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851-56860 / 58,4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글로벌 인터뷰] 장 클로드 베르텔레미 <佛 파리1대학 국제경제학 교수>

    ... 분석이 틀린 것은 아니지만 근본적 원인이 세계 빈부격차 심화라고 생각합니다. 선진국들이 개도국의 빈곤에 충분한 관심을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죠.이번 사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지난 98년 케냐와 탄자니아에서 발생한 미 대사관 폭탄 테러 사건까지 거슬러 올라갈 필요가 있습니다. 이번 참사 주범으로 지목되고 있는 오사마 빈 라덴은 아프리카의 미 대사관 테러 사건에도 연루돼 있습니다. 아프리카 역시 거대한 이슬람 지역입니다. 이들 국가는 2차대전 후 유럽 ...

    한국경제 | 2001.10.19 17:13

  • 체니 "테러리스트들은 겁먹은 졸개"

    ... 부통령은 "수백명을 이미 체포하거나 감금했다. 우리는 그들의 작전을 무력화했으며, 의심할 여지 없이 일부 테러공격 음모도 차단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뉴욕의 한 법원은 지난 98년 동부 아프리카 주재 미대사관 2개소에 폭탄테러 사건을 저지른 알-카에다 조직원 4명에 대해 종신형을 선고했다. 이와 관련, 존 애슈크로프트 법무장관은 테러리스트들에게 경종을 울린 것이라고 경고했다. 4명의 피고인들은 9.11 테러사건으로 무너진 뉴욕 세계무역센터 잔해와 불과 세 블록 ...

    연합뉴스 | 2001.10.19 14:50

  • 경영 귀재 잭웰치 자서전 나왔다..'끝없는 도전과 용기'

    ... 회장이 됐다. 이 때부터 그의 전설적인 경영혁신이 시작된다. 5년간 11만여명을 해고해 "중성자탄 잭"이라는 별명까지 얻으며 체질개선에 들어갔다. 피터 드러커의 경영철학을 접목시켜 "최고 경쟁력을 갖춘 사업만 키운다"는 폭탄선언을 했다. 71개 사업부를 정리한 그는 인재.능력 최우선 경영으로 비전을 확립했다. 그의 열정은 품질혁신 운동인 "6시그마 운동"과 "세계화 전략"과 "신(新)서비스 사업 개발""효율적인 e기업으로의 전환"이라는 4대 혁신으로 ...

    한국경제 | 2001.10.19 10:54

  • 빈 라덴, 98년 영국내 조직원에 대미테러 지시

    ... 통해 미국의 이라크에 대한 제재조치는 "최악의 국제테러"라고 표현하고 미군을 사우디 아라비아와 걸프지역에서 몰아내는 것이"이슬람교도들의 성스러운 의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 편지들은 지난 98년 탄자니아와 케냐의 미국 대사관 폭탄테러에 연루된 것으로 보이는 영국내 빈 라덴 추종자들에 대한 런던시경찰청의 수사과정에서 압수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신문은 말했다. 신문은 이 편지들이 빈 라덴이 보낸 것으로 확인될 경우 이는 그가 어떻게 추종자들을 지도하고 선동하는지를 ...

    연합뉴스 | 2001.10.19 08:58

  • 美지상전 시사 속 공습강화..민간피해 증가

    ... 전단살포 등을 통해 탈레반측에 항복을 촉구하는 선무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일부 탈레반 세력이 투항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미군의 이날 카불 공습은 도시 근처의 탈레반 탱크부대와 다른 군사시설물을 표적으로 했으나 폭탄 1발이 인근 킬라자만한 지역의 가옥 2채를 파괴, 민간인 4명이숨졌다고 현지 주민들이 밝혔다. 또 미크로리안 주택단지에도 폭탄이 떨어져 16세 소녀 1명이 숨졌으며 와지르아크바르 한 마을에도 2차례의 강력한 폭발로 건물이 크게 흔들렸다고 ...

