강타자 켄트, 휴스턴으로 이적

    ... 에스트로스로 이적했다. 휴스턴은 19일(한국시간) 자유계약선수(FA)로 나온 켄트와 계약금 300만달러를포함해 2년간 1천820만달러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2000년 내셔널리그 최우수선수상(MVP)을 받았던 켄트는 올 시즌 타율 0.313에홈런 37개와 108타점을 기록하며 배리 본즈와 함께 중심타선의 한 축을 담당했다. 켄트는 휴스턴에서도 랜스 버크먼, 제프 베그웰과 함께 클린업트리오로 배치될것으로 예상되며 휴스턴의 게리 헌시커 단장은 "내셔널리그 최강의 ...

    연합뉴스 | 2002.12.19 00:00

  • [프로야구] 김재현, 내년에도 뛴다

    ... LG의 간판 타자인 김재현은 시즌이 한창 진행중이던 지난 7월 갑자기 고관절에 통증을 느꼈고 몇 차례 진단한 끝에 '대퇴골두괴사증'임을 확인했다. 하지만 김재현은 부상에도 불구하고 98경기에 출장해 규정 타석에 약간 모자라기는 했지만 타율 0.334의 높은 타율과 함께 팀내 최다인 16개의 홈런을 날리며 맹활약했다. 더욱이 한국시리즈에서도 아픈 몸을 이끌고 경기에 출장하는 투혼을 발휘했고 6차전에서는 2타점 적시타를 날려 팬들의 눈시울을 뜨겁게 만들기도 했다.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기아, 김창희 등 11명과 재계약

    프로야구 기아 타이거즈는 13일 외야수 김창희 등 11명과 내년 시즌 연봉계약을 체결했다. 올 시즌 301타수 67안타(타율 0.216)에 35타점을 기록한 김창희는 종전(5천600만원)보다 12.5% 인상된 6천300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그러나 올 해 부진했던 투수 이원식, 박진철, 오철민과 내야수 이동수, 이재주,는 지난해보다 연봉액이 삭감된 4천100만원, 4천400만원, 4천300만원, 6천300만원,3천600만원에 각각 재계약했다.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두산 간판타자 우즈, 요코하마와 계약

    ... 베어스의 용병 간판타자 타이론 우즈가 끝내 일본행을 택했다. 지난 4일 일본으로부터 신분조회 요청을 받았던 우즈는연봉 5천만엔에 배번 44번을 받고 요코하마 베이스타스에서 뛰게 됐다고 10일 일본언론들이 보도했다. 우즈는 올해 타율 0.256, 25홈런, 82타점으로 한국 땅을 밟은 이후 최악의 슬럼프를 겪었고 팀 또한 5년만에 처음으로 포스트 시즌 진출에 실패하는 수모를 당했다. 하지만 우즈는 98년 42홈런으로 홈런왕을 차지하는 등 통산 174홈런, 510타점을 ...

    연합뉴스 | 2002.12.10 00:00

  • 대선 유세전 열기, 추위 녹여

    ... 및 전남도지부 후원회 행사가 이날 광주 알리앙스 예식장에서 한화갑 당대표와 강운태시지부장, 천용택 도지부장, 지역 국회의원과 당원 등 2천여명이 모인 가운데 열렸다. 한 대표는 이날 후원회 인사말을 통해 "우리정치사에 조직적 타율에 의하지 않고 자생적 시민조직의 자발적 지지를 받아 대선 후보가 된것은 노무현 후보가 유일하다"며 "새로운 정치 패러다임을 열어갈 노후보를 대통령에 당선시키자"고 호소했다. 강운태.천용택 양 시.도부장도 인사말에서 "남북화해, ...

    연합뉴스 | 2002.12.09 00:00

  • 올해 10대 스포츠뉴스 톱 '월드컵 4강 신화'

    ... 유망주로 꼽혀 빅리그 입성이 일찍부터 점쳐졌다. 결국 최희섭은 시즌 후반기인 9월4일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 7회초 대수비로 출장함으로써 꿈에도 그리던 메이저리그 무대를 밟았다. 최희섭은 빅리거 승격 후 24경기에서 50타수 9안타(타율 0.180)에 4타점, 6득점에 그쳤지만 홈런 2개를 쏘아올리며 거포로서의 자질을인정받아 내년 시즌에도 주전 1루수로 활약이 기대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장익상기자 isjang@yonhapnews.net

    연합뉴스 | 2002.12.09 00:00

  • 요미우리, 두산 레스 관련 신분 조회

    ... 관계자는 "본인이 굳이 떠나겠다면 잡을 수는 없는 상태다. 레스가 빠지게 되면 다른 용병을 데려오는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레스에 앞서 일본에서 `러브 콜'을 받았던 우즈는 설명이 필요없는 두산의 간판타자다. 우즈는 올시즌 타율 0.256, 25홈런, 82타점으로 제 몫을 다하지 못했지만 98년 42홈런으로 홈런왕을 차지하는 등 5년 통산 174홈런, 510타점을 올린 거포다. 다만 우즈는 최근 일본 구단과의 협상이 지지부진한 것으로 전해져 두산이 재계약에 ...

    연합뉴스 | 2002.12.09 00:00

  • 프로야구 FA 안경현 재계약, 박경완 협상결렬

    ... 결국 팀 잔류를 선택했다. 안경현은 계약 직후 "구단이 세부 요구조건을 흔쾌히 수락해 잔류를 선택했다"며 "우리 팀이 다시 정상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경현은 올 시즌 주전 2루수로 활약하며 공격에서도 타율 0.288에 58타점 8홈런을 기록했다. 그러나 8개 구단 최고의 포수로 꼽히는 박경완은 새로운 팀에 둥지를 틀 가능성이 높아졌다. 현대 정재호 단장은 "우선협상 마감시한인 오늘 밤 12시까지는 시간이 남아있지만 박경완과 추가 ...

    연합뉴스 | 2002.12.09 00:00

  • 차세대 메이저리그 거포 최희섭 귀국

    ... 출장, 메이저리그 데뷔전을 치른 최희섭은 같은 달 9일에는 자신의 첫 안타를 우중간 펜스를 훌쩍넘기는 132m짜리 홈런으로 장식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최희섭은 올시즌 팀내에서 주전 1루수 자리를 꿰차지는 못한채 24경기에서 타율0.180(50타수9안타)에 그쳤지만 2홈런, 4타점, 6득점으로 막강한 파워를 과시, 스포츠전문 케이블방송 ESPN으로부터 `최고의 유망주'로 선정되는 등 `차세대 거포'로서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고참 프레드 맥클리프가 팀을 떠난 뒤 내년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DJ 노믹스 5년] (6) '미완의 혁명, 기업개혁'

    ... 단기간에 안정시키는 데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그러나 한편으론 워크아웃을 지나치게 남용해 시장의 경쟁원리를 퇴색시켰고, 부실 기업들을 제대로 정리하지 못했다는 비판도 받았다. 금융감독위원회와 기업구조조정위원회가 주도한 '타율 구조조정'은 새로운 관치(官治)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 재무구조 개선에는 기여 김대중 정부는 집권 초기부터 주채권은행을 통한 기업 재무구조 개선에 나섰다. 부채 규모 2천5백억원 이상인 64대 그룹에 대해 은행과 기업이 ...

    한국경제 | 2002.11.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