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2921-82930 / 85,1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복잡해진 공화당…트럼프, 5곳 이겼지만 '승부처' 오하이오 내줘

    ... 대선 후보 지명에 필요한 대의원 과반을 확보하지 못할 가능성이 커졌기 때문이다. 미국 언론들은 일제히 대의원들이 전당대회장에서 자유 투표로 후보를 뽑는 ‘경쟁전당대회’가 열릴 가능성에 대해 보도했다. ◆트럼프, 261명 대의원 추가 공화당 경선 선두주자인 도널드 트럼프는 이날 6곳의 경선지 중 플로리다와 노스캐롤라이나, 일리노이, 미주리, 노던마리아나 등 5곳에서 승리했다. 이날만 261명의 대의원을 추가해 확보한 지지 대의원 수가 ...

    한국경제 | 2016.03.16 18:20 | 워싱턴=박수진

  • thumbnail
    이변없는 민주당…힐러리, 첫 여성 대통령 후보 사실상 확정

    ... 있는지 설명할 수 있어야 한다”며 “그게 대통령이 되는 것과 단지 대통령선거에 출마하는 것과의 차이”라며 차별성을 강조했다. 클린턴 전 장관은 최근 CNN 여론조사 결과, 공화당 경선 선두주자인 도널드 트럼프와의 본선 양자대결 시 52% 대 44%로 승리하는 것으로 나왔다. 월스트리트저널 계열 투자전문 주간지 배런스는 이날 월가 관계자들이 트럼프보다 클린턴 전 장관을 차기 대통령으로 더 선호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클린턴 전 장관이 중도성향에 ...

    한국경제 | 2016.03.16 18:13 | 워싱턴=박수진 / 뉴욕=이심기

  • thumbnail
    힐러리 트럼프, '미니 슈퍼화요일'서 승리..크루즈-케이식과 3파전

    힐러리 트럼프가 ‘미니 슈퍼화요일’에서 승리했다. 15일(현지 시각) 미국 대선 경선 레이스의 중대 분수령으로 꼽히는 ‘미니 수퍼 화요일’ 결전에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나란히 큰 승리를 거뒀다. 이날 오후 8시40분 민주당 유력 주자인 클린턴 전 장관은 총 5개 주 가운데 가장 많은 246명의 대의원이 걸린 플로리다 주와 121명이 걸린 노스캐롤라이나 등 남부 2개 ...

    스타엔 | 2016.03.16 14:45

  • 힐러리-트럼프 공약 '극과 극'…선거캠프 면면도 극명히 대조

    북한 등 한반도 정책 포함해 외교·통상·이민정책 엇갈린 기조 선거캠프 힐러리 '클린턴-오바마 사단' vs 트럼프 '재단-외곽단체' 본선 맞대결시 '여성 vs 남성', '워싱턴주류 vs 아웃사이더' 구도 미국 대선 경선 2차 승부처인 '미니 슈퍼 화요일'에서 압승을 거둔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가 본선에서 맞대결할 ...

    연합뉴스 | 2016.03.16 12:17

  • 힐러리 · 트럼프, 사실상 대세 굳혔다…경선판 '반환점'

    힐러리 플로리다·오하이오 압승…샌더스 발 이변은 없었다 트럼프 대세론속 3파전 구도…'중재 전당대회' 변수 미국 대선 경선판이 반환점을 돌면서 민주당과 공화당 모두 사실상 '대세'가 정리됐다. 15일(현지시간) '미니 슈퍼화요일' 경선에서 민주·공화 양당의 선두 주자인 힐러리 클린턴과 도널드 트럼프가 2위 후보군의 추격을 불허하는 압도적 승리를 거둔 ...

    연합뉴스 | 2016.03.16 11:09

  • thumbnail
    "트럼프의 플로리다 저택은 방이 118개…기분 나쁘면 빨간모자"

    NYT '마라라고 저택' 내부 사진 공개 미국 공화당 대선주자인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의 플로리다 주(州) 대저택의 내부 사진이 15일(현지시간) 일간 뉴욕타임스(NYT) 인터넷판에 실렸다. 플로리다 주 팜비치의 마라라고(Mar-a-Lago)에 있는 지중해풍의 이 저택은 1920년대 지어졌으며 118개의 방을 갖고 있다. 원래 '포스트 시리얼'의 상속녀로 한때 미국에서 가장 부유한 여성으로 꼽혔던 마조리 메리웨더 ...

    연합뉴스 | 2016.03.16 10:56

  • [미니 슈퍼화요일] 트럼프 대세 탄력…'중재 전당대회'가 남은 변수

    대의원숫자 큰 격차에도 과반 미달해 6월까지 '대의원 싸움' 불가피 케이식 주류 후보 부상 가능성…'트럼프-크루즈-케이식' 3자 구도 WP "중재 전당대회 불가피", CNN "사실상 트럼프 막을 방법 없어" 미국 대선 경선 2차 승부처인 15일(현지시간) '미니 슈퍼 화요일' 경선을 계기로 공화당 경선판이 새 국면을 맞고 있다.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

    연합뉴스 | 2016.03.16 10:47

  • thumbnail
    '미니 슈퍼화요일' 힐러리-트럼프 승리…루비오 탈락

    미국 민주, 공화당 유력 대선 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15일(현지시간) 경선 레이스의 중대 분수령으로 꼽히는 '미니 슈퍼화요일' 결전에서 나란히 큰 승리를 거뒀다. 민주당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은 클린턴 전 장관을 미국인의 일자리를 빼앗은 자유무역협정 지지자로 몰아세우며 쇠락한 공업지대인 '러스트 벨트'(Rust Belt)에서 대대적 공세를 펼쳤으나 결국 역부족을 확인하는 ...

    한국경제 | 2016.03.16 10:04

  • 힐러리-트럼프 '미니 슈퍼화요일' 완승…대선 본선서 맞붙나

    힐러리, 플로리다·오하이오 등 5곳 싹쓸이…트럼프 6곳 중 5곳서 승리 샌더스 '보호무역' 앞세운 '러스트 벨트' 대대적 공세에도 힐러리 벽 못넘어 오하이오 케이식 승리-루비오 탈락에 공화 3파전…"중재 전당대회 갈 듯" 미국 민주, 공화당 유력 대선 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15일(현지시간) 경선 레이스의 중대 분수령으로 ...

    연합뉴스 | 2016.03.16 09:59

  • 미국 공화당 대선 주자 마르코 루비오, 경선 중단 선언

    ... 압승을 장담해온 자신의 지역구 플로리다주에서 참패한 탓이다. 5개 주에서 동시 경선이 진행된 15일 미니 슈퍼화요일 경선에서 루비오 의원은 자신의 텃밭인 플로리다 주에서 83% 개표 현재 27.3%의 득표율에 그쳐 45.5%를 얻은 트럼프에게 뼈아픈 패배를 당했다. 루비오 의원은 개표가 약 80% 진행된 시점에서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지지자들과 만나 "유권자들의 선택을 존중한다"며 "이날부터 경선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16.03.16 09: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