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021-83030 / 85,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 금리인상, 한국 등 세계에 큰 충격 없을 것"

    ... 세계 금융시장이 받을 충격이 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불러드 총재는 미국의 금리 인상 시기에 대해선 "나중에 데이터를 보고 판단해야 한다"며 말을 아꼈다. 그는 미국 공화당의 대선 후보로 유력한 도널드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면 중앙은행인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정책이 바뀔 가능성에 대해선 "백악관이 어떤 방식으로든 독립적인 중앙은행의 정책에 변화를 줄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불러드 총재는 ...

    연합뉴스 | 2016.05.30 11:11

  • 미국 민주당내에서 우려 고조…"클린턴 선거전략 약효 없어"

    ... 내부에서 커지고 있다고 뉴욕타임스가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미 클린턴 전 장관에 대한 지지를 선언한 바 있는 뉴욕타임스는 클린턴 캠프가 과거의 전략을 그대로 사용하면서 공화당의 '사실상'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를 효과적으로 공략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지난주 클린턴 전 장관이 트럼프의 납세 내용 비공개를 비난하고 주택 위기 때 돈을 번 사업가라고 공격한 것이 사례로 거론됐다. 이 전략은 4년 전에 공화당 후보였던 밋 롬니를 깎아내릴 ...

    한국경제 | 2016.05.30 06:17

  • thumbnail
    [이번엔 미·중 반도체 전쟁] '중국 반도체 굴기' 견제 나선 미국…전략산업 놓고 G2 '충돌'

    미국이 ‘산업의 쌀’ 철강과 반도체에서 중국에 전쟁을 선포했다. 가만 놔뒀다간 피해가 극심한 철강업계처럼 반도체업계도 어려움에 처할 것이라는 우려에서다.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집권할 경우 미국은 ‘전가의 보도’인 슈퍼 301조까지 부활시킬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중국 반도체펀드는 불공정” 반도체는 2013년 원유를 제치고 중국의 1위 수입품이 됐다. TV 스마트폰 ...

    한국경제 | 2016.05.29 17:35 | 박수진 / 김현석

  • thumbnail
    트럼프, 오바마 저격 "히로시마서 '진주만' 얘기 왜 안했나"

    미국 공화당의 사싱살 대선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을 비난했다. 일본 히로시마(廣島) 방문 당시 진주만공격을 언급하지 않았다는 이유에서다. 트럼프는 29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오바마 대통령이 히로시마에 있는 동안 한 번이라도 일본의 진주만공격을 언급했나? 당시 수천 명의 미국인이 목숨을 잃었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진주만 공격은 일본은 1941년 12월 8일 진주만에 정박해 있던 미군 태평양함대를 ...

    한국경제 | 2016.05.29 17:22

  • 트럼프 "오바마, 히로시마서 왜 진주만 얘기 안 꺼냈나"

    미국 공화당의 대선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도널드 트럼프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일본 히로시마(廣島) 방문 당시 진주만공격을 언급하지 않았다며 비난하고 나섰다. 트럼프는 29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오바마 대통령이 히로시마에 있는 동안 한 번이라도 일본의 진주만공격을 언급했나? 당시 수천 명의 미국인이 목숨을 잃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일본은 1941년 12월 8일 진주만에 정박해 있던 미군 태평양함대를 선전포고 없이 기습 ...

    연합뉴스 | 2016.05.29 17:12

  • thumbnail
    트럼프-공화당 첫 대선자금 후원 행사 70억8000만원 모금

    도널드 트럼프와 공화당의 첫 대선자금 모금 결과 약 70억8000만원이 걷힌 것으로 알려졌다. 28일(현지시간)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지난 25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도널드 트럼프와 공화당의 첫 대선자금 모금행사에서 600만 달러(70억8000만원)가 걷혔다. 또 다른 400만 달러(47억2000만 원)의 후원 약속도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의 오랜 사업 파트너이자 사모펀드사 ‘콜로니 캐피털’ ...

    한국경제 | 2016.05.29 10:07

  • 美대선 결과 예측 8차례 연속 적중한 '족집게 교수'

    1984년부터 독창적 모델로 활약…"여론조사 따위 믿지 말라" 올해 예측은 아직…"트럼프 돌풍은 변수로도 볼 수 없다" 역사학적 통찰력으로 미국 대통령 선거의 결과를 예측해 1984년부터 한 차례도 틀리지 않고 당선자들 알아맞힌 인물이 있다. 미국 아메리카대학교에서 정치역사학을 연구하고 있는 앨런 릭트먼(69) 교수가 그 주인공이다. 릭트먼 교수가 대선 결과를 예측하는 방식은 독특하다. ...

    연합뉴스 | 2016.05.29 09:46

  • 트럼프,멕시코계 판사에 막말 "나 증오하는 사람…부끄러워해야"

    '트럼프 대학' 사기혐의 사건 담당 판사 공개비판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공개 석상에서 멕시코계 연방 판사에 대해 원색적인 비난과 함께 막말을 퍼부었다. 28일(현지시간) 미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 등 미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는 전날 오후 캘리포니아주(州) 샌디에이고 유세 도중 작심한 듯 '트럼프 대학' 사기 혐의 사건을 담당하는 샌디에이고 연방법원의 곤살레스 쿠리엘 판사를 신랄하게 비판했다. ...

    연합뉴스 | 2016.05.29 07:27

  • 힐러리측 "이러다 진짜 트럼프가 대통령될 수도" 자금지원 호소

    ... 보이는데다 최근 들어 선거자금 모금 실적까지 주춤해지면서 캠프 내 위기감이 커지고 있다. 클린턴 전 장관 선거캠프의 로비 무크 선대본부장은 27일(현지시간) 지지자들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사실상 공화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 도널드 트럼프의 무서운 돌풍에 우려를 나타내면서 그를 저지하기 위한 전폭적인 지지와 더불어 선거자금 지원을 호소했다. 무크 선대본부장은 "트럼프와의 본선 맞대결 구도가 확정되면 우리 지지자들, 특히 풀뿌리 기부자들이 놀라서 지지를 한층 더 강화해 ...

    연합뉴스 | 2016.05.29 06:56

  • "오바마 히로시마서 비핵화 강조했지만 핵군축 방안은 없어"

    ... 핵개발을 대폭 축소하는 합의가 이뤄졌지만, 북한은 올해도 핵실험을 강행하고 중국과 인도, 파키스탄은 최근 핵전력을 강화하고 있는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여기에 오는 11월 미국 대선에서 공화당 후보 지명이 확실시되는 도널드 트럼프는 한국과 일본의 핵 보유를 용인할 수 있다는 발언까지 한 상황이다. 게다가 핵군축 논의가 정체되면서 미국 등 핵보유국과 비보유국 사이의 대립도 심해지고 있다. 핵 비보유국의 일부는 핵보유국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핵무기 보유를 금지하는 ...

    연합뉴스 | 2016.05.28 1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