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2271-82280 / 85,8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또 美 만화서 '수난'…슈퍼 악당에 참수까지

    이미지 코믹스 신작서 트럼프의 '인종주의' 풍자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또다시 만화에서 수난을 당했다. 트럼프는 16일(현지시간) 나온 이미지 코믹스의 만화 '스폰은 모두 살해한다'(Spawn Kills Everyone) 최신호에서 '레드 스컬'과 함께 슈퍼 악당으로 묘사됐다고 아메리칸 미러가 전했다. 특히 이 만화의 주인공인 스폰이 레드 스컬과 트럼프를 참수한 뒤 서로 머리를 바꿔 ...

    연합뉴스 | 2016.08.18 09:55

  • thumbnail
    이시한 교수의 공기업 준비법①…왜 지금 공기업인가?

    ... 채용의 대변신이다. 그러니만큼 일반 취준생으로서는 스펙이 낮다고 도전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 코레일 2000명 채용…전망 밝아 사기업의 채용전망은 앞으로도 상당히 어둡다. 한국 경기가 안 좋고, 세계 경기도 마찬가지다. 미국은 트럼프가 대통령 후보가 될 정도로 신고립주의의 유혹에 빠져있다. 중국은 아니라고 손사래 치지만, 누가 봐도 사드 때문에 '삐졌다'는 신호를 경제적 압박이라는 부호로 송출하고 있다. 기업들은 몸을 낮추고 관망세를 취한다. 이럴 때 채용은 ...

    한국경제 | 2016.08.18 06:24 | 이진호

  • '위기의 트럼프' 캠프조직 전격 개편…'트럼프 색' 짙어져

    막말논란으로 급격한 지지율 하락과 당내 반발에 직면한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대선을 80여 일 앞두고 선거캠프 조직 재정비에 나섰다. 트럼프 측은 선거운동의 확장을 위한 조치라고 주장하지만, 선대본부장으로 있는 동안 트럼프의 선거운동이나 연설 스타일을 바꾸려던 폴 매너포트의 의도가 좌절된 것이라는 해석이 제기된다. 17일(현지시간) 트럼프 선거운동본부는 최고경영자(CEO)직을 신설하고 보수성향 인터넷매체 브레이트바트뉴스의 공동 창업자인 ...

    한국경제 | 2016.08.18 06:11

  • 美NSA가 뚫렸다?…해킹조직 '역해킹' 주장에 당국 긴장

    ... 것"이라고 설명했다. 일각에선 러시아 해커들이 이번 해킹의 배후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최근 해킹당한 미국 민주당 전국위원회(DNC) 이메일과 민주당 하원의원들의 개인정보가 폭로되면서 러시아가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를 도우려고 미 대선에 개입한 게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2013년 미 정부의 무차별적 개인정보 수집을 폭로한 NSA 전직 직원 에드워드 스노든은 자신의 트위터에 NSA 해킹 도구의 공개와 관련해 "환경적인 증거와 기존의 ...

    연합뉴스 | 2016.08.17 17:18

  • 트럼프, 본선 첫 TV 광고 개시…플로리다 등 주요 경합주서 방영

    오하이오·노스캐롤라이나 등 4∼5개 주서 19일부터 지지율 하락으로 고전하고 있는 미국 공화당의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이번 주 첫 TV 대선광고를 개시하며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트럼프 캠프 고문의 말을 인용해 트럼프가 이번 대선의 최대 승부처인 플로리다, 오하이오, 노스캐롤라이나, 펜실베이니아 등 4개 경합주에서 오는 19일부터 TV광고를 시작한다고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방송도 ...

    연합뉴스 | 2016.08.17 16:25

  • [증시라인13] 건설주 매집 시점 전망

    ... 있습니다.재정 정책이라는 것은 정부가 돈이 갈 수 있는 길을 터주는 역할을 한다는 점에서 인프라 투자가 우선적으로 고려되는데요, 미국의 대통령 후보 는 자신이 대통령이 된다면 인프라 투자를 늘리겠다고 공식적으로 선언한 바 있습니다.트럼프는 아예 현재 미국의 인프라는 부끄러운 수준이라고까지 했기 때문에, 누가 대통령이 되던 인프라 투자는 늘어날 것입니다.뿐만 아니라 세계의 돈들도 저금리 상황에서 마땅히 갈 곳이 없습니다.어차피 지금이 경기가 좋아서 소비가 왕성하게 일어날 ...

    한국경제TV | 2016.08.17 16:01

  • 지지율 고전·당 분열에 궁지몰린 트럼프…'참패' 가능성도 제기

    1984년 이후 지지율 첫 두자릿수 차이 패배 관측 나와 미국 공화당의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지지율 고전과 당 분열로 궁지에 몰렸지만 국면을 전환할 카드는 아직 보이지 않고 있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트럼프 지지율이 민주당 대선주자 힐러리 클린턴에게 두 자릿수 안팎으로 밀리면서 11월 대선에서 큰 격차로 '참패'할 수 있다는 관측도 조심스레 나오는 상황이다. 미 CNN은 16일(이하 현지시간) 현재 대선 판세와 과거 선거 분석을 ...

    연합뉴스 | 2016.08.17 13:19

  • 힐러리, 트럼프에 9%p 앞서…"트럼프 대통령 기질에 의구심"

    NBC-서베이몽키 조사, 클린턴 50% vs 트럼프 41%…경합주도 클린턴 勝 트럼프 "나는 나일 뿐, 태도 바꾸지 않을 것"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힐러리 클린턴의 지지율이 공화당 대선주자 도널드 트럼프를 9%포인트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NBC방송이 16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방송은 여론조사기관인 서베이몽키와 지난 8∼14일 유권자 1만5천179명을 상대로 한 전국단위 공동조사에서 이러한 ...

    연합뉴스 | 2016.08.17 09:26

  • 트럼프 '대통령 될 만한 기질·성품' 17% 불과…美여론조사

    미국 공화당 대선주자 도널드 트럼프의 지지율이 전국 단위 여론조사에서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에 9%포인트 뒤졌다. 특히 '대통령이 될 만한 성품과 기질' 면에서 트럼프는 17%의 지지밖에 얻지 못했다. 미국 NBC방송은 여론조사기관 서베이몽키와 함께 유권자 1만517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이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16일(현지시간) 밝혔다. 양자대결 구도에서 클린턴의 지지율은 50%, 트럼프는 41%였다. 자유당 게리 ...

    한국경제 | 2016.08.17 09:10

  • thumbnail
    경기부양책 통화에서 재정으로 이동…산업재 '주목'-한국

    ... "이는 통화정책의 한계를 보완할 수 있는 재정정책의 필요성을 다시 실감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재정정책의 한 분야인 인프라 투자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또 미국의 유력 대선 후보인 힐러리와 트럼프도 인프라 투자를 핵심 공약으로 내세워 이같은 추세에 무게를 싣고 있다고 봤다. 김 연구원은 "올해 국내총생산(GDP) 대비 투자 비중을 보면 인프라 투자 동력이 가장 강해질 수 있는 지역은 신흥 아시아 지역"이라며 "당분간 ...

    한국경제 | 2016.08.17 07:36 | 조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