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2591-82600 / 85,7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공화 전대 D-3] 대선 판세 요동…화두는 '보호무역'

    '힐러리 하락-트럼프 상승' 양상, 한반도 정책 등 공약은 '극과 극' 사흘 앞으로 다가온 오는 18일(현지시간) 공화당 전당대회를 시작으로 본격화하는 미국 대선이 한 치 앞도 내다볼 수 없는 안갯속 양상으로 빠져들고 있다. 민주당의 사실상의 대선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꾸준했던 우위 구도가 급격히 허물어지고 있어서다. 법무부가 지난 6일 그녀를 괴롭혀온 '이메일 스캔들'에 대해 불기소를 ...

    연합뉴스 | 2016.07.15 13:04

  • 美공화 내주 트럼프 후보지명…힐러리와 '세기의 대결' 본격화

    트럼프 18∼21일 클리블랜드 vs 힐러리 25∼28일 필라델피아서 각각 '대관식' '보호무역' 앞세워 전국유세전…TV토론·러스트벨트·히스패닉 민심이 3大 변수 트럼프는 펜스 주지사 부통령 후보 내정, 힐러리는 케인·워런 놓고 고심 미국 45대 대통령선거가 오는 18∼21일 공화당 전당대회를 시작으로 본격화한다. 공화당은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 ...

    연합뉴스 | 2016.07.15 13:04

  • 세계 지도자들 "佛니스 테러행위 강력 규탄" 한목소리

    오바마 "지원 아끼지 않겠다"…메이 "피해자들과 같은 마음" 트럼프 "끔찍하다"며 러닝메이트 발표 기자회견 연기 14일(현지시간) 70명 넘는 사망자를 낸 프랑스 니스 테러 소식에 세계 주요 지도자와 정치인들이 한목소리로 야만적 폭력을 비난했다.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성명을 통해 "끔찍한 테러 공격으로 보이는 공격을 가장 강력한 언어로 규탄한다"며 "우리는 ...

    연합뉴스 | 2016.07.15 09:59

  •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트럼프, 부통령 후보로 펜스 인디애나 주지사 확정 … NYT 보도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14일 부통령 후보로 마이크 펜스 인디애나 주지사(57)를 내부적으로 확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타임스(NYT)와 CBS, CNN 방송 등 미국 언론들은 트럼프 캠프 소식통들을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아일랜드계 이민자 후손인 펜스 주지사는 2001년부터 2013년까지 인디애나 6구역 하원의원을 지냈다. 2009∼2011년 공화당 의원총회 의장도 역임했다. 2012년 중간선거 때 인디애나 ...

    한국경제 | 2016.07.15 09:28

  • IMF총재 "부상하는 보호주의가 세계경제 위협"…트럼프 겨냥?

    "일부층 소외 막으려면, 2035년까지 연 1천800만개씩 새 일자리 만들어야"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브렉시트'나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주장하는 국경 장벽으로 대표되는 보호주의의 새로운 부상이 세계 경제의 위협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경고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14일(현지시간) 미국 정책연구기관 글로벌개발센터(CGD) 강연에서 "우리 ...

    연합뉴스 | 2016.07.15 09:11

  • 미국 대선, 트럼프 역전할까 … 힐러리 트럼프 지지율 40% 대 40%로 격차 없어

    미국 공화, 민주 양당의 전당대회를 앞두고 대선판이 요동치고 있다. 민주당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그동안 지지율에서 우위를 보여왔으나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의 부상 으로 초접전 양상을 보이고 있다. 14일 CBS와 뉴욕타임스(NYT)의 전국단위 공동 여론조사(7월8∼12일· 총 1600명) 결과에 따르면 클린턴 전 장관과 트럼프의 지지율은 40%로 똑같았다. 두 매체의 지난달 조사 때보다클린턴 전 장관은 43%에서 ...

    한국경제 | 2016.07.15 06:43

  • 트럼프, 부통령 후보 펜스 주지사 확정…'니스테러'로 발표 연기

    공화당 의원총회 의장 출신…주류 진영과의 가교역할이 발탁 배경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14일(현지시간) 부통령 후보로 마이크 펜스(57) 인디애나 주지사를 내부적으로 확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타임스(NYT)와 CBS, CNN 방송 등 미국 언론들은 트럼프 캠프 소식통들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아일랜드계 이민자 후손인 펜스 주지사는 2001년부터 2013년까지 인디애나 6구역 하원의원을 지냈으며,...

    연합뉴스 | 2016.07.15 03:06

  • 美대선판 요동 힐러리-트럼프 40% 동률…일부조사선 트럼프 앞서

    CBS-NYT 전국단위 여론조사…힐러리 하락세 트럼프 상승세 흐름 3자 구도시에도 36%로 동률…12% 게리 존슨 '캐스팅보트' 가능성 6월이후 힐러리 우위구도 깨져…라스무센 조사선 트럼프 계속 앞서 미국 공화, 민주 양당의 전당대회를 앞두고 대선판이 요동치고 있다. 민주당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그동안 지지율에서 우위를 보여왔으나,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의 부상 속에 초접전 ...

    연합뉴스 | 2016.07.15 00:57

  • thumbnail
    미국 역사학자들, 페이스북에서 반트럼프 동맹 결성

    미국의 저명 역사학자들이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차기 대통령에 오르는 것을 막기 위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페이스북에서 뭉쳤다. 13일(현지시간) USA투데이 등에 따르면 역사학자들은 페이스북에 ‘도널드 트럼프를 바라보는 역사학자들’이라는 페이지를 개설해 그가 대통령이 돼서는 안 되는 이유를 집중적으로 지적했다. 전직 미국 대통령인 존 애덤스와 해리 트루먼에 대한 책을 써 두 차례나 퓰리처상을 받은 데이비드 매컬러프를 ...

    한국경제 | 2016.07.14 20:23

  • thumbnail
    힐러리·트럼프 '러닝 메이트를 찾아라'

    미국 민주당과 공화당 전당대회가 다가오면서 각당 부통령 후보군이 3명 안팎으로 좁혀지고 있다. 공화당 대통령선거 후보 지명 예정자인 도널드 트럼프는 13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15일 오전 11시께 뉴욕 맨해튼에서 부통령 후보를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12일 언론 인터뷰에서 “후보군이 3명으로 좁혀졌으며 내 마음속에서는 2명을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가 언급한 후보는 마이크 ...

    한국경제 | 2016.07.14 18:35 | 워싱턴=박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