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21-12330 / 13,2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아, 마해영 가세로 '날개달린 호랑이'

    ...의 60% 수준에 그쳤다. 기아는 또 팀내 최다 홈런타자 홍세완(22개)이 오른쪽 팔꿈치 부상으로 장기간치료를 받아야할 형편이라 2년 연속 30홈런-100타점을 넘긴 마해영의 가세가 무엇보다도 반가운 소식. 이로써 올 시즌 타율 0.315, 50도루를 기록한 톱타자 이종범, 정교한 타격이 돋보이는 좌타자 장성호(타율 0.315, 105타점)와 오른손 강타자 박재홍(타율 0.319, 19홈런)이 내년부터 마해영과 함께 막강타선을 형성할 전망이다. 투수진에서도 ...

    연합뉴스 | 2003.11.24 00:00

  • 마해영, 28억원에 기아 입단

    ... 11억원에 연봉 4억원, 플러스 및 마이너스 옵션으로 1억원씩 4년간 계약했다고 기아가 밝혔다. 프로 9년차인 마해영은 부산고-고려대를 거쳐 지난 95년 롯데에 입단한 후 2001년 삼성으로 옮겼으며 올 시즌 132경기에서 502타수 146안타(타율 0.291), 38홈런,123타점을 올렸다. 마해영은 "내 가치를 인정해준 기아에 감사하고 FA 계약을 빨리 마쳐 홀가분하다"면서 "내년 시즌 팀 우승을 위해 온 힘을 쏟아부을 것을 팬들에게 약속한다"고말했다. 기아는 마해영을 ...

    연합뉴스 | 2003.11.24 00:00

  • 마해영, FA 최고액으로 기아 입단

    ... 요구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타 구단과의 협상이 허용된 이날 기아의 제의를 전격 수용했다. 프로 9년차인 마해영은 부산고-고려대를 거쳐 지난 95년 롯데에 입단한 후 2001년 삼성으로 옮겼으며 올 시즌 132경기에서 502타수 146안타(타율 0.291), 38홈런,123타점을 올렸다. 마해영은 "내 가치를 인정해준 기아에 감사하고 FA 계약을 빨리 마쳐 홀가분하다"면서 "내년 시즌 팀 우승을 위해 온 힘을 쏟아부을 것을 팬들에게 약속한다"고말했다. 기아는 마해영을 ...

    연합뉴스 | 2003.11.24 00:00

  • 리틀 마쓰이, 메이저리그 진출 공식 선언

    ... 진출을 놓고 고심했던 마쓰이는 17일 일본 도쿄에서기자회견을 열고 "메이저리그에서 뛰는 것이 꿈이다. 메이저리그 진출은 나에게 새로운 도전"이라고 밝혔다. 7차례나 일본프로야구 올스타에 선정된 스위치 타자 마쓰이는 올 시즌 타율 0.305, 84타점, 33홈런을 기록했으며 유격수로서 수비 능력도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177㎝의 작은 체구인 마쓰이는 뉴욕 양키스에서 활약하고 있는 거포 마쓰이 히데키와 구별하기 위해 `리틀 마쓰이'로 불려왔다. 현재 ...

    연합뉴스 | 2003.11.18 00:00

  • 로드리게스, AL MVP 수상 .. 트레이드설 시인

    ... 꼴찌팀 선수가 됐다. 로드리게스는 또 이번 수상으로 96년과 지난해 투표에서 모두 2위에 머물렀던설움도 깨끗이 씻어냈다. 지난 2000년 메이저리그 사상 최고액인 10년간 2억5천200만달러의 계약을 맺었던 로드리게스는 올 시즌 타율 0.298에 홈런(47개), 득점(124점) 부문 각각 1위, 타점(118타점) 2위에 오르며 몸값에 걸맞은 활약을 펼쳤다. 그러나 이날 투표는 무려 10명의 선수가 1위표를 나눠가졌고, 로드리게스가 받은 1위표 6장도 지난 51년 ...

    연합뉴스 | 2003.11.18 00:00

  • 텍사스 로드리게스, 아메리칸리그 MVP

    ... 발표된 전미야구기자협회 투표 결과 1위 6표,2위 5표 등 총 2백42점을 얻어 카를로스 델가도(2백13점·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호르헤 포사다(1백94점·뉴욕 양키스)를 제치고 아메리칸리그(AL) MVP를 차지했다. 지난 2000년 메이저리그 사상 최고액인 10년간 2억5천2백만달러의 계약을 맺었던 로드리게스는 올 시즌 타율 0.298에 홈런(47개),득점(1백24점) 부문 각각 1위,타점(1백18타점) 2위에 오르며 몸값에 걸맞은 활약을 펼쳤다.

    한국경제 | 2003.11.18 00:00

  • 최희섭, 상승세 주춤

    ... 네베간테스의 4번타자로 활약하는 최희섭은 17일(이하 한국시간) 바르키시메토에서 열린 라라 카르데날레스와의 경기에서 4타수 무안타에 그쳤고, 팀도2-3으로 패했다. 최희섭은 이로써 최근 3경기 연속 2루타를 때려내며 0.350까지 올랐던 타율이 0.328로 떨어졌지만 4홈런 13타점의 성적은 그대로 유지했다. 최희섭은 전날 발렌시아에서 열릴 예정이던 아라구아 티그레스와의 홈경기가 우천으로 취소된 탓에 한 경기를 거르고 이날 출전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

    연합뉴스 | 2003.11.17 00:00

  • 최희섭, 이틀 연속 2안타

    ... 때려내는 뛰어난 타격감을 자랑했다. 마가야네스 네베간테스 소속의 최희섭은 14일(한국시간) 발렌시아에서 열린 로스 야노스 파스토라와의 경기에서 2루타 1개 포함, 3타수 2안타로 1타점을 올려 팀의 9-3 승리를 이끌었다. 전날 2안타를 몰아치며 타격감을 끌어올린 최희섭은 타율을 종전 0.340에서 0.357로 높이며 지금까지 4홈런, 13타점으로 4번타자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rstcircle@yna.co.kr

    연합뉴스 | 2003.11.14 00:00

  • 최희섭, 이틀 연속 2루타 작렬

    ... 뛰어난 타격감을 자랑했다. 마가야네스 네베간테스 소속의 최희섭은 14일(한국시간) 발렌시아에서 열린 로스 야노스 파스토라와의 경기에서 2루타 한방으로 3타수 1안타 1타점을 올려 팀의 9-3 승리를 이끌었다. 전날 2안타를 몰아치며 타격감을 끌어올린 최희섭은 타율은 종전 0.340에서 0.339로 약간 낮아졌지만 지금까지 4홈런, 13타점으로 4번타자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rstcircle@yna.co.kr

    연합뉴스 | 2003.11.14 00:00

  • 최희섭, 2안타 2득점

    ... 파스토라와의 원정경기에서 2루타 1개, 볼넷 1개를 포함해 3타수 2안타로 2득점을 올렸다. 최희섭은 9일까지 6경기 연속안타의 기세를 올리다 10일 경기에서 4타수 무안타에 삼진만 3개를 당하는 부진을 보였지만 이날 다시 맹타로 타율을 종전 0.320에서0.340으로 끌어올렸다. 그러나 팀은 3-3으로 맞선 9회말 상대 희생번트를 잡은 투수 롭 스타니퍼가 송구에러를 범한 탓에 끝내기 점수를 내주며 3-4로 역전패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r...

    연합뉴스 | 2003.11.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