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5171-85180 / 85,4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검찰, 한화갑 의원 구속방침

    서울지검 특수2부(채동욱 부장검사)는 29일 한화갑 민주당 의원에 대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금명간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검찰은 이와 관련, 한 의원을 이날 오전 소환해 대우 트럼프월드 시행사인 하이테크하우징 박모 회장으로부터 6억원의 불법 자금을 건네받았는지 여부를 집중 조사중이다. 검찰은 특히 한 의원이 하이테크하우징 외에 또다른 기업인으로부터 억대의 불법 정치자금을 직접 수수한 단서를 포착, 이를 집중 추궁하고 있다. 한 ...

    연합뉴스 | 2004.01.29 00:00

  • 김원길 "한나라당과 전혀 무관"

    대우건설의 트럼프월드 시행업체인 하이테크하우징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을 수수한 의혹을 받고 있는 한나라당 김원길(金元吉) 의원은 29일 "개인적으로 착복한 것은 없으며 한나라당과도 전혀 무관하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날 기자간담회를 갖고 "2002년 4월 민주당 대표최고의원 경선 당시민주당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와 어릴적부터 형.동생 사이인 하이테크하우징 박모회장이 `경선자금을 대겠다'고 해서 한 전 대표가 출마하고 나는 선대위원장을 맡았다"며 ...

    연합뉴스 | 2004.01.29 00:00

  • 한화갑 의원 곧 사전영장 청구 ‥ 검찰

    ... 29일 한화갑 의원(사진)이 대우건설 시행업체 외 다른 기업으로부터 불법 자금을 수수한 사실을 추가로 포착,한 의원에 대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조만간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검찰은 한 의원을 이날 오전 소환,대우 트럼프월드 시행사인 하이테크하우징 박문수 회장으로부터 6억원의 불법 자금을 김원길 한나라당 의원을 통해 건네받았는지 여부를 집중 조사 중이다. 검찰 수사관계자는 "한 의원이 하이테크하우징으로부터 6억원을 건네받은 것 외에 다른 기업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04.01.29 00:00

  • 김원길의원 소환조사

    서울지검 특수2부(채동욱 부장검사)는 28일 대우건설의 트럼프월드 시행업체인 하이테크하우징으로부터 불법 자금을 수수한 의혹과 관련, 김원길 한나라당 의원을 소환해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김 의원을 일단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해 조사중"이라며 "무슨혐의와 관련있는 지는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검찰은 하이테크하우징이 서울 여의도 트럼프월드 부지를 석탄공사와 국민은행등으로부터 저가에 매입하는 등 시공 과정에서 김 의원 등 정치인을 ...

    연합뉴스 | 2004.01.28 00:00

  • 김원길의원 소환조사

    서울지검 특수2부(채동욱 부장검사)는 28일 대우 트럼프월드 시행사인 하이테크하우징으로부터 불법 자금을 수수한 의혹과 관련,김원길 한나라당 의원을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해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정주호 기자 jooho@yna.co.kr

    연합뉴스 | 2004.01.28 00:00

  • 검찰, 불법 정치자금 수수혐의 '김원길 의원 조사'

    서울지검 특수2부는 28일 대우건설의 트럼프월드 시행업체인 하이테크하우징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을 수수한 혐의로 김원길 한나라당 의원을 소환, 조사한뒤 밤늦게 귀가시켰다. 검찰 관계자는 "일단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했다"며 "정확한 혐의는 아직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불법 정치자금 수수 혐의와 관련, 김원길 의원은 29일 새벽 검찰수사를 받고 귀가하면서 "하이테크하우징의 박모 회장이 2002년 4월 민주당 대표 최고위원 경선 직전 한화갑 의원 ...

    한국경제 | 2004.01.28 00:00

  • "정대철, 불법정치자금 2억 추가수수"

    서울지검 특수2부(채동욱 부장검사)는 28일 정대철(구속) 열린우리당 의원이 여의도 트럼프월드 시행사인 하이테크하우징 박모 회장으로부터 2억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를 추가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정 의원이 재작년 3월 당시 민주당 대표 경선때 경선자금 명목으로 1억5천만원을 받고, 그해 10월 대선자금 명목으로 5천만원을 받는 등 박씨로부터 모두 2억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를 확인했다. 검찰은 이날 굿모닝시티로부터 청탁 대가로 ...

    연합뉴스 | 2004.01.28 00:00

  • 건설업계, 왜 비자금 사건에 연루되나

    ... 없다. 하지만 건설업체는 전국에 수십, 수백개의 공사현장이 있고 개별 공사마다 수십개의 하도급업체가 생겨나는데다 각 공사마다 자재나 설비의 조달원가가 제각기 다를 수 있어 투명한 원가관리가 쉽지 않다. 특히 이번에 문제가 된 여의도 트럼프월드처럼 분양을 통해 수익을 얻는 아파트나 주상복합 공사의 경우 분양만 성공하면 수십억, 수백억원의 '대박'을 터뜨릴 수있어 공사원가관리는 소홀히 되기 십상이다. 이러한 풍토에서 경영진이나 현장소장들이 하도급업체에 압력을 넣어 조달원가를 ...

    연합뉴스 | 2004.01.13 00:00

  • 안희정씨 대우건설서 2억 받아 ‥ 대검

    대검 중수부는 12일 정대철 열린우리당 의원이 굿모닝시티 분양대행사인 누보코리아 외에 대우 트럼프월드 시행사인 하이테크하우징과 또 다른 1∼2개 기업으로부터 10억원 안팎의 불법 대선자금을 수수한 사실을 확인, 조만간 소환 조사키로 했다. 안대희 중수부장은 "서울지검 조사 과정에서 정 의원이 대선 직전 하이테크하우징 등 3∼4개 기업으로부터 불법 자금을 제공받은 사실이 확인돼 서울지검에서 이첩받아 수사키로 했다"고 말했다. 대검은 대우건설 뇌물수수 ...

    한국경제 | 2004.01.12 00:00

  • "대우건설, 안희정씨에 2억 제공" ‥ 검찰, 대우측 자료입수

    ... 있다. 한편 불법 대선자금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는 정대철 열린우리당 의원이 대우건설로부터 받은 3억원 외 2∼3개 기업으로부터 불법 대선자금을 추가 수수한 사실을 확인했다. 안대희 중수부장은 "정 의원이 대우건설과 누보코리아외 대우트럼프월드의 시행사인 하이테크하우징으로부터 억대이상을 받은 것으로 확인했다"며 "그 외에도 1∼2개 기업으로부터 수수한 게 더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임상택·이태명 기자 lims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1.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