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92,5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되면 어쩌나…英 새 내각 과반이 비판 이력

      키어 스타머 영국 새 정부내 각료 12명이 과거 트럼프를 비판한 전력이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오는 11월5일 미 대선을 앞두고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의 고령 리스크 현실화와 맞물려 전통적인 동맹관에 반해 미국 우선주의를 내세워온 트럼프 전 대통령의 '귀환' 문제가 각국에 '발등의 불'로 떨어진 상황에서다. 13일(현지시간)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는 FT에 따르면 이번주 워싱턴DC에서 열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기간 바이든 ...

      한국경제TV | 2024.07.13 18:14

    • thumbnail
      '소시오패스·멍청이'…"英 새내각 멤버 과반, 트럼프 비판 이력"

      '누가 돼도 협력' 스타머 총리도 과거 "의회난입 트럼프 책임" FT "트럼프 2기 현실화하면 외무장관 교체 가능성" 관측도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재집권 가능성에 유럽 등 서방 동맹들도 촉각을 세우는 가운데 키어 스타머 영국 새 정부내 각료 12명이 과거 트럼프를 비판한 전력이 있다고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가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오는 11월5일 미 대선을 앞두고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의 고령 리스크 현실화와 맞물려 전통적인 ...

      한국경제 | 2024.07.13 17:48 | YONHAP

    • thumbnail
      장호진 "트럼프 진영, 한미동맹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해"

      '핵무장 용인이냐 핵우산 강화냐' 질문에 "트럼프 진영내에서도 얘기 달라" "한미 핵작전 지침, 방어와 타격을 합친 개념의 군사대비태세 유지" 장호진 국가안보실장은 13일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재집권 여부와 관계없이 탄탄한 한미동맹이 유지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 실장은 이날 연합뉴스TV에 출연해 "한미동맹에 대해서는 미국에서도 여야를 막론하고 탄탄한 지지 기반이 있다"며 "트럼프 진영 인사들도 우리 측에 한미동맹을 너무 걱정하지 않아도 ...

      한국경제 | 2024.07.13 16:58 | YONHAP

    • thumbnail
      "치매 아냐?" 의문 확산…바이든 기자회견 2300만명 봤다

      ... 뉴욕타임스(NYT)는 닐슨 데이터 집계치를 인용해 전날 바이든 대통령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에서 한시간 가량 진행한 단독 기자회견의 중계방송 시청자가 2300만여명에 이른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27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의 대선 첫 TV 토론의 시청자 5130만명의 45% 수준이다. 기자회견은 ABC, CBS, NBC 등 미국 주요 TV 방송사를 통해 중계됐으며, 온라인 뉴스 사이트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시청은 집계에 ...

      한국경제 | 2024.07.13 14:19 | 안혜원

    • thumbnail
      바이든 기자회견 2천300만명 시청…오스카 시상식보다 흥행

      ... 뉴욕타임스(NYT)는 닐슨 데이터 집계치를 인용, 전날 바이든 대통령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에서 한시간 가량 진행한 단독 기자회견의 중계방송 시청자가 2천300만여명에 이른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27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의 대선 첫 TV 토론의 시청자 5천130만명의 45% 수준이다. 기자회견은 ABC, CBS, NBC 등 미국 주요 TV 방송사를 통해 중계됐으며, 온라인 뉴스 사이트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시청은 집계에 ...

      한국경제 | 2024.07.13 13:43 | YONHAP

    • thumbnail
      나토 정상들 '바이든 말실수' 감싸도…유럽 언론 "그는 끝났다"

      ... 높이 평가하며 그가 정상회의 기간 한 말실수에 대해서도 "가벼운 실수"라며 감쌌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의 기간에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을 "푸틴 대통령"이라고 잘못 언급하거나 카멀라 해리스 미 부통령을 "트럼프 부통령"이라고 하는 등의 말실수를 해 인지력 논란에 계속 불을 지폈다. 이에 대한 질문에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우리 모두 가끔은 실수한다"며 "이런 일은 나에게도 일어났고 내일 또 일어날 수도 있다.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

      한국경제 | 2024.07.13 13:27 | YONHAP

    • thumbnail
      멜라니아 美대선 무대 등판…'트럼프 후보 지명' 전당대회 참석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그간 물밑 행보를 깨고 다음주 공화당 전당대회(RNC)에 참석해 남편이 대선 후보로 공식 지명되는 자리에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CNN 방송과 AP 통신은 이 계획에 대해 잘 아는 두 명의 소식통을 인용, 멜라니아 여사가 15∼18일 위스콘신주 밀워키에서 열리는 RNC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멜라니아 여사가 무대에서 연설을 할지 혹은 행사에서 어떤 역할을 맡을지 등은 아직 ...

      한국경제 | 2024.07.13 13:04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때문에 한국 사는 내 지갑 털린다고?" 무서운 경고 [노유정의 의식주]

      미국 대선이 하반기 글로벌 증시를 뒤흔들 핵심 변수로 떠오른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재선을 점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지난달 열린 첫 대선 후보 TV 토론 이후 미국 민주당과 공화당 중 어느 쪽이 승기를 잡느냐에 따라 희비가 갈리는 산업들도 윤곽이 잡히는 모양새다. 조 바이든 미 대통령과 트럼프 전 대통령이 각각 공약과 공개 석상에서 한 발언들을 토대로 국내 주요 산업과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들을 정리했다. 트럼프 당선되면 내 대출금리가 ...

      한국경제 | 2024.07.13 13:00 | 노유정

    • thumbnail
      NYT "트럼프, 명백히 부적격"…WP "바이든, 국익 생각해야"(종합)

      미국 양대 정론지, 각각 트럼프-바이든 공개 비토 미국 양대 정론지로 평가받는 뉴욕타임스(NYT)와 워싱턴포스트(WP)가 11월 대선에서 맞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부적격' 딱지를 붙이는 논설과 '사퇴'를 압박하는 사설을 각각 실어 눈길을 끌었다. 4건의 형사기소를 당한 뒤 성추문 관련 입막음돈 지급 건에 대해 유죄 평결을 받은 트럼프 전 대통령과 81세 고령에 따른 인지력 및 건강 문제를 드러낸 바이든 대통령 양쪽에 ...

      한국경제 | 2024.07.13 12:03 | YONHAP

    • thumbnail
      나토 무대서 존재감 밀린 젤렌스키…우크라 가입 논의 '빈손'

      워싱턴 정상회의 '바이든 고령 논란' 도배…트럼프 리스크까지 시끌 젤렌스키 숙원 '美 무기로 러 본토 공격'도 불발…우크라 실망감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에서 우크라이나의 숙원인 나토 가입 논의가 실질적 진전을 보지 못하면서 실망감이 뒤섞인 엇갈린 반응이 흘러나온다. 12일(현지시간) 미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11일 워싱턴에서 막을 내린 나토 정상회의에 대해 우크라이나 당국자 사이에서는 감사를 표하면서도 실망스러운 분위기가 ...

      한국경제 | 2024.07.13 11: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