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1-4160 / 4,7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탈레반 집권 5년 주요 일지]

    ... 북부 전략요충지 마자르-이-샤리프 함락. 11월 13일 = 북부동맹, 탈레반 퇴각으로 카불 입성. 11월 17일 = 망명중이던 랍바니 전 대통령 카불 귀환 11월 25일 = 마자르-이-샤리프 인근 포로수용소에서 탈레반 포로 폭동, 수백 명 사망. 11월 26일 = 북부동맹, 북부도시 쿤두즈에서 완강히 저항하던 탈레반 잔당 소 탕. 12월 5일 = 아프간 4개 정파, 독일 본에서 파슈튠족 지도자 하미드 카르자이 를 수반으로 하는 과도정부 구성안에 합의. ...

    연합뉴스 | 2001.12.07 08:58

  • 美 오폭으로 특수부대원 3명 사망

    ... 아프가니스탄 남부 칸다하르의 북쪽에서 미군의 오폭 사고가 발생, 특수부대원 3명이 숨지고 19명이 부상했다고 미국 국방부가 발표했다. 이로써 아프간 군사 작전에서 희생된 미국인은 마자르-이-샤리프 인근에서 일어난 탈레반 포로 폭동 당시 숨진 중앙정보국(CIA) 간부 1명을 포함, 4명으로 늘어났으나 적군과의 직접적인 교전에 따른 사망자는 아직 발생하지 않았다. 국방부는 미군 특수부대와 합동 작전을 펴고 있던 아프간 반군에서도 사상자가발생했으나 정확한 숫자는 ...

    연합뉴스 | 2001.12.06 07:33

  • "미국인 탈레반 포로 2명 더 있다"

    아프가니스탄 반군 북부동맹이 최근 포로폭동이 발생한마자르-이-샤리프 인근 포로수용소에 미국인 2명이 더 수감돼 있다고 말했다고 미국방부 관리가 3일 밝혔다. 익명을 요구한 이 관리는 그러나 관리들이 아직 미국인 포로들을 만날 수 없었으며, 사실 여부를 확인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앞서 3일간의 포로폭동에서 살아남은 탈레반 포로 가운데 20세의 한 남자가 자신이 미국인이라고 밝혀 주목을 끌었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yunzhen@yna...

    연합뉴스 | 2001.12.04 09:24

  • "美軍, 미국인 탈레반 전사 수감중" .. 美국방부

    아프가니스탄 마자르-이-샤리프의 칼라이-장히 포로수용소 폭동에서 살아남은 미국인 탈레반 전사는 3일 현재 아프간 주둔 미군이 수감하고 있다고 미 국방부가 밝혔다. 짐 카셀라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워싱턴에서 이 포로는 상처를 입어 미군이 치료를 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이 전사에 대해 더 이상 구체적인 내용을 제공할 수 없으며 미국 시민 여부도 확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 "자신을 미국인이라고 주장하는 이 사람은 아프간에 주둔하고 있는 미군이 ...

    연합뉴스 | 2001.12.04 07:07

  • thumbnail
    미망인

    아프가니스탄 전투에서 숨진 미 중앙정보국(CIA)요원 조니 마이크 스팬의 미망인이 2일 남편의 관이 도착한 앤드류공군기지에서 갓난아기를 품에 안고 걸어나오고 있다. 스팬은 최근 아프간 포로수용소 폭동 진압과정에서 살해돼 아프간 전쟁 첫 미국인 전사자가 됐다. 앤드류공군기지AP연합

    한국경제 | 2001.12.03 17:30

  • "탈레반 포로 중 美 태생 백인 확인"..뉴스위크

    아프가니스탄 마자르-이-샤리프의 칼라이-장히 요새 수용소 폭동에서 생존한 탈레반 포로 가운데 미국 태생의 백인 탈레반 전사 한 명이 있었다고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가 3일자 최신호에서 보도했다. 뉴스위크는 자사 기자가 귀화하거나 반감을 가진 아랍계 미국인이 아닌 양질의 교육을 받은 중산층의 미국 태생 백인과 회견을 가졌다고 전했다. 그는 미 대서양중부 억양을 잘 구사하는 압둘 하미드(20)씨로 워싱턴 DC에서 출생, 미국내 여러 지역에 산 경험이 ...

    연합뉴스 | 2001.12.02 19:10

  • 아프간 포로 `학살' 진상규명 논란

    ... 피살사건은조사를 할 필요가 없다는 입장을 밝혀 이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 논란이 가열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국제앰네스티는 아프간 북부도시 마자르-이-샤리프 인근의 한 요새에 있는 포로수용소에서 발생한 탈레반 포로들의 무장폭동을 진압하는 과정에서 "국제인권 및 인도주의법을 심각하게 유린하는 사태가 벌어진 것같다"고 주장했다. 앰네스티는 이어 "영국이 대 테러 전쟁 개시 이후 단일 사건으로서는 가장 많은 인명피해가 난 이 사건의 조사를 거부함에 따라 ...

    연합뉴스 | 2001.12.01 08:45

  • 美, 오마르 신변 보장 협상 불허

    ... "칸다하르에서 주요 지상전투는 아직 없었다"면서 "이번 전쟁은 아프간의 나머지 지역들처럼 칸다하르가 자유도시가 될때까지 계속될 것"이라고말했다. 한편 럼즈펠드 장관은 아프간내 마자르-이-샤리프 인근 포로수용소에 수감된 외국인 자원병들의 폭동 와중에 숨진 중앙정보국(CIA)요원 조지 `마이크' 스팬을 국가적 영웅으로 추켜세우고 그의 시신을 2일 고향의 가족들에게로 운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워싱턴=연합뉴스) 이도선 특파원 yds@yna.co.kr

    연합뉴스 | 2001.12.01 08:36

  • 북부동맹 "칸다하르 1주일내 함락"

    ... 국방부는 아프간내 미군 병력 규모가 1천100명을 넘어섰다고 확인했다. 미 해병제15원정대 소속 병력 1천명은 칸다하르 외곽에 진지를 구축하고 결전 태세를 갖추고 있다. 제10산악사단 병력 100여명은 최근 탈레반 포로들의 유혈폭동이 발생한 마자르-이-샤리프 인근의 공군기지 2곳에 배치돼 만일의 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반 탈레반 파슈툰족으로 구성된 반군병력은 칸다하르 공항 3㎞ 지점까지 진격했다고 북부동맹의 칸 국방차관이 전했다. 존 스터플빔 미 합참 작전차장은 ...

    연합뉴스 | 2001.11.30 22:14

  • 美, 아프간 최종작전대비 전력 강화

    ... 아프간 내의 어느 곳에든 포진할 수 있다...우리는 지금과 같은 압력을 계속 가해 고삐를 바짝 조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우즈베키스탄에 배치돼 있는 제10 산악사단의 병력으로 구성된 소규모의 '신속대응군'이, 탈레반 포로들의 폭동의 유혈 진압 현장인 마자르-이-샤리프에 있는 미국인들을 보호하기 위해 이미 현지에 파견돼 있다는 보도도 나오고 있다. 이러한 모든 조치들은 미국이 바라고 있는 ▲빈 라덴 포획(산 채로든 죽은 상태로든) ▲알-카에다 파괴 ▲탈레반 괴멸 ...

    연합뉴스 | 2001.11.30 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