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21-4130 / 4,7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르헨, 대외부채 상환중단 선언

    ... 규모로 유통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밖에 ▲긴급식량지원 프로그램 운영 ▲현재 10명인 각료를 내무.외무.노동만 남기고 모두 폐지 ▲대통령전용기 및 관용차 매각 ▲공무원 휴가중지 ▲대통령을 포함한 전공무원 봉급 삭감.동결 및 ▲폭동 피해상가 보상도 발표됐다. 그러나 국제통화기금(IMF)과 미 재무부는 아르헨의 이번 비상책에 대해 즉각적인 언급을 회피했다. 전문가들도 26일 아르헨 은행들이 영업을 재개해야만 페그제 유지가 가능할지 여부가 확인될 것이라면서 "중단기적으로 ...

    연합뉴스 | 2001.12.24 07:14

  • 아르헨 폭동후 한인1명 소재 불명

    아르헨티나 폭동 발생전 외출했던 한국인 1명의 소재가 22일 현재까지 파악되지 않고 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부에노스아이레스 외곽 시우다델라 지역에 거주하는 교민 목사아들 김모(25)씨가 소요발생전인 지난 18일 오후 외출했으나 아직 정확한 소재가 파악되지 않고 있다는 것. 외교부 당국자는 "소재 미확인이 소요와 관련된 것인지 확인하지 못해 현지 공관에 정확한 소재파악을 지시했다"며 "그러나 한인 상점 1곳이 약탈당한 것 외에 ...

    연합뉴스 | 2001.12.22 15:20

  • 아르헨, 델라루아 출국금지 조치

    ... 판사는 라몬 메스트레 전 내무장관과 엔리케 마트호브 전 정보부장, 루벤 산토스 연방경찰청장장관 등에게도 출국금지 조치를 내린 것으로 보인다. 델라루아 전 대통령은 금융 붕괴를 막기 위해 내린 긴축정책에 견디다 못한 국민들의 폭동으로 20일 전격 사임했다. 이 과정에서 이틀 동안 시위대와 경찰 사이의 충돌로 전국적으로 27명 이상이 숨졌다. 경찰은 500여명을 조사 중이며 일부는 법원의 명령없이 체포할수 있는 비상사태 하에서 체포됐다. (부에노스아이레스 ...

    연합뉴스 | 2001.12.22 10:24

  • 아르헨티나사태 국제반응

    ... 인접 국가와 무역상대국은 아르헨티나 채무불이행(디폴트) 위험이 주변국가로 확산할 것이라는 우려를 표시하지 않으면서도 구체적인 원조에 나서기를 꺼리고 있다. 조지 W.부시 미국 대통령은 멕시코, 캐나다 수반들과 회담하고 아르헨티나 정치폭동에 우려를 표시하면서 아르헨티나 국민들이 경제위기를 넘기고 안정성장과 번영국가로 돌아가기를 촉구했다.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도 아르헨티나의 위기가 인접국가로 확산하지 않을것이라며 "다행스럽게도 (현재 위기상황이) 아르헨티나에 ...

    연합뉴스 | 2001.12.22 08:57

  • KT-MS 전략적 제휴 26일께 발표

    KT는 당초 21일로 예정했던 미 마이크로소프트(MS)와의 전략적 제휴를 오는 26일께 발표할 예정이다. 이는 아르헨티나가 폭동사태로 사실상 채무불이행(디폴트) 상태에 빠진 뒤 미국재무성 채권 이자율이 3.5%에서 4.5%로 급상승함에 따라 MS에 발행하는 신주인수권부사채(BW)의 이자율을 확정하지 못한데 따른 것이다. 이상철 KT 사장은 21일 "이자율을 빼면 전략적 제휴와 BW발행 조건에 MS와 거의 합의한 상태이기 때문에 크리스마스를 넘기고 ...

