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831-56840 / 59,1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英 기밀해제 문건 원폭 제조법 설명

    원자폭탄의 제조 방법을 설명하고 있는 영 국방부의 기밀해제 문건이 테리스트들에게 입수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영국의 데일리 텔레그래프지가 15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지난 5년동안 공개됐던 이 문건은 지난 40년대말부터 50년대 초 `블루 다뉴브'로 명명된 영국 최초의 원폭 제조와 관련, 플루토늄의 양과 연쇄반응 발화를 포함한 각종 재료 목록 등을 상세하게 기술하고 있다고 말했다. 영국군에서 핵무기 개발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전문가인 브라이언 버넬씨는 ...

    연합뉴스 | 2002.04.15 00:00

  • 아프간ㆍ스페인서 알카에다 관련자 사살.검거

    ... 스페인의 마리아노 라호이 내무장관은 알-카에다 스페인 지부의 자금 총책인 아흐메드 브라힘을 13일 베르셀로나 인근 산호세 데스파이의 자택에서 체포했다고 밝혔다. 라호이 장관은 브라힘이 1998년 케냐와 탄자니야의 미국 대사관 폭탄테러 용의자인 알-카에다의 맘두 마흐무드 살림과 긴밀한 관계를 맺어온 점으로 미루어 그가 미 대사관 폭탄테러에 자금을 댔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스페인 당국이 7개월간의 조사 끝에 미국, 독일 그리고 프랑스 경찰의 도움으로 ...

    연합뉴스 | 2002.04.15 00:00

  • [다산칼럼] 평화교육이어야 한다 .. 韓駿相 <연세대 교육대학원장>

    ... 홀로 전투로서의 테러는 9·11 뉴욕 무역센터 참사에서 보았듯이 전투치고는 값이 저렴한 경제전이다. 전투기 한대를 사려면 수십억달러를 지불해야 하지만,나홀로 자폭수에게는 가족위로금으로 1천만원정도만 주면 된다. 탱크에 탑재하는 폭탄 한발은 수백만원의 고가품이지만,단독병이 지닐 무기라고 해봐야 20만원정도에 지나지 않는다. 테러전은 최첨단 영상매체를 활용하는 고도의 속보전이기도 하다. 적국의 매스 미디어를 보조무기로 활용하는 테러전은 시민들을 무한대의 정신적 공황으로 ...

    한국경제 | 2002.04.14 17:13

  • 파월-아라파트 14일 회담

    ... 파월 장관이 이스라엘의 강력한 반대를 무릅쓰고 자신과의 면담에 나설 수 있는 여건을 조성했다. 두사람간 면담은 당초 13일로 예정됐었으나 전날 예루살렘 마하네 예후다의 야외시장 부근 버스정류장에서 한 팔레스타인 여성이 자살폭탄 테러를 가해 6명이 숨지고 50여명이 부상하는 불상사가 발생하면서 연기됐다. 바우처 대변인은 아라파트 수반이 성명을 발표한 지 수시간만에 "흥미롭고 긍정적인 면이 많이 포함돼 있다"면서 "파월 장관과 아라파트 수반이 내일(14일) ...

    연합뉴스 | 2002.04.14 00:00

  • 블레어, 이스라엘 군사행동 비난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는 13일 이스라엘의 군사행동이 더 많은 자살폭탄테러를 초래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블레어 총리는 일간 인디펜던트와의 인터뷰를 통해 "문제는 이스라엘의 무력사용이 단지 기존의 증오를 심화시킬 뿐이라는데 있다. 어떻게 16세 또는 18세의 팔레스타인 소녀들이 기꺼이 자살폭탄테러에 나서는 상황에 이르게 됐는지를 자문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아무리 많은 피를 흘린다고 해도 양측은 2가지 기본적인 사실로 되돌아 오게 될 것이며 ...

    연합뉴스 | 2002.04.14 00:00

  • 파월-아라파트 14일 회담 .. 미 국무부

    ... 포함돼 있다"고 말하고 이에따라 파월장관과 아라파트 수반의 14일 회동이 성사됐다고 밝혔다. 양자 회담은 당초 13일로 예정됐으나 12일 예루살렘 마하네 예후다의 한 야외시장에 있는 버스 정류장에서 한 팔레스타인 여성이 자살폭탄테러를 감행해 6명이 숨지고 50여명이 숨지면서 연기됐다. 미 백악관은 아라파트 수반에게 예루살렘에서 발생한 폭탄테러를 즉각 비난할 것을 촉구했으나 아라파트 수반은 이에 동의하지 않았다. (워싱턴.예루살렘 dpa.AF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4.14 00:00

  • 파월-아라파트 14일 회담.이' 공세 지속

    ... 발표함으로써 파월 장관이 이스라엘의 강력한 반대를 무릅쓰고 자신과 면담에 나설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 두사람간 면담은 당초 13일로 예정됐었으나 전날 예루살렘 마하네 예후다의 야외시장 부근 버스정류장에서 한 팔레스타인 여성이 자살폭탄 테러를 가해 6명이 숨지고 80여명이 부상하면서 연기됐다. 이스라엘 군 탱크들은 파월 장관의 휴전 촉구 등에도 불구하고 이날 요르단강 서안 지구의 나블루스시(市)의 한 팔레스타인 정부 건물을 포격하는 가 하면, 불도저를 앞세워 ...

    연합뉴스 | 2002.04.14 00:00

  • thumbnail
    파월 "난제"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이 12일(현지시간) 헬기를 이용, 이스라엘 북부 야전사령부를 방문했다. 이날 한 팔레스타인 여성이 시장에서 자살폭탄 테러를 감행, 6명이 사망하고 수십명이 부상하는 등 파월 장관의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양측 분쟁 해결 임무가 더욱 복잡해지는 양상이다. (이스라엘=AP.연합)

    연합뉴스 | 2002.04.13 11:23

  • 예루살렘서 자살폭탄테러, 56명 사상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이 유혈사태 종식을 위해이스라엘을 방문하고 있는 가운데 예루살렘 마하네 예후다의 한 야외시장에 있는 버스 정류소에서 자살폭탄테러가 발생, 6명이 숨지고 50여명이 부상했다. 이스라엘 경찰총수인 미키 레비는 "여성 자살폭탄테러범이 시장안으로 진입을시도하다 실패한뒤 버스 정류소에서 폭탄을 터뜨려 6명이 숨지고 50명이 부상했고부상자 가운데 3명은 중상"이라고 밝혔다. 이스라엘 라디오는 요르단강 서안지구 예닌 난민촌 출신의 여성인 ...

    연합뉴스 | 2002.04.13 00:00

  • 파월, 13일 아라파트 면담..백악관

    ... 13일 요르단강 서안 라말라 집무실에 감금돼 있는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과 만날 것이라고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이 11일 밝혔다. 플라이셔 대변인은 "아라파트 의장은 반드시 현재 일어나고 있는 자살 폭탄 테러와 다른 테러를 공개적으로 비난하는 성명을 발표한다"며 "이는 중요한 것"이라고말했다. 그는 또 "폭력을 정치 도구로 사용하지 못하도록 해야하며 협상이 유일한 길이라는 자신의 약속을 재확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플라이셔 대변인은 ...

    연합뉴스 | 2002.04.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