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2711-82720 / 85,7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렉시트 이후] '이슬람 공포증' 확산…유럽 각국 불안불안

    ... 총리는 지난해 난민 유입이 급증하자 “이슬람교 난민들이 대거 유입되면 기독교 국가들로 이뤄진 유럽의 가치와 정체성이 훼손될 우려가 크다”고 말해 거센 비난을 받았다. 미국 공화당의 대선후보로 선출된 도널드 트럼프도 이슬라모포비아를 조장해온 인물로 꼽힌다. 최근 미국 올랜도에서 벌어진 총기참사와 관련, 그는 “이번 총기 참사는 급진 이슬람과의 전쟁이라며, 미국 내 모스크를 철저히 감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홍윤정 ...

    한국경제 | 2016.06.27 17:22 | 홍윤정

  • thumbnail
    [브렉시트 이후] "브렉시트 최대 수혜국은 아일랜드…EU 미래, 프랑스·독일 리더십에 달려"

    ... 2차 세계대전 후 유럽부흥계획을 마련한 미국의 조지 마셜 장군과 EU 체제를 구상한 프랑스의 경제학자 장 모네가 있었다”며 “지금은 (고립주의를 주장하는) 보리스 존슨(브렉시트 캠페인을 주도한 전 런던시장)과 도널드 트럼프(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뿐”이라고 말했다. 그는 “프랑스와 독일이 강력한 리더십으로 EU를 끌고 나간다면 브렉시트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네덜란드 등 일부 회원국에서 반(反)EU ...

    한국경제 | 2016.06.27 17:19 | 이상은

  • 힐러리 지지율 더 높지만 '적극 투표의향' 트럼프 지지층이 앞서

    "반드시 투표하겠다." 트럼프 지지자 84% vs 힐러리 지지자 76%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를 상대로 우위를 이어가고 있으나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응답은 트럼프 지지층에서 더 높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일간 워싱턴포스트(WP)는 26일(현지시간) ABC방송과 공동으로 시행한 여론조사 결과를 분석하며 "적극 투표의향을 비교해보면 클린턴의 큰 ...

    연합뉴스 | 2016.06.27 16:57

  • [특집분석] 브렉시트 쇼크, 흔들리는 유럽경제

    ... 축으로 구성된 세계경제 질서에 변화가 나타날 가능성은?EU는 G3의 하나로 국제 정치경제의 한 축이다. 브렉시트로 인해 G3 축이 분열되었기 때문에 EU의 힘이 점차 약해질 가능성이 크다. 또한 미국의 공화당 대선 후보 도널드 트럼프로 인해 양극화 현상이 나타나고 있기 때문에 향후 국제질서에 변화의 움직임이 지속될 것이다.권순모smkwon@wowtv.co.kr[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참고하세요]★ 출발 증시, 평일 오전 8시 30분 LIVE한국경제TV 핫뉴스ㆍ김성민 ...

    한국경제TV | 2016.06.27 10:53

  • [브렉시트] 5년 후 유럽 모습은…"쪼개진 영국·소수정예 EU"

    ... 브렉시트 이후 EU는 긴축에서 벗어나 "높은 고용률과 건전한 성장 궤도에 오를 것이며, 영국도 빠르게 성장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또 대니얼 플랫카 미국기업연구소(AEI) 외교국방정책 담당 부소장은 브렉시트나 미국 도널드 트럼프의 정치적 부상 등에서 보듯이 지금 세계는 포퓰리즘(대중영합주의)이 득세하고 있다면서 브렉시트가 "일종의 경종"이 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각국 정치권이 이 같은 현상을 만들어낸 하층민 증가, 난민 사태, 정부에 ...

    연합뉴스 | 2016.06.27 10:46

  • 영국 국민은 '브렉시트'를 선택했다··세계경제와 증시에는 어떤 영향?

    ... 대한 환멸도 한 몫 했다. 올 들어 치러졌던 각종 선거에서 나타난 뚜렷한 특징은 '일단 바꿔보자' 심리가 확산되면서 정치경험이 없거나 소외 소수세력인 '아웃사이더'의 활동이 두드러진다는 점이다. 미국 대통령 선거 과정에서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 필리핀 대선에서 당선된 로드리고 두테르테 등이 대표적이다.브렉시트 선택으로 EU 앞날이 불투명하다. 최악의 사나리오를 상정한다면 회원국 탈퇴 도미노, 즉 '포스트 영국' 문제다. 다른 회원국도 국수주의 움직임이 강하다. ...

    한국경제TV | 2016.06.27 09:42

  • thumbnail
    [모닝 브리핑]개장 앞두고 초비상, 금융시장 향배는…박선숙, 오늘 검찰 소환

    ... 분수령을 맞았다. 리베이트 수수를 지시하고 보고받은 의혹이 제기된 국민의당 박선숙 의원이 오늘 오전 검찰 조사를 받는다. 미국 주요언론이 실시한 6월 대선 여론조사에서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렉시트 '후폭풍'…"코스피 저점 1830선 열어둬야" 이번 주 국내 증시는 '브렉시트'에 따른 변동성 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

    한국경제 | 2016.06.27 06:38

  • "클린턴, 트럼프에 처음으로 두자릿수대 리드"

    미국 주요언론이 실시한 6월 대선 여론조사에서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 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일부 조사에서 클린턴 전 장관은 처음으로 두 자릿수대로 리드한 것으로 집계됐다. 26일(현지시 간) 워싱턴포스트(WP)와 ABC방송이 지난 20~23일 미전역에 걸쳐 등록유권자 83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공동 여론조사 결과 를 보면, 클린턴은 51%를 얻어, 39%에 그친 트럼프를 12%포인트 ...

    한국경제 | 2016.06.27 06:11

  • 힐러리-트럼프 '브렉시트' 공방…"사업만 신경" vs. "나쁜 판단"

    클린턴, 광고 띄워 '트럼프 스코틀랜드 골프장 발언' 맹비난 트럼프, 트위터에 "수치스러운 광고"…'트럼프현상'과 연결 부각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결정을 둘러싸고 미국 민주당과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로 확정된 힐러리 클린턴과 도널드 트럼프가 서로에게 유리한 국면을 조성하기 위한 공방전에 돌입한 모습이다. 클린턴은 트럼프가 이번 사태를 자신의 사업기회로 활용하는 데에만 골몰하고 ...

    연합뉴스 | 2016.06.27 05:58

  • 늪에 빠진 트럼프…공화당 주류 외면에 지지율 추락 '이중고'

    '대통령 적격' 질문에 매코널 원내대표 '묵묵부답' 일부 여론조사에서 클린턴에 두 자릿수대로 밀려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본선 가도를 앞두고 늪에 빠진 모습이다. 본선행(行) 확정 후 지지율 하락세를 좀처럼 반전시키지 못하는 것은 물론, 공화당 주류 그룹의 이탈로 '집토끼' 결집에서조차 어려움을 겪고 있다. ◇공화당 주류 '외면'…클린턴 지지...

    연합뉴스 | 2016.06.27 05: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