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91-4200 / 4,4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북한,중국접경지역에 군단규모 병력이동...워싱턴 타임즈

    [워싱턴=최완수특파원]북한은 중국과의 국경지역에 군단병력의 대규모 병 력을 이동시키고 있으며 이는 이 지역에서 일어난 폭동을 진압하기 위한 것 같다고 워싱턴 타임즈가 30일 보도했다. 워싱턴타임즈는 익명을 요구한 미 고위관리의 말을 인용,중국과 북한간의 국경지역에 매우 이례적인 상황이 벌어지고 있으며 이를 예의 주시하고 있 다고 말하고 북한의 군대동원 병력이 2개 사단 이상의 군단병력이라고 전했 다.

    한국경제 | 1993.05.01 00:00

  • "신의주 폭동설 부인"남한당국 날조 주장...평양방송보도

    북한은 29일 평북 신의주시에서 최근 대규모 폭동이나 시위가 발생했다는 KBS방송의 보도와 관련, 이는 "얼토당토 않은 날조 "라고 부인했다고 내외통신이 평양방송을 인용, 보도했다. 평양방송은 이날 논평을 통해 KBS방송이 한국정부 관계자의 말 을 인용, 엉뚱한 모략방송을 내보냈다고 말하고 "남조선 당국자 들이 우리의 일심단결이 두려워 이를 훼손시키고 남조선 인민들 속에서 높아가는 주체의 사회주의제도에 대한 동경심과 전민족대 단결기운을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TV하이라이트] 한강뻐꾸기 ; 해외시사토론 ; 시사기획

    ... 잡담을 나누던 장석은 영애에게서 진수가 파출소로 끌려갔다는 이야기를 듣고 어쩔줄 모른다. 생각끝에 장석은 홍태에게 진수를 빼달라고 부탁한다. 홍태는 자신있게 파출소로 들어가지만 순경들에게 무안만 당한다. 해외시사토론 "LA폭동 1년,한흑갈등 해소되려나"(MBCTV 오후 10시50분)=지난 92년4월 흑인 로드니 킹구타사건과 관련된 LA흑인폭동이 1년내내 한인들을 괴롭히고 있다. 구타경찰관에 대한 무죄평결이 엉뚱하게도 한인들에게 불똥이 튄 것이다. 최근 경찰관 ...

    한국경제 | 1993.04.29 00:00

  • [로드니 킹]위기 넘겼으나 폭동 근본적 원인 여전히 "불씨"

    [워싱턴=최완수특파원] 17일 아침 7시(현지시각) 조금 지나 평결 결과가 나오자 로스앤젤레스시 전체는 크게 안도의 숨을 내쉬었다. 제2의 폭동이 일어날지도 모른다는 팽팽한 긴장감과 두려움, 공포 속에서 1주일 이상 숨을 죽이며 평결을 기다려온 로스앤젤레스 시민들은 배심원들 의 평결 결과에 대해 "공정한 재판"이라고 평가하면서"폭동재발의 가능성 이 사라져 매우 다행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날의 평결로 제2의 폭동이 폭발하는 위기를 일단은 ...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로드니 킹 사건 평결,연방검사와 변호인간에 논평 엇갈려

    ... 연방검사는 "로드니 킹 사건은 먼훗날의 로스앤젤레스재건 역사에서 조그만 참고사항 정도로만 남아야 할 것"이라면서 "로스앤젤레스 의 재건을 위해 모든 시민들이 하나로 뭉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방검사팀의 자랑스러운 `승리의 모습''과는 달리, 유죄평결을 받은 스테 이시 쿤 피고의 변호사는"공정한 재판으로 폭동의 위기를 넘겼다는 점에서 는 좋은 소식이라고 볼 수 있으나,쿤 개인과 그의 법률적 보호라는 면에서 는 슬픈 결과"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로드니 킹 평결이후 한인 표정...일말의 불안감 남아

    [워싱턴=최완수특파원] 평결 결과를 지켜보고 있던 한인동포들은 일단은 폭동의 위기를 넘긴 안도감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지난해의 피해의식이 워낙 커 완전히 마음을 놓지 못하고 있다. 한인동포들의 가게가 밀집한 올림픽가.버몬트가에서 비디오가게를 하는 한 동포는 "참으로 다행스런 결과"라고 말하고 "그러나 지난해 워낙 심하게 피해를 당한 처지라 100% 안심할 수는 없다"고 조심스런 반응을 보였다.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LA평온 되찾아...별다른 사고 없이 하루 보내 경찰 안도

    [워싱턴=최완수특파원] 두 명의 폭행경찰에 대한 유죄 평결이 나온 뒤인 17일 로스앤젤레스는 폭동 재발이라는 최악의 위기를 넘긴 채 큰 사고없이 비교적 평온한 가운데 하루를 넘겼다. 이날 평결이 나오기 1시간 전인 아 침 6시(미 서부시각), 총 출동령이 내려진 로스앤젤레스 경찰은 이날 평결 발표 이후 17일 하룻동안 비상경계 태세를 늦추지 않았으며, 앞으로 단계 적으로 경계 태세를 완화시켜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폭동이 일어난 ...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로드니 킹 사건 일지]

    ... 3월4일=문제의 테이프 텔리비전으로 방영. 3월15일=킹 구타 경관 기소. 7월9일=경찰위원회 위 경찰관들의 과잉폭력 인정 보고서 발표. 92년 2월5일=재판 시작. 4월29일=배심원단 경찰에 대해 무죄평결. 로스앤젤레스폭동 일어남. 3일간 폭동으로 54명 사망. 6월28일=데릴 게이츠 로스앤젤레스 시경국장 사임. 8월5일=경찰관 4명 연방민권법 위반혐의로 재기소됨. 93년 4월10일=평결심의 시작. 4월17일=2명 유죄, 2명 무죄 평...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로드니 킹 사건 평결관련,제시 잭슨 목사 "공정한 판결"논평

    ... 킹의 민권을 침해했음을 인정하고 티모스 윈드와 시 어 도어 브레스노는 무죄 방면했다. 이날 2명의 경찰에 대한 유죄 평결소식이 전해지자 법정으로부터 중계를 듣고 있던 수많은 흑인들은 박수와 만세를 부르며 환호했다. 지난해 폭동이 가장 심했던 사우스센트럴지역에 위치한 퍼스트 에이엠이 교회에서도 다른 흑인 신도들과 함께 평결소식을 기다리던 제시 잭슨 목사 는 "공정한 판결이 나와 기쁘다. 이제 로스앤젤레스는 치유를 위해 나설 때다"라고 밝혔다. 평결이 ...

    한국경제 | 1993.04.18 00:00

  • LA 한인 `초긴장'...로드니 킹 재판 평결따라

    [워싱턴=최완수특파원] 로드니 킹 구타사건 재판의 배심원평결이 피고인 경찰관들의 무죄 또는 배심원단 합의실패로 났다는 소식이 16일오후(이하 현지시간) 알려지면서 재판결과에 불만을 품은 흑인들의 폭동 재발가능성 이 높아진 가운데 로스앤젤레스시 일원은 위기감이 최고도에 달하고 있다. 배심원단의 유죄와 무죄에 대한 합의가 실패할 경우 피고인들은 풀려나오 게 된다. 이같은 상황에 따라 김항경 주로스앤젤레스 총영사는 교민들에게 "최악의 사태에 ...

    한국경제 | 1993.04.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