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6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랑스 대선 '전초전' 지방선거 결과에…마크롱도 르펜도 울상

    우파 공화당 승기…'마크롱 vs 르펜' 2파전 구도에 변화 오나 투표율 33.26%로 역대 최저…정치적 무관심도 대선 화두 프랑스 차기 대선 유력 주자로 꼽히는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도, 극우 성향 정당 국민연합(RN)을 이끄는 마린 르펜 대표도 광역(레지옹) 지방선거 1차 투표 결과에 웃지 못했다. 마크롱 대통령이 창당한 집권당 전진하는 공화국(LREM)이 거둔 성적은 초라하기 그지없고, RN도 기대했던 것만큼 지지를 확보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1.06.21 20:29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지방선거 1차투표서 우파 야당 우세…집권당은 부진(종합)

    약진 기대한 극우 정당도 예상보다 득표 적어…역대 최저 투표율 기록 마르세유 일부 투표소 문 안 열고 녹색당 투표용지 부재 등 잡음도 나와 20일(현지시간) 치러진 프랑스 광역(레지옹) 지방선거에서 우파 야당이 선두를 달릴 것으로 예측됐다. 여론조사기관 입소스와 소프라 스테리아가 이날 오후 8시 발표한 출구조사 결과 중도 우파 성향의 공화당(LR)이 27.2%를 득표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프랑스 텔레비지옹이 보도했다. 차기 대통령 선거 출마를 ...

    한국경제 | 2021.06.21 18:37 | YONHAP

  • thumbnail
    트럼프의 '강펀치' 이란 보수파 집권 불렀다

    ... 이란 헌법수호위원회는 대선 전 후보 7명을 확정하면서 유력 중도·개혁 성향 인사는 후보에서 배제해 라이시가 당선될 길을 열었다. 중도·개혁 성향 인사들이 후보에서 제외되면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투표거부 운동이 벌어져 이번 대선 투표율은 1979년 이슬람 혁명 후 대선 가운데 제일 낮은 48.8%에 그쳤다. 라이시 당선인은 8월부터 짧으면 4년, 재임에 성공한다면 8년간 최고지도자의 틀 안에서 대통령으로서 이란을 이끈다. CNN은 최근 라이시가 갑작스레 '아야톨라'로 ...

    한국경제 | 2021.06.21 09:59 | YONHAP

  • thumbnail
    저조한 투표율 속 프랑스 지방선거 출구조사 우파 야당 선두

    공화>국민연합>사회>녹색 순…집권 여당은 그다음 '부진' 오후 5시 투표율 26.72%…사상 가장 낮은 투표율 기록할 듯 20일(현지시간) 치러진 프랑스 광역(레지옹) 지방선거에서 우파 야당이 선두를 달린다는 예측이 나왔다. 여론조사기관 입소스와 소프라 스테리아가 이날 오후 8시 발표한 출구조사 결과 중도 우파 성향의 공화당이 27.2%를 득표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프랑스 텔레비지옹이 보도했다. 차기 대통령선거에 출마한 마린 ...

    한국경제 | 2021.06.21 03:55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지방선거 시작…내년 대선 앞 극우정당 기세 주목

    ... 관측이 지배적이고, RN은 사상 처음 레지옹 의회에 진출할 가능성이 열렸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번 선거에 참여 가능한 유권자는 4천770만명이지만, 투표일이 일요일인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까지 겹쳐 투표율이 높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프랑스에서는 이날 중역(데파르트망) 지방의회 선거도 함께 치러졌다. 총 101개 데파르트망 중 95곳에서만 선거가 진행됐다. 애초 레지옹, 데파르트망 지방선거는 지난 3월 치러질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6.20 19:31 | YONHAP

  • thumbnail
    이란 대통령에 '강경 보수' 라이시…중동 불안 가중되나

    ... 평가다. 이란 헌법수호위원회는 지난달 대선후보 명단을 발표하면서 에샤크 자한기리 수석부통령 등 중도·개혁 성향 인사들을 제외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에 불만을 품은 젊은 유권자들이 투표 거부 운동을 벌여 이번 대선 투표율은 48.8%로 1979년 이슬람혁명 후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2017년 대선 투표율은 약 73%였다. 개표 결과 무효표 비중이 14%를 차지할 만큼 이란 국민의 실망이 드러나기도 했다. 라이시는 성직자 출신으로 정치적 성향은 ...

    한국경제 | 2021.06.20 16:53 | 이고운

  • thumbnail
    미국, 이란 대선 결과에 유감 표명…"공정선거 못 치러"

    ... 보도했다. 이는 강경보수 성향인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 이란 대통령 당선인을 사실상 인정하지 않는 발언이라고 로이터는 풀이했다. 전날 시작한 이란 대선에서 라이시 당선인은 득표율 61.9%를 기록하며 압도적으로 승리했다. 그러나 투표율은 1979년 이슬람 혁명 이후 치러진 대선 가운데 가장 낮은 48.8%로 집계됐다. 일각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과 함께 젊은 유권자를 중심으로 확산한 투표 거부 운동 때문에 투표율이 낮았다는 분석이 나온다. ...

    한국경제 | 2021.06.20 08:58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이란 대통령 당선인은 '도살자'…핵개발 전념할 것"

    ... 의혹에 항의하는 반정부 시위인 '녹색 운동'을 유혈 진압하는 데도 앞장선 인물이다. 당시 체포된 시위 가담자 가운데 일부는 국가 전복·간첩 혐의로 처형됐다. 리오 하이앗 이스라엘 외무부 대변인도 성명을 통해 18일 이란 대선 투표율 48.8%와 관련, "절반도 못 미치는 이란 유권자들이 역사상 가장 극단적인 대통령을 선출했다"며 "라이시 선출을 통해 진실로 사악한 이란의 의도가 명확해졌다"고 주장했다. 성명은 이어 "이란의 핵 프로그램은 즉시 그리고 영원히 ...

    한국경제 | 2021.06.20 03:54 | YONHAP

  • thumbnail
    이란 대선 강경보수 라이시 당선…역대 최저 투표율(종합3보)

    ... 크게 앞섰다고 밝혔다. 혁명수비대 출신 모센 레자에이 후보는 341만2천712 표(약 11.8%)로 두 번째로 많은 표를 얻었다. 이번 대선에서 전체 유권자 5천931만307명 중 2천893만3천4명이 선거에 참여해 최종 투표율은 48.8%로 집계됐다. 이는 1979년 이슬람 혁명 이후 치러진 대선 투표율 중 가장 낮은 수치다. 이란의 대표적인 강경 보수성향 성직자로 꼽히는 라이시는 2019년 삼부 요인 중 하나인 사법부 수장이 돼 대선 출마 직전까지 ...

    한국경제 | 2021.06.20 01:13 | YONHAP

  • thumbnail
    이란 대선 투표율 역대최저 48.8% 기록…팬데믹·보이콧에

    1979년 이슬람 혁명후 가장 낮아…이전 최저치는 1993년 대선 50% 대중의 무관심과 투표 거부 운동(보이콧) 속에 치러진 이란 대선 투표율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19일(현지시간) 이란 내무부에 따르면 이번 대선에서 전체 유권자 5천930만여 명 중 2천893만3천4명이 투표했다. 투표율은 약 48.8%로 1979년 이슬람 혁명 이후 대선 투표율 중 가장 낮은 수치다. 이전 최저 투표율은 1993년 대선 때 50%였다. 역대 가장 ...

    한국경제 | 2021.06.19 23: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