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61-12370 / 13,2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재응, 16일 최희섭의 시카고 컵스와 격돌

    ... 노장 1루수 에릭 캐로스는 14일 신시내티 레즈와의 경기에서 4타수 2안타, 4타점을 기록하는 등 맹타를 휘두르고 있어 최희섭과 서재응의 맞대결은현재로서는 이루지기 힘들 듯 하다. 따라서 서재응은 홈런타자 새미 소사(34홈런.타율 0.290)를 비롯해 모이세스 알루(21홈런.타율 0.288), 캐로스(타율 0.290) 등 강타자들이 즐비한 컵스의 클린업트리오에 신경을 더 써야 한다. 여기다 톱타자 마크 그루질라넥도 0.310의 타율을 유지하고 있어 경계의 대상이다. ...

    연합뉴스 | 2003.09.14 00:00

  • 뉴욕 메츠 투수 글래빈 동생, 메이저리그 합류

    ... 부상자 명단에 올리고 우완 투수 제이슨 로치를 마이너리그에 내려보내는 대신 트리플A 노퍽에서 뛰고있는 글래빈의 동생인 1루수 마이크를 외야수 맷 왓슨과 함께 엔트리에 포함시켰다고 밝혔다. 지난 95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클리블랜드에 22순위로 지명됐던 마이크는 프로생활 9년만에 처음 메이저리그에서 뛰게 됐다. 마이크는 올해 마이너리그에서는 0.266의 타율과 홈런 5개, 17타점을 올렸다. (몬트리올 AP=연합뉴스) anfour@yna.co.kr

    연합뉴스 | 2003.09.13 00:00

  • 최희섭, 대타로 나섰다 교체

    ...24.시카고 컵스)이 대타로 나왔다가 곧바로 교체되는 수모를 당했다. 최희섭은 10일(한국시간) 푸에르토리코 산후안 히람비손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몬트리올 엑스포스와의 경기 7회 1사 1루에서 투수 데이브 베레스의 대타로 나섰으나 상대 투수가 바뀌자 다시 데이비드 켈튼으로 교체됐다. 최희섭은 이로써 종전타율 0.220을 유지했고 시카고는 8회 5점을 내주며 4-8로패했다. (서울=연합뉴스) 양태삼기자 tsyang@yonhapnews

    연합뉴스 | 2003.09.11 00:00

  • 최희섭, 대타로 나와 삼진

    ... 푸에르토리코 산후안 히람비손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몬트리올 엑스포스와의 경기에서 팀이 4-2로 앞선 8회초 1사 1,2루에서 선발투수 카를로스 잠브라노의 대타로 나섰지만 아쉽게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로써 최희섭의 타율은 종전 0.221에서 0.220으로 낮아졌다. 상대 세번째 투수인 루이스 아얄라와 맞대결한 최희섭은 볼카운트 2스트라이크,1볼에서 맞은 5구째를 헛스윙했다. 이날 컵스는 11안타를 몰아쳐 7안타에 그친 몬트리올에 4-3 ...

    연합뉴스 | 2003.09.10 00:00

  • 서재응, 추석에 9승 재도전

    ... 필립스를 제외하면 3할을 넘기는 타자가 없는데다 그동안 타선에 활력을 불어넣어 줬던 신인 호세 레이에스마저 무릎 부상으로 시즌을 마감한 상태다. 더욱이 레이에스는 선발로 예정된 마크 레드먼을 상대로 3타수 2안타로 가장 높은 타율을 기록하고 있었기에 아쉬움이 더하다. 하지만 올시즌 11승9패를 기록하고 있는 레드먼은 그다지 빠른 공을 갖고 있지 않아 거포 마이크 피아자나 필립스 등이 큰 것 한방만 날려 준다면 서재응은 추석을 맞는 팬들에게 고대하던 승전보를 ...

