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01-4110 / 4,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프간 포로 20명, 인권침해 논란 속 쿠바 도착

    ... 수감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캠프 X-레이''라고 불리는 임시 수용소에 수감될 포로들은 철사로 엮어진 울타리와 금속지붕 등으로 만들어진 독방에 격리, 조사를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미군측은 아프간 포로들이 수용소내 유혈폭동을 일으킨 전력이 있어 할로겐조명이 비치는 매트위에서 수면을 취하도록 하는 등 엄중 감시할 계획이다. 수용소는 현재 죄수 100여명을 수용할 수 있으나 조만간 220명을 수감할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할 예정이며 미군측은 향후 2천명까지 ...

    연합뉴스 | 2002.01.12 00:00

  • 아프간포로 20명, 관타나모기지 도착

    ... 독방에 수감될 것이라고 말했다. ''캠프 X-레이''라고 불리는 임시 수용소에 수감될 포로들은 철사로 엮어진 울타리와 금속지붕 등으로 만들어진 독방에 격리, 조사를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미군측은 아프간 포로들이 수용소내 유혈폭동을 일으킨 전력이 있어 할로겐조명이 비치는 매트위에서 수면을 취하도록 하는 등 엄중 감시할 계획이다. 수용소는 현재 죄수 100여명을 수용할 수 있으나 조만간 220명을 수감할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할 예정이며 미군측은 향후 2천명까지 ...

    연합뉴스 | 2002.01.12 00:00

  • 美 알-카에다 포로 호송 개시

    ... 교전이 이어졌다. 현지 목격자들은 미군 무장헬기가 상공을 선회하며 무장세력을 찾는 수색작전을 펼쳤다고 전했다. 교전으로 인한 미군측 사상자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미해병대는 작년 11월 탈레반과 알-카에다 포로가 폭동을 일으킨 마자르-이-샤리프 사건 때와 같은 일이 되풀이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히고 "보안이 뚫리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막 한 가운데 진흙 담과 철조망으로 둘러싸인 칸다하르 미군기지에는 아프간과 파기스탄 접경지역 등지에서 ...

    연합뉴스 | 2002.01.11 00:00

  • "탈레반포로, 곧 관타나모기지 이감" ..美 합참의장

    ... 늘어났으며 이중 대부분은 칸다하르공항의 포로수용소에 수용된 채 미군과 심한 충돌을 빚으며 저항을 계속하고 있다. 칸다하르의 포로수용소 병동을 탈출한 한 알-카에다 전사는 이날 오전 검거직전투항을 거부한 채 자폭했다. 한편 지난 해 11월말에는 알-카에다 및 탈레반 포로들이 아프간 북부 요충지인 마자르-이-샤리프 수용소에서 폭동을 일으켜 진압과정에서 미군의 집중 폭격을 받아수백명이 사망했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yy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1.09 00:00

  • 아르헨의회, 비상경제대책법 승인.고정환율제 폐지

    ... 12월1일 시행된 예금동결 조치를 계속 연장, 예금인출한도를 일정수준으로 묶어두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어 시민들의 불만은쉽게 가시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정부는 시민들의 불만이 고조돼 지난달에 발생했던 것과 같은 폭동사태가 재연되는 것을 막기 위해 월 1천달러로 돼 있는 현행 인출한도를 상향조정하는방안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새 법은 또한 고용 안정을 위해 향후 90일간 해고를 금지하고 이 기간에 임원및 간부급 직원을 해고할 경우 해당기업이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美, 아프간 전쟁 첫 전사자 발생

    ... 중부사령관은 플로리다주 탬파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오늘 아침 소규모 전투에서 특수부대원 한 명이 피살됐다"고 발표했다. 미국은 지난해 10월7일 대규모 공습과 함께 아프간 전쟁에 돌입한 이래 11월25일 마자르-이-샤리프 포로수용소 폭동으로 중앙정보국(CIA) 요원 한 명이 죽고 12월5일에는 아군기의 오폭으로 칸다하르 부근에서 특수부대원 3명이 사망하는 등 지금까지 아프간 영토에서 4명의 희생자를 냈으나 등 적군의 총격으로 미군이 살해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프랭크스 ...

    연합뉴스 | 2002.01.05 00:00

  • 美 이틀째 공습 .. 특수부대원 1명 전사

    ... 작전을 수행하던 미중앙정보국(CIA) 요원 1명도 부상, 치료를 받고 있으나 중상은 아니라고 미CNN방송은 전했다. 미국은 지난해 10월7일 대규모 공습과 함께 아프간 전쟁에 돌입한 이래 11월25일 마자르-이-샤리프 포로수용소 폭동으로 중앙정보국(CIA) 요원 1명이 죽고 12월5일에는 미군기의 오폭으로 칸다하르 부근에서 특수부대원 3명이 사망하는 등 지금까지 아프간 영토에서 4명의 희생자를 냈으나 교전 중 총격을 받고 미군이 살해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미군당국은 ...

    연합뉴스 | 2002.01.05 00:00

  • 브라질 교도소 폭력사태 30여명 사망

    브라질 론도니아주(州) 포르투 벨류시에 있는 우르소 브랑코 교도소에서 2일 밤 폭동이 발생, 수감 죄수들 가운데 최고 40명이사망했다고 언론들이 보도했다. 이번 폭동은 죄수들 가운데 적대적인 2개 갱단 소속원들 사이에 금전적인 문제를 둘러싼 싸움으로 촉발된 것으로 보이며, 이들은 교도소로 밀반입한 것으로 보이는 총기와 각종 흉기로 상대방을 공격했다고 교도소 관계자들이 전했다. 사건 발생 후 죄수들은 각자의 감방으로 돌아가기를 거부하면서 소동을 ...

    연합뉴스 | 2002.01.03 08:54

  • '파산 아르헨' 난제 안은 두알데 대통령

    ... 계속되는 경기침체를 더욱 악화시켰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 두알데 대통령은 또 정부가 국민에 빚지고 있는 연금과 월급을 지불할 돈이 없다면서 '아르헨티나는 파산했다'고 선언했다. 그러나 정부의 예금계좌 부분동결조치에 분노, 폭동에 가세한 시민들을 달래기 위해 달러로 예금한 예금주들은 같은 통화로 인출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와 함께 두알데 대통령은 사 전정부가 발표한대로 외채 및 이자 상환을 일시 중단해야 한다면서 국제사회의 협조와 이해를 ...

    연합뉴스 | 2002.01.02 16:10

  • 아르헨 위기 조기수습 '물거품'

    ... 제3의 화폐 발행계획을 발표하는 등 위기 수습에 나섰던 그와 상원의장의 연이은 사임으로 아르헨티나는 권력공백상태에 빠졌다. 임시 대통령으로 선출된 지 불과 일주여일 만에 물러난 것은 자신이 내놓은 위기 수습책에도 불구하고 시민폭동이 재발한데다 당내 권력투쟁이 가열되고 있기 때문이다. 아르헨티나 국민은 제3의 화폐인 아르헨티노가 1월 중순에 통용되면 기존 페소화가치가 급락,물가가 치솟을 것을 우려하고 있다. 이 때문에 국민들은 은행에서 페소화를 인출하려 ...

    한국경제 | 2001.12.31 15: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