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801-56810 / 58,2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英, 아프간에 이틀째 공습 재개

    ... 비롯,탈레반의 동부 전략요충 잘랄라바드,남부거점 칸다하르 등 아프간 목표물에 대해 공습을 가했다고 공식 확인했다. 이날 공격은 지난 7일밤 1차 공습에 이어 약 24시간 뒤에 단행된 것으로 카불에서는 전투기들의 비행음이 울리고 폭탄이 작렬하는 소리가 들렸으며 탈레반 방공포가 공격기들을 향해 불을 뿜었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미국과 영국은 이날 아프간 북부도시 마자르이샤리프의 탈레반 진지에 대해서도 공습과 함께 미사일 공격을 가했다고 북부동맹측이 밝혔다. ...

    한국경제 | 2001.10.09 09:37

  • "공습 10일간 계속될 것" .. 영국일간 보도

    미국과 영국은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공습의 제1단계를 10일간 계속할 방침이라고 영국 일간 이브닝스탠더드가 군사소식통을 인용,8일 보도했다. 이 소식통은 미국과 영국이 1차 공습을 10일간 계속하려는 것은 탈레반 지도부에 대해 폭탄과 미사일로 끊임없는 압력을 가함으로써 항복하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신문은 엄격히 제한된 표적들이 민간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연합군 전략가들에 의해 선택된 것이라며 탈레반의 아프가니스탄 장악력이 ...

    한국경제 | 2001.10.09 09:37

  • 美, 對아프간 심리전 강화

    미국은 아프가니스탄에 미사일과 폭탄을 연일 퍼붓는 한편으로 난민들에게 식량과 함께 선전지와 라디오를 투하하는 등 강력한 심리전을 전개해 나가기로 했다. 미국은 7일 밤(이하 현지시간) 공습이 전격 개시된 후 약 9시간만인 8일 새벽난민 거주지에 식량 3만7천500인분을 투하했다. 공습과 식량 지원 병행은 전쟁 사상 유례를 찾기 힘든 심리전으로 공격 대상이 아프간 국민이 아닌 테러분자들임을 강조함으로써 탈레반 정권을 국민에게서 유리시키는 동시에 ...

    연합뉴스 | 2001.10.09 08:38

  • 英국방, 아프간 추가공격 경고

    ... 현지에 배치되기 시작했으며 앞으로 실시되는 추가작전을 지원하기 위해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훈 장관은 테러범들에 대한 "끊임없고 신중하며 지속적인 공격"이 있을 것이라고 경고하면서 그것이 어렵고 많은 대가를 요구하겠지만 다른 대안이 없다고 말했다. 훈 장관은 폭탄과 미사일이 민간인 지역에 떨어지고 있다는 언론보도는 "불필요하게 민심을 동요케하는 것"이라며 부인했다. (런던=연합뉴스) 김창회특파원 chkim@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10.09 08:22

  • "첫날 공습 목표물 명중률 매우 높다"

    ... 표적을 명중했고 하나는 지하 깊숙한곳에 있는 표적에 침투해들어갔다고 표현했다. 그는 그러나 지하에 있던 표적이 무엇인지는 밝히지 않았으며 다만 조종사가 공격 직후 산등성이에서 소화기가 발사됐다는 보고를 했다고 전했다. 또 한차례는 방공미사일 저장고에 대한 폭격이었으며 첫번째 폭탄이 폭발한데이어 2번째 폭발이 이어지면서 미사일 하나가 공중으로 튀어올랐다고 이 대령은 말했다. (런던=연합뉴스) 김창회특파원 chkim@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10.09 07:26

  • thumbnail
    美, 아프간내 목표물 공습 재개

    ... 잘랄라바드와 카불, 칸다하르의 공항 등 주요 시설을 공습했으며 미사일 공격도 단행됐다고 보도했다. 지난 7일 1차 야간공습이 단행된지 약 24시간 만에 공격이 재개된 이날 카불 등공습 목표지역에서는 전투기들의 비행음이 울리고 폭탄이 작렬하는 소리가 들렸으며탈레반 방공포가 전투기들을 향해 불을 뿜었다고 현지 목격자들은 전했다. 목격자들은 이어 오후 9시30분(현지시간)께 카불의 동부와 서부, 북부지역에 폭탄이 투하됐으며 서부와 북부 지역에는 각각 TV 송신탑과 ...

    연합뉴스 | 2001.10.09 07:23

  • 美, 아프간 공습 재개

    ... 잘랄라바드와 카불, 칸다하르의 공항 등 주요 시설을 공습했으며 미사일 공격도 단행됐다고 보도했다. 지난 7일 1차 야간공습이 단행된지 약 24시간 만에 공격이 재개된 이날 카불 등공습 목표지역에서는 전투기들의 비행음이 울리고 폭탄이 작렬하는 소리가 들렸으며탈레반 방공포가 전투기들을 향해 불을 뿜었다고 현지 목격자들은 전했다. 목격자들은 이어 오후 9시30분(현지시간)께 카불의 동부와 서부, 북부지역에 폭탄이 투하됐으며 서부와 북부 지역에는 각각 TV 송신탑과 ...

    연합뉴스 | 2001.10.09 01:11

  • 美.英 1차공격 10일간 계속 방침

    ... 영국은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공습의 제1단계를 10일간 계속할 방침이라고 영국 일간 이브닝스탠더드가 군사소식통을 인용해 8일 보도했다. 이 소식통들은 미국과 영국이 1차 공습을 10일간 계속하려는 것은 탈레반 지도부에 대해 폭탄과 미사일로 끊임없는 압력을 가함으로써 무너져 항복하거나 권좌에서 물러나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한 전문가는 지난 7일밤의 공습에 대해 "실제 공격이라기 보다는 화력시범"이었다고 표현했다. 신문은 엄격히 제한된 ...

    연합뉴스 | 2001.10.09 00:59

  • 세계 각국, 아프간 공습에 보안 강화

    ... 군병력을 배치하고특히 이스라엘과 미국 대사관에 대한 경비를 강화했다. 미국의 아프간 공격에 강력한 지지를 표명했던 러시아는 7일 블라디미르 푸틴대통령 주재로 외교.국방수뇌 회담이 개최됐으며 수도 모스크바에 대한 생화학 테러및 폭탄테러 방지를 위한 보안을 강화했다. 우즈베키스탄도 군병력을 증강하고 아프간 인접국경에 대한 보안을 강화했으며독일도 미국 등 서방대사관에 경찰력을 추가 배치하는 등 사전예방조치를 취했다. 터키도 관공서 및 공항에 대한 보안을 강화했으며 ...

    연합뉴스 | 2001.10.09 00:45

  • 美 C-17 수송기, 구호물자 수송 맹활약

    7일 시작된 미군의 아프가니스탄 공습작전에는 C-17 수송기도 한 몫을 단단히 하고있다. 첨단 전투기와 폭격기들이 공격목표물에 폭탄을 투하하고 있는 반면 이들 수송기는 아프난 난민과 빈민을 겨냥해 폭탄 대신 식량과 의약품 등의 구호물자를 투하하고 있다. 모든 구호품에는 성조기와 함께 "미국으로부터의 선물"이라는 도장이 찍혀있다. 아프간에 대해 공습을 시작했지만 아프간 국민들은 공습이 아닌 원조의 대상이란 점을 상징적으로 나타내기 위해 공습과 ...

    연합뉴스 | 2001.10.08 2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