    연합뉴스 | 2003.09.09 00:00

  • 서재응, 6일 필라델피아와 재격돌

    ... 이어 2위를 달리고 있는데다 4일 현재 승률 0.540으로 플로리다 말린스와 함께 다른 지구의2위팀을 앞지르고 있어 와일드 카드로 플레이오프 진출을 노리고 있다. 따라서 필라델피아는 슬러거 짐 토미(39홈런)와 최근 0.321의 타율로 고감도 타격 감각을 이어가고 있는 마이크 리버설 등을 앞세워 서재응을 공략할 태세다. 선발 파디야도 케빈 밀우드(14승9패)에 이어 올 시즌 12승9패로 팀내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어 메츠의 타자들이 쉽게 공략하기 어려운 ...

    연합뉴스 | 2003.09.04 00:00

  • 최희섭, 복귀전서 무안타 부진

    ... 경기에서 부진을 면치 못했다. 최희섭은 3일(한국시간) 시카고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미국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에 9회부터 출전해 3타석에서 볼넷 하나만을 골라 출루했을뿐 잇단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로써 최희섭의 타율은 복귀전 0.223에서 0.221로 떨어졌다. 최희섭은 2-2로 균형을 이루던 9회초 수비때 랜들 사이먼 대신 1루수로 출전한뒤 9회말 2사 1, 3루의 득점 기회에서 처음 타석에 들어섰다. 최희섭은 상대 투수 마이크 디진을 ...

    연합뉴스 | 2003.09.03 00:00

  • 최희섭, 빅리그 복귀 임박

    ... "우리 팀에 도움을 줄 선수들을 모두 불러 모을것"이라고 말했다. 최희섭은 올 시즌 초반 맹타를 휘두르며 내셔널리그 4월의 신인선수로 뽑히기도했지만 경기 도중 팀 동료 캐리 우드와 충돌해 머리를 다친 뒤 타격 감각을 찾지 못해 타율 0.223(8홈런), 28타점, 31득점의 기록만을 남긴 채 지난 18일 마이너리그로내려갔다. 하지만 메이저리그는 9월1일 현재 25인 로스터에 등록되지 못한 선수는 플레이오프 출전을 허용하지 않아 최희섭은 팀이 플레이오프에 진출해도 ...

    연합뉴스 | 2003.08.31 00:00

  • 서재응, 1일 필라델피아에 9승 사냥

    ... 6타수 2안타로 약점을 드러냈다. 선발 맞대결 상대인 비센테 파디야도 만만치 않은 실력이다. 올 시즌 11승9패 방어율 3.92를 기록하고 있는 파디야는 강속구와 변화구가 모두 좋고 메츠 타자들과의 대결에서도 제이슨 필립스(상대 타율 0.444)를 제외하고는우위를 점하고 있다. 따라서 이날 경기는 팽팽한 투수전 속에 어느 팀이 먼저 리드를 잡느냐가 승패의 관건이 될 전망이다. 한편 보스턴 레드삭스의 마무리 김병현(24)은 30일부터 영원한 라이벌 뉴욕 양키스와의 ...

    연합뉴스 | 2003.08.29 00:00

  • [프로야구] 심정수, 홈런 2방...이승엽과 1개차

    ... 그린 이후 1주일만에 시즌 44호와 45호를 기록하며 선두 이승엽(삼성.46홈런)과의 격차를 1개로 바짝 좁혔다. 심정수는 이날 2경기에서 4타점을 추가, 119점을 기록하며 전날까지 공동 선두였던 이승엽(115타점)을 제쳤고 타율 0.347로 6일만에 타격 선두에 복귀, 84년 이만수(당시 삼성) 이후 19년만의 타격 3관왕을 향해 질주했다. 현대는 심정수의 활약 속에 1,2차전을 각각 7-3, 6-5로 쓸어 담아 68승40패2무로 선두 자리를 굳게 지켰다. ...

    연합뉴스 | 2003.08.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