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801-29810 / 36,3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짬뽕

    ... 사투리인 차폰(chapon)에서 비롯됐다"고도 하고 차이나와 닛폰의 섞음말이라는 주장도 있다. 어쨌거나 일본말에서 온 것이니 바꾸자고 해서 초마면(炒馬麵,국어순화용어자료집)으로 고쳐놨지만 어렵고 낯설어 쓰는 사람은 없다. 북미 프로 미식축구리그(NFL)의 영웅 하인스 워드가 한국에 온 첫날 어머니 김영희씨는 "아들과 함께 모국의 거리를 걸어다닐 수 있어 행복하다,같이 짬뽕을 먹고 싶다"고 말했다고 한다. 짬뽕은 중국집에서 팔지만 중국에 한국식 짬뽕은 없다. ...

    한국경제 | 2006.04.04 00:00 | 박성희

  • 하인스 워드 `서울 명예시민' 된다

    미국 프로풋볼리그(NFL) 슈퍼볼 최우수선수(MVP)로 뽑힌 한국계 미국인 하인스 워드가 `서울 명예시민'이 된다. 서울시는 5일 오전 11시 서울시청 태평홀에서 하인스 워드에게 서울시 명예시민증을 수여한다고 4일 밝혔다. ... 이끈거스 히딩크 감독(2002년) 등이 받았다. 서울시는 "하인스 워드가 많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미국 최고의 미식축구선수로 성장해 국내외 한국인들에게 커다란 자긍심을 주고, 모두의 귀감이 될 남다른 효심을 보여줘 명예시민증을 수여하게 ...

    연합뉴스 | 2006.04.04 00:00

  • thumbnail
    노대통령, 하인스 워드 모자와 오찬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4일 청와대에서 방한중인 미국프로풋볼(NFL) 슈퍼볼 최우수선수(MVP) 하인스 워드(30.피츠버그 스틸러스) 선수 모자와 오찬을 함께 했다. 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워드 선수와 어머니의 한국 방문을 ... 워드 선수는 또한 한국의 전통문화를 비롯해 국제무대에서 뛰고 있는 한국 스포츠 선수들의 활약상, 워드 선수의 미식축구 성공담 등에 대해 담소를 나눴다. 노 대통령은 오찬에 앞서 워드 선수로부터 미식축구 사인볼과 등번호가 새겨진 유니폼을 ...

    연합뉴스 | 2006.04.04 00:00

  • thumbnail
    노대통령 "영웅이 돼 돌아왔다"… 하인스 워드 선수 모자 격려 오찬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4일 미국프로풋볼(NFL) 슈퍼볼 MVP(최우수선수)에 오른 한국계 스타선수 하인스 워드(30.피츠버그 스틸러스)와 그의 어머니 김영희(59)씨를 청와대로 초청, 오찬을 함께 했다. 29년 전 혼혈의 ... "To president Roh Moohyun, Go Steelers, I ♡ Korea라고 적혀 있다"며 미식축구 사인볼과 함께 슈퍼볼 우승기념 모자와 등번호 86이 새겨진 자신의 유니폼 재킷을 선물했다. 워드는 노 대통령이 ...

    연합뉴스 | 2006.04.04 00:00

  • thumbnail
    FIFA월드컵홈피, 박주영 '주목할 선수'에 소개

    '박주영의 도전은 계속된다' 아드보카트호의 '젊은 피' 박주영(21.FC서울)이 독일 월드컵축구 공식 홈페이지 한글판(kr.fifaworldcup.yahoo.com/06/kr/)이 소개하는 '주목할 선수(Players to watch)에 ... 2004년 말레이시아에서 열렸던 아시아청소년선수권대회에서 6골을 터트려 득점왕와 MVP를 휩쓸었고, 그해 아시아축구연맹은 '올해의 최우수청소년선수 선정됐다고 홈페이지는 소개했다. 홈페이지는 또 "프로에서 눈부신 활약으로 당시 한국 ...

    연합뉴스 | 2006.04.04 00:00

  • 노대통령 "혼혈인 성공환경 만들겠다"

    ... 사람들에게 보다 많은 기회를 주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방한중인 한국계 미국프로풋볼(NFL) 스타 하인스 워드(30. 피츠버그 스틸러스) 선수와 어머니 김영희씨를 청와대로 초청, 오찬을 함께 한 ... "워드 선수가 이미 우리에게 많은 희망을 주었다. 존재