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121-56130 / 58,6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팔' 저명인사 50여명, 자살폭탄테러 비판 광고

    팔레스타인 저명인사 50여명이 19일 자살폭탄테러를 비판하는 전면 광고를 팔레스탄인의 한 주요 일간지에 실어 팔레스타인내에서 논쟁이빚어지고 있다. 이들은 유력 일간지인 `알 쿠즈'에 실은 광고를 통해 "자살폭탄테러는 아무런성과도 거두지 못한채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간의 증오와 국민간의 갈등만을 심화시키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또 "이스라엘 주민에 대한 테러를 배후조종하고 있는 무장단체들은 팔레스타인의 젊은이들을 자살폭탄테러로 내모는 행위를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사우디서 차량폭탄 터져 영국인 1명 사망

    사우디 아라비아 수도 리야드에서 20일 차량 폭탄으로 추정되는 폭발물이 터져 영국인 1명이 숨졌다고 사우디 관영 SPA통신이 외무부 대변인을 인용, 보도했다. 외무부 대변인은 이날 오전 리야드의 한 주택가 외곽 도로에서 폭발로 1명이 숨졌다며 "우리는 그가 영국인이라는 사실만 확인할 수 있을 뿐 현단계에서 정확한 신원은 확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경찰은 사우디 은행에 근무하는 영국인 직원이 몰던 4륜 구동 차량이 폭발했으며 희생자는 영국인 1명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파' 경찰, 美영사관 폭탄테러 용의자 체포

    파키스탄 경찰은 지난주 카라치 주재 미국 영사관 부근에서 발생한 차량폭탄테러 사건과 지난달 역시 카라치에서 프랑스인 다수를 숨지게 한 자살폭탄테러 사건에 연루된 급진 이슬람단체 대원 7명을 체포했다고현지 관리들이 20일 밝혔다. 이 관리들은 이들 7명이 이슬람 수니파 급진단체인 '라쉬카르-이-장비' 소속원이라고 말했다. 당국은 이 단체가 미국 주도의 대(對)테러전에 불만을 품고 테러를 감행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경찰은 이 단체의 고위관계자로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외환] 1,228원 축 횡보, "달러화 약세 vs 외인 대규모순매도"

    ... 이어 "외국인 주식순매도 규모가 어제 1,500억원대와 비슷하게 전개되고 달러/엔이 반등하면 1,230원대 회복도 가능하다"며 "오늘 거래는 1,226∼1,233원에서 이뤄질 것"으로 예상했다. 전날 뉴욕에서 증시 하락과 예루살렘 자살폭탄테러 등으로 2주래 가장 낮은 수준인 123.86엔을 기록한 달러/엔 환율은 도쿄에서 이 시각 현재 124.18엔을 가리키고 있다. 일본 정부의 구두개입으로 반등세를 보이고 있다. 구로다 하루히코 일본 재무성 국제담당 차관은 "일본 ...

    한국경제 | 2002.06.20 00:00 | chums

  • 이스라엘군, 요르단강 서안 팔 자치도시 재점령

    이스라엘군은 예루살렘에서 이틀 연속 발생한 자살 폭탄테러로 26명이 희생된 뒤 20일 즉각적인 보복에 나서 요르단강 서안 팔레스타인 자치도시들에 탱크와 병력을 투입, 가택 수색과 테러범 검거에 나섰다. 이스라엘군은 이날 60여대의 탱크와 장갑차를 앞세우고 베들레헴에 진입, 시내와 난민촌, 남부 마을인 도하 일원에서 가택 수색을 벌여 7명을 체포했다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이스라엘군은 그러나 19일 예루살렘에서 자폭공격을 자행했다고 주장한 `알 아크사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뉴욕환시] 달러화, 경기회복 지연전망으로 연일 하락세

    ... 지난해 1월 12일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또 엔화에 대해서도 전날의 124.34엔에서 123.88엔으로 떨어져 2주래 최저치를 갈아치웠다. 시장관계자들은 이날 뉴욕증시가 잇단 악재로 하락세를 나타낸데다 이스라엘에서 또다시 폭탄테러가 발생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달러화에 대한 매도세가 이어져 장중 약세를 면치 못했다고 전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 캐피털 매니지먼트의 램 윌너 애널리스트는 "미국 금융시장에대한 투자자들의 신뢰가 부족한 것으로 보인다"며 "달러화는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NDF시장] 1,220원대로 하락

    ... 경기회복 지연이 불가피하다는 전망이 확산, 약세를 강화하며 유로화에 대해 17개월 최저치를 경신했으며 엔화에 대해서도 123엔대로 내려섰다. 나스닥지수 1500선이 무너지는 등 뉴욕 증시의 하락과 이스라엘 자산폭탄테러 발생 소식 등으로 달러매도가 대세를 지배했다. 달러/엔 환율은 123.86엔을 기록, 전날 뉴욕 종가인 124.34엔보다 하락했으며 2주래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한경닷컴 이준수기자 jslyd012@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20 00:00 | chums

  • [채권] 금리 닷새째 하락, "주가 지지가 관건"

    채권 금리가 주가 약세 등으로 닷새째 하락 출발했다. 미국 재무부채권 금리는 뉴욕증시 약세, 예루살렘 폭탄테러, 7월 4일 독립기념일 미국 추가 테러 가능성 등으로 6개월 중 최저치로 급락해 국내 채권 금리 하락세에 힘을 보탰다. 20일 3년 만기 국고채권 2002-4호는 전날보다 0.06%포인트 하락한 5.83% 수익률에 거래됐다.국고 3년 2002-1호는 0.04%포인트 하락한 5.84%를 기록했다. 국채 선물은 급등했다. 9월물은 오전 ...

    한국경제 | 2002.06.20 00:00 | chums

  • [국제유가] 원유재고 증가 발표로 소폭 하락

    ... 않았다고 전했다. 알라론퓨처스의 필 플린 애널리스트는 "OPEC와는 달리 러시아는 오는 3.4분기부터 산유량을 8.9% 늘릴 것으로 보인다"며 "이에 따라 OPEC는 러시아의 증산결정이미치는 영향력에 대해 주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또다시 폭탄테러가 발생, 중동지역의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것으로 우려됐으나 유가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한 것으로 지적됐다. (서울=연합뉴스) 이승관기자 humane@yna.co.kr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백악관.FRB, '자라보고 놀란 가슴' 대피소동

    ... 2대가 메릴랜드주에 있는 앤드류스 공군기지에서 긴급 발진했으며 세스나기가 리치먼드에 도착할 때까지 뒤를 따랐다고 밝혔다. 한편 앞서 이날 오후 3시30분께는 인근 `컨스티튜션 애버뉴'에 위치한 FRB 건물옆 쓰레기하치장에서 소포폭탄으로 의심되는 짐꾸러미가 발견돼 앨런 그린스펀 의장을 포함한 FRB 직원들이 긴급 대피했다. 경찰은 소개령을 내린 후 러시아워인데도 인근 몇개 블록의 교통을 통제했으나 이 짐꾸러기가 아무런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명됨에 따라 3시간만인 ...

    연합뉴스 | 2002.06.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