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91,6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 차남 탈세 재판 '대선 한복판' 오는 9월로 연기

      ... 알고도 권총을 소지해 관련 법을 위반했다는 혐의로 별도 재판을 진행 중이다. 로이터 통신은 "바이든 대통령이 11월 5일 대선을 앞두고 본격적인 캠페인에 나서는 가운데 차남이 두 건의 재판에 연루되게 됐다"며 "경쟁자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미 '성추문 입막음'과 관련해 재판이 진행중이며 이외에도 모두 4건의 형사 재판을 받아야 하는 상황"이라고 보도했다. 헌터는 지난 2020년 대선 당시에 델라웨어 윌밍턴의 한 수리점에 맡긴 노트북을 도둑맞으며, 그가 약물을 ...

      한국경제 | 2024.05.23 06:16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FBI, 자택수색 때 날 사살하려 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사법당국에 대한 비난이 수위를 높이고 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 21일 밤(현지시간) 지지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지난 2022년 8월 연방수사국(FBI)이 기밀문건 회수를 위해 플로리다 마러라고 자택을 수색하는 과정에 자신을 사살하기 위해 발포 준비를 마친 상태였다고 주장했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22일 보도했다. 공화당 대선 후보로 내정된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메일에서 "그들은 나를 쏘는 허가를 받은 상태였다"면서 ...

      한국경제TV | 2024.05.23 05:55

    • thumbnail
      트럼프 "FBI, 자택수색 때 날 사살하려 발포준비 마친 상태였다"

      지지자들에 보낸 이메일서 주장…WP "美 역사상 전례 없는 주장" 자신에 대한 범죄 혐의 수사를 대선 출마를 막으려는 '표적수사', '정치수사'라고 주장해온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사법당국에 대한 비난이 수위를 더하고 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 21일 밤(현지시간) 지지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지난 2022년 8월 연방수사국(FBI)이 기밀문건 회수를 위해 플로리다 마러라고 자택을 수색하는 과정에 자신을 사살하기 위해 발포 준비를 ...

      한국경제 | 2024.05.23 05:2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대선 경합주 7곳 중 5곳 우위…바이든과 격차는 줄어"

      블룸버그통신 여론조사…뉴욕타임스 최근 조사와 차이 11월 미국 대선의 승패를 결정할 것으로 보이는 경합주 7곳 가운데 5곳에서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조 바이든 대통령을 이긴다는 여론조사가 나왔다. 최근 주요 여론조사와 달리 이 조사에서는 트럼프 전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간 격차가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블룸버그통신이 모닝컨설트와 함께 7~13일 애리조나, 조지아, 펜실베이니아(이상 오차범위 ±3%포인트), 미시간, ...

      한국경제 | 2024.05.23 00:08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발목잡는 '지지후보 없음'…켄터키 경선서 18% 달해

      ... 격전지로 꼽히는 미네소타주에서 '지지후보 없음' 표는 각각 13%와 19%에 달했다. 이런 가운데, 2020년 대선에서 바이든 대통령 쪽으로 쏠렸던 미국내 아랍계·무슬림 표심이 바이든 대통령을 이탈한 것은 물론 일부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쪽으로 옮겨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고 있다. 뉴욕타임스(NYT)와 시에나대가 4월28일∼5월9일 대선 경합주인 애리조나·조지아· 미시간·네바다·위스콘신 등 5개주에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아랍 출신 및 무슬림 유권자 ...

      한국경제 | 2024.05.22 22:54 | YONHAP

    • thumbnail
      지지율 지지부진 바이든, 휘발유 100만 배럴 푼다

      ... 지표다. 물가 상승 폭이 유권자 표심을 좌우하다 보니 바이든 행정부가 조치를 취한 것으로 해석된다. 무디스의 한 수석이코노미스트는 지난 4월 CNN과의 인터뷰에서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갤런당 평균 4달러를 넘을 경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대선에서 이길 것”이라고 전망하기도 했다. 미국 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글로벌 인플레이션 영향으로 2022년 갤런당 5달러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당시 바이든 행정부는 ...

      한국경제 | 2024.05.22 18:05 | 한경제

    • thumbnail
      '트럼프, 첫번째 부인 성폭행 장면' 칸 영화제서 기립박수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젊은 시절을 그린 영화 '어프렌티스(The Apprentice)'가 논란인 가운데, 트럼프 전 대통령 측은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21일(현지시간) 가디언 등 외신에 따르면 에프렌티스는 전날 프랑스 칸 국제영화제에서 시사회를 열고 8분간의 기립박수를 받았다. 칸에서 처음 공개된 '어프렌티스'는 1970년대에서 1980년대 트럼프 전 대통령이 뉴욕에서 부동산 거물이 되기 ...

      한국경제 | 2024.05.22 16:59 | 이미나

    • thumbnail
      "재선 위해 기름값 잡아야"…바이든, 휘발유 100만 배럴 방출

      ... 관련이 있어 유권자 표심을 좌우하기 때문에 바이든 행정부가 이같은 조치를 취한 것으로 해석된다. 무디스의 한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지난 4월 CNN과 인터뷰에서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갤런당 4달러를 넘을 경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대선에서 이길 것”이라고 전망하기도 했다. 미국 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글로벌 인플레이션 영향으로 지난 2022년 갤런당 5달러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당시 바이든 행정부는 ...

      한국경제 | 2024.05.22 15:42 | 한경제

    • thumbnail
      벼랑 끝 네타냐후, ICC 체포영장에 오히려 기사회생?

      미국은 물론 이스라엘내 정적들도 ICC 비판…"네타냐후에 힘 실려" 블링컨, ICC 제재에 협력할 의향 내비쳐…트럼프 측도 "ICC 검사들 제재해야"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와 하마스 지도자 등에 대한 국제형사재판소(ICC) 체포영장 청구가 몰고 온 후폭풍이 거세다. 이스라엘은 물론 미국, 영국, 독일 등이 즉각 반발했으며 미국 정치권에서는 ICC 관계자들에 대한 제재를 추진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스라엘 국내에서도 ICC ...

      한국경제 | 2024.05.22 12:14 | YONHAP

    • thumbnail
      경제 '역대급' 좋다지만…아이 있는 가정 "못 살겠다", 왜?

      ... 비용 및 저축(9%) 의료(6%) 부채(5%) 교육(5%) 등이 뒤를 이었다. 경제적 어려움이 없다는 응답도 31%에 달했다. 바이든 대통령 임기 중 경제가 나빠졌다는 조사 결과가 나오면서 재선에도 경고등이 켜졌다. CNN이 지난달 실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미국 유권자의 55%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4년 임기가 성공적이라고 응답했다. 바이든 대통령 임기가 좋았다고 평가한 비율은 39%였다. 김인엽 기자 insid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2 11:34 | 김인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