    연합뉴스 | 2001.12.21 14:20

  • 아르헨서 약탈당한 한인부부 자살

    아르헨티나 수도 부에노스아이레스 교외의 부에노스아이레스주에서 벌어진 폭동으로 상점 약탈을 당한 한국인 부부가 20일 자살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이 부부는 19일밤 부에노스아이레스시에서 16㎞ 정도 떨어진 시우다델라 지역에 있는 자신들의 상점이 약탈을 당하자 망연자실하고 있다가 이날 자살했다고 부에노스아이레스주(州)의 보안부가 밝혔다. 지난 몇년 동안 시우다델라 지역에는 많은 한국인과 중국인이 상점을 열고 영업을 해왔다. 부에노스아이레스시 ...

    연합뉴스 | 2001.12.21 11:07

  • 델라루아 중도사퇴 .. 소요 진정기미

    ... 부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극렬시위 가담자 2천여명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이날 대통령궁 부근 `플라사 데 마요(5월광장)'과 `아베니다 데 마요(5월대로),`누에베 데 훌리오(7월9일 대로)'의 오벨리스크탑 등에서 벌어진 과격시위와 폭동진압 경찰의 강제해산 과정에서 4명이 숨지고 180여명이 부상했다. 빈민층과 근로자, 연금생활자 등 성난 군중은 집회와 시위를 금지한 전날 델라루아 대통령의 비상사태 선포와 진압경찰의 제지에도 불구하고 이날 오전부터 대통령궁을 ...

    연합뉴스 | 2001.12.21 10:28

  • 아르헨 비상사태 선포 .. 국민들 경제난 불만 방화.약탈

    아르헨티나가 경제난에 따른 폭동 확산으로 19일 한달간의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아르헨티나 경제개혁의 주역이었던 도밍고 카발로 경제장관도 전격 사임했다. 페르난도 델라루아 아르헨티나 대통령은 이날 경제난에 불만을 품은 일부 국민들의 약탈과 방화, 공공건물 점거 등으로 소요가 확산됨에 따라 30일간의 비상사태를 선포한다고 밝혔다. 델라루아 대통령은 또 대국민연설에서 "가난한 자와 폭력세력을 철저히 분리시켜 대처하고 모든 정치세력과의 화합을 통해 ...

    한국경제 | 2001.12.21 09:22

  • <유럽증시> 주니퍼 실적경고로 기술주 주도 하락지속

    ... 주가하락을기록했다. 또 독일의 전자제품 생산업체인 필립스도 4.6% 하락했으며 유럽의 대표적인 소프트웨어 업체인 프랑스의 다소 시스템스와 독일의 SAP도 각각 6.5%와 2.2% 하락했다. 한편 이날 아르헨티나 정부가 시민들의 폭동사태로 비상사태를 선포함에 따라스페인 증시는 폭락세를 나타냈으며 유럽증시에서 아르헨티나 시장과 관련이 깊은업체들의 주가도 약세를 면치 못했다. 종목별로는 통신업체인 텔레포니카가 런던증시에서 1.1% 하락했으며 아르헨티나 자동차시장에서 ...

    연합뉴스 | 2001.12.21 07:15

  • 흐름을 읽자

    ... 우호적이지 않다. 엔화가치가 급락한 가운데 달러/원 환율은 거의 두달만에 1,300원대로 올라섰다. 하이닉스와 마이크론의 제휴는 급박하게 전개되던 분위기와 달리 진전되고 있다는 소식이 들리지 않고 아르헨티나에서는 경제난에 따른 폭동으로 비상사태가 선포됐다. 증시는 그러나 현재의 여건보다 내년에 대한 기대감을 담아내며 지지선을 확인했고 추가 상승을 도모할 테세를 갖췄다. 매수주체는 긍정적인 순환효과를 냈고 통신, 대중주가 반도체에 대한 대안으로 떠올랐다. 지수가 ...

    한국경제 | 2001.12.20 19: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