    연합뉴스 | 2001.10.19 08:58

  • 獨쇼핑센터 6천여명 대피 소동

    독일 오버하우젠시(市)의 한 쇼핑센터에서 18일 수상한 가방이 발견돼 6천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이날 쇼핑센터 지붕에서 정체불명의 가방이 발견되자 6천여명이 대피했으며 폭탄물 제거반이 현장에 출동했다고 경찰이 밝혔다. 미 테러사건 이후 독일에서는 베를린 외무부 청사와 프랑크푸르트의 고층빌딩, 쾰른 기차역 등에서 의심스러운 물건이 발견되자 소개령이 내려지는 등 심각한 테러후유증을 겪고 있다. (오버하우젠 AFP=연합뉴스) yun...

    연합뉴스 | 2001.10.19 06:54

  • 美 카불 공습 재개

    미 전폭기들이 18일 밤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을 공습했다고 현지 주민들이 밝혔다. AFP 통신 기자는 저공 비행하는 전폭기들이 폭탄을 투여했으며 4차례 폭발음이 들렸다고 전했다. 그는 "두 차례 폭발음은 매우 가까이서 들려왔고 나머지 두 차례 폭발음은 조금먼 곳에서 들려왔다"며 "마치 카불에 지진이 일어난 것 같았다"고 말했다. 전폭기들은 카불 상공을 한 동안 선회했으며 이에 맞서 탈레반은 몇 차례 대공포를 발사했다. (카불 AF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1.10.19 06:53

  • "빈 라덴 핵무기 획득 시도" .. WSJ

    ... 외교대학원 원장은 이와같은 가장 간단한 수준의 핵무기도 TNT 1만5천t에 해당하는 폭발력으로 한 도시의 주민 10만명 이상을몰살시킬 수 있다고 밝혔다. 핵무기가 아니더라도 재래식 폭발물로 방사능 물질을 퍼뜨릴 수 있는 이른바 '더러운 폭탄(dirty bomb)'을 사용할 경우 핵무기에 비해 위력은 떨어지지만 훨씬 손쉽게 입수가 가능하다고 저널은 지적했다. 저널은 이와같은 테러리스트의 핵무기 위협으로부터 벗어나는 길은 핵물질, 특히 플루토늄이나 고농축 우라늄을 그들의 ...

    연합뉴스 | 2001.10.18 22:22

  • 美 지상출격 전폭기 아프간 공습 첫 참가

    ... 집중적으로 폭격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군 전투기들은 18일 새벽 아프간 수도 카불을 재차 공습했으며 카불 공항 인근에서 거대한 불길이 치솟았다고 주민들이 전했다. 현지 취재 중인 AFP통신 기자는미 전투기가 이날 최소 4개의 폭탄을 카불시 경계 내에 투하했으며 탈레반도 방공포로 응사했다고 말했다. 합참본부 부작전국장인 스터플빔 소장은 "우리는 지금까지 우리가 찾아낸 모든방공기지들을 모두 공격했다"며 "이제 우리는 탈레반의 화력을 약화시키는데 도움이될 만한 ...

    연합뉴스 | 2001.10.18 18:01

  • 이슬람 성직자, 빈 라덴.탈레반 공개 비난

    ... 수천명의 목숨을 걸만할 예언자가 아니다"고 지적한뒤, 이슬람교도들에게 "지하드(聖戰)와 테러의 차이점을 직시할 것"을 촉구했다. 저명한 무슬람 학자로, 국내외에 수천명의 지지자를 확보하고 있는 콰드리 당수는 이어 "대사관에 대한 폭탄 공격이나 세계무역센터와 같은 비군사시설 파괴는 지하드가 아니다"고 지적하고, "9.11 테러를 자행한 자들은 무고한 수천명의 미국인을살해한 것은 물론 전세계 수백만 무슬림의 생명을 위협했다"고 비난했다. 그는 "미국인들은 현재 아프간인들을 ...

    연합뉴스 | 2001.10.18 1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