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191-56200 / 58,4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시, 이라크 원유수출 중단 파장 무시

    ... 행정부 관리들은 부시 대통령의 발언에 화답,알래스카 북극권 야생동식물보호구역(ANWR)의 유전개발을 강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알래스카 유전탐사 지지자인 프랭크 머코스키 상원의원(알래스카)은 후세인 이라크 정부가 팔레스타인 자살폭탄 공격자 유족들에게 2만5천달러를 지원한 사실을지적, 이라크산 원유 수입은 후세인 정권의 테러지원금을 부담하는 것과 다름없다고주장했다. 릭 샌토럼 상원의원(펜실베이니아)도 "이라크는 테러리즘을 재정지원하고 있고우리는 이라크산 원유수입을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콜롬비아 대통령 집무실 부근서 폭발물 발견

    ... 이 차량에는 폭발물이 담긴 가방과 함께 신원 미상의 시체 1구가 들어있었으며,신고를 받고 출동한 폭발물 전문가들이 차량 문을 여는 순간 폭발물이 터졌다고 경찰은 말했다. 이와 함께 보고타 도심에서는 이날 하수구에 설치된 소형 폭탄 2개가 폭발, 어린 소녀 1명이 부상했다. 이들 사건을 저질렀다는 세력은 아직 나오지 않고 있으나, 루이스 어네스토 질리베르트 콜롬비아 경찰청장은 반군단체인 콜롬비아 무장혁명군(FARC)의 소행일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보고타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예닌 난민촌서 이'병사 13명 사망

    ... 일어난 것이어서 향후 전개 추이가 주목된다. 사상자들은 이날 난민촌 수색작전의 일환으로 부비트랩이 설치된 빌딩에 진입했다가 화를 당했다. 사망자들은 모두 예비군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일부 목격자들은 팔레스타인 무장대원들이 강력한 폭탄을 터뜨려 이스라엘군 병사들을 살해했다고 전했다. 한 난민촌 주민은 팔레스타인 무장대원들로부터 이스라엘군 병사 20명이 한 빌딩으로 들어간 뒤 빌딩 내부에 숨겨진 폭발물을 터뜨렸다는 말을 들었다고 밝혔다. 이스라엘 군 소식통은 병사들중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이스라엘 버스 폭발사고로 최소 10명 사망

    ... 러시아워에 키부츠 야구르 인근의 붐비는 4거리를 통과하던 버스안 또는 버스 근처에서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부상자들은 하이파 시내의 병원으로 후송됐다. 이날 사고의 원인과 관련, 이스라엘 군 라디오방송은 `자살폭탄'이라고 언급했으며 이스라엘 총리실은 `폭탄'에 의한 폭발이라고 설명했다. 한 이스라엘 고위 관리는 팔레스타인 지도자인 야세르 아라파트가 최소한 10명이 사망한 이날 자살폭탄 사고에 책임이 있다고 주장했다. 사고를 목격한 택시 운전사인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아난,"세계 노령인구누적 시한폭탄"

    코피 아난 유엔 사무총장은 8일 마드리드에서 열린 유엔 제2차 세계노령화회의 연설에서 전 세계적으로 노령화 인구의 증가가 극적으로 빠르게 진척되고 거의 알아볼 수 없을 만큼 인간 존재를 바꿔놓게 될 것이라고강조했다. 아난 총장은 이에 따라 세계는 개발도상국의 농촌노인 문제와 연금, 건강보험제도에 대한 위협 등 거대한 도전에 대처할 준비를 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강조했다.그는 또 다수의 선진국에서 시행하고 있는 '요람에서 무덤까지'의 사회보장제도...

    연합뉴스 | 2002.04.09 00:00

  • 파월 이집트 방문, 중동사태 협의

    ... 해결을 위해 적극 나서줄 것을 촉구하고 휴전 이후 전개될 평화협상에 이집트가 참여해줄 것을 요청할 것으로 소식통들은 관측했다. 파월장관은 특히 무바라크 대통령을 비롯한 아랍 지도자들이 야세르 아라파트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에게 자살폭탄 공격을 끝내라는 압력을 가함으로써 휴전노력에 동참해줄 것을 촉구할 것으로 이들은 분석했다. 무바라크 대통령은 파월장관에게 팔레스타인 사태 해결을 위한 미국의 즉각적인 개입을 요구하고 이-팔 휴전 합의 도출을 위해 파월장관이 아라파트 수반을 ...

    연합뉴스 | 2002.04.09 00:00

  • 샤론 내각 새 각료 영입으로 더욱 右傾化

    ... 겸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해 3월 거국 연정의 수반으로 취임한 이래 샤론 총리는 팔레스타인과의 평화를 주장하는 노동당과 극우 민족주의 정당을 아우르는 광범위한 이념적 색채의 정부를 이끌어 왔으나 잇따른 팔레스타인 자살폭탄테러 이후 지난 달 29일부터 팔레스타인 자치지구 도시들에 대대적인 군사공세를 퍼부어 왔다. 샤론 총리의 이번 새 각료 임명은 그렇지 않아도 우파정권과의 정권 공유를 둘러싸고 내분이 일고 있는 노동당의 분열을 더욱 부추길 요인으로 ...

    연합뉴스 | 2002.04.09 00:00

  • 미국민 대다수 중동서 대전 발생 예상

    ... 정상화하는 경우 이스라엘이 1967년 중동전 때 점령한 토지를 반환하도록 압력을 넣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아라파트 수반과 협상을 계속하는데 대해 반대하는 의견도 60%나 됐으며69%는 아라파트 수반이 이스라엘 내에서의 자살폭탄 공격을 중지시키길 바라지 않는다고 믿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민은 대체적으로 최근 급증한 중동지역 폭력에 대한 조지 W. 부시 대통령의대응책을 지지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52%는 이스라엘 국민에 대한 공격에 대응하는데 ...

    연합뉴스 | 2002.04.09 00:00

  • "유해사이트 원천 차단해 드려요" .. 초고속망업체 잇단 서비스

    폭탄 자살 폭력 음란 등 청소년들에게 유해한 인터넷사이트를 원천 봉쇄해 주는 유해사이트 차단서비스가 활기를 띠고 있다. 8일 업계에 따르면 하나로통신이 지난해 말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데 이어 하반기부터 KT 두루넷 등 초고속통신망 업체들이 유해사이트 차단서비스에 나설 예정이다. 이에 따라 초고속통신망으로 인터넷을 이용하고 있는 가정에서는 별도의 소프트웨어를 구입하지 않고도 자녀들이 유해사이트에 접근하는 것을 막을 수 있게 됐다. 하나로통신은 ...

    한국경제 | 2002.04.08 15:19

  • 아프간국방장관 호송차량 인근서 폭탄 터져 .. 4명 사망

    모하메드 파힘 아프가니스탄 국방장관을 태운 호송차량인근에서 8일 폭탄이 터져 4명이 숨지고 16명이 다쳤다고 현지 관리가 밝혔다. 폭탄은 아프간 동부 잘랄라바드 시내를 이동중이던 파힘 장관의 호송차량 뒤쪽200m 지점에서 터졌으나, 파힘 장관은 다치지 않았다고 지역 군 사령관의 보좌관인아그하 잔이 말했다. 그는 호송차량이 폭탄에 맞지 않았으며, 파힘 장관은 안전한 곳으로 옮겨졌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사건을 암살 기도라고 말했으나 구체적인 증거를 ...

    연합뉴스 | 2002.04.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