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2661-82670 / 85,8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증권]3분만에 오늘장 준비하기

    ... 오늘장 준비하기- 공화당 Strong America와 Strong Dollar / 전통적으로 기업인, 금융인 등 부자 지지- 민주당 Warm Democracy & Market / 유색인종 등 중산층 이하 계층 핵심 지지- 힐러리와 트럼프, 중산층 복원공약 공통점 / 부의 효과로 경기회복과 위기극복 모색 제45대 미국 대선- 11월, 美 45대 대통령 선출 위한 선거- 美 45대 대통령, 최선 아닌 차선 선택- 트럼프, 강한 미국위상 재건과 정체성 회복- 트럼프 패밀리 ...

    한국경제TV | 2016.07.18 10:22

  • 양당 전당대회로 본 제45대 美 대통령 선거··세계와 韓 증시에는?

    ... 향하는 미국의 대선 일정이 이달에 치러질 양당 전당대회를 계기로 새로운 국면에 진입한다. 코커스(당원만 참여), 프라이머리(당원과 주민 함께 참여)를 통한 제1라운드 '인물검증' 단계에서 민주당은 힐러리 클린턴, 공화당은 도널드 트럼프가 양당 후보로 결정됐다. 전당 대회에서 최종 추인되면 제2라운드인 '정책 대결'이 본격화된다.인물검증 단계에서 나타난 가장 뚜렷한 특징 중의 하나는 정치적으로 경험이 없는 아웃사이더의 활약이다. 특히 트럼프의 부상은 눈부시다 할 정도다. ...

    한국경제TV | 2016.07.18 09:03

  • 오바마 특별연설…"법치에 대한 공격…단합 위한 언행" 역설

    힐러리 "폭력 배격" vs 트럼프 "법과 질서 요구"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루이지애나 주에서 흑인 청년의 저격으로 경찰관 3명이 숨진 데 대해 "인종이나 소속 정당과 무관하게, 미국을 단합시킬 말과 행동에 집중하는 일이 모두에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경찰 저격 참사를 보고받은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오후 백악관 기자실에서 특별 연설을 통해 "경찰관에 대한 공격은 ...

    연합뉴스 | 2016.07.18 07:37

  • thumbnail
    상처도 아물기전 미국서 또 경찰관 저격 참사…'흑백내전' 양상

    ... 나흘간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에서 열린 공화당 전당대회가 폭동과 총격전의 아수라장이 되면서 '흑백내전'이 일어날지도 모른다는 심각한 우려도 나온다. 전당대회장 주변에서는 총기 휴대가 허용된다. 이에 따라 트럼프 지지자 중 일부는 전당대회 중 테러가 우려된다며 총기를 소지하고 다니겠다는 뜻을 밝혔으며, 흑인 과격단체인 '신(新) 블랙팬더당' 회원들 역시 총기를 휴대하고 클리블랜드 도심에 나타나 경찰의 잔혹성을 고발하는 시위를 벌이겠다고 ...

    연합뉴스 | 2016.07.18 07:30

  • [생-글] 오늘부터 시작된다. 전당대회로 본 제 45대 미국 대선(Ⅰ)

    ... 축제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지만 올해에는 테러 문제와 미국 자체적인 경기 문제 등으로 인해 다소 침체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고 있다. 11월에 치러질 대통령 선거를 위해 2월부터 인물검증이 진행되었으며 민주당 후보 힐러리와 공화당 후보 트럼프로 결정되었다. 앞으로 3개월 간의 정책대결을 통해 대통령이 결정될 것이다.Q > 美 45대 대통령, `최선` 아닌 `차선` 선택올해 2월부터 5개월 동안 진행된 인물검증 기간 초반에는 샌더스와 트럼프 등 아웃사이더들의 활약이 두드러졌다. ...

    한국경제TV | 2016.07.18 06:43

  • 힐러리 "투표참여 300만명 늘리자"…지지층 확대 나선다

    << CNN-ORC, NBC-WSJ 여론조사 결과 추가>> 흑인등 소수계층 지지기반 굳히기 시도…트럼프와 지지율격차는 줄어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이 공화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동안 지지층 확대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전당대회를 통해 미국인의 이목을 모으려 하는 공화당에 맞서, 투표 참여를 독려하는 한편으로 흑인 등 소수계층에서의 민주당 지지기반을 굳히겠다는 전략으로 해석된다. 17일(이하 현지시간) ...

    연합뉴스 | 2016.07.18 05:53

  • thumbnail
    불안한 트럼프의 대관식…공화 거물들 빠진 '반쪽 축제' 되나

    18일(현지시간) 공화당 전당대회를 시작으로 3개월여간 미국 대통령선거 본선이 치러진다. 공화당은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에서 나흘 동안 열리는 전당대회에서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를 당 공식 후보로 지명한다. 전당대회는 본선을 알리는 신호탄이어서 흥행이 필수라고 미국 선거 전문가들은 입을 모은다. 첫째날에는 공화당의 한반도정책을 담은 정강이 채택돼 발표된다. 이번 전당대회가 흥행할지는 트럼프에게 달렸다. ◆총기사고 우려 ...

    한국경제 | 2016.07.17 18:51 | 워싱턴=박수진

  • 민주당은 25일 전대…기부금·핵심인사 몰려

    ... 상원의원 등 정치인과 경제·사회·문화 각계 거물급 인사로 꽉 채워질 전망이다. 클린턴 전 장관은 민주당 전국위원회(DNC)와 함께 지난 3개월간 총 8200만달러를 모금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와 공화당 전국위원회(RNC)가 같은 기간 모금한 금액(3200만달러)보다 2.5배 많다. 클린턴 전 장관과 트럼프는 전당대회 직후부터 전국을 누비는 본선 선거유세에 나선다. 유세 중 TV토론회도 한다. 9월26일과 10월9일, 10월19일 ...

    한국경제 | 2016.07.17 18:47 | 워싱턴=박수진

  • thumbnail
    힐러리·트럼프도 '포켓몬 고'

    ...o; 열풍이 확산되고 있다. 스웨덴, 노르웨이 등 유럽 26개국에서 16일(현지시간) 동시 출시된 직후 사용자가 급증하면서 서비스가 일시 중단되기도 했다. 미국에서는 민주당의 대통령 선거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선거전에 적극 활용하고 나섰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이날 “포켓몬고가 유럽 26개국에서 출시되자 다운로드 횟수가 급증해 서버가 일시 다운됐다”며 “이 여파로 미국 등을 포함한 대부분의 ...

    한국경제 | 2016.07.17 18:24 | 박진우

  • 美 대선, 힐러리·트럼프 정책 교집합은…"IT株 대안"

    하나금융투자는 국내 증시에서 미국 대선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과 도널드 트럼프 정책 수혜를 모두 볼 수 있는 업종으로 정보기술(IT)을 꼽았다. 17일 하나금융투자에 따르면 미국 공화당은 18일부터 나흘간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에 소재한 농구경기장에서 전당대회를 열고 트럼프를 대선 후보로 공식 선출한다. 민주당은 25일부터 나흘간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에서 전당대회를 개최하고 힐러리를 대선 후보로 선출한다. 양 당의 대선 후보 확정과 함께 오는 ...

    한국경제 | 2016.07.17 16:10 | 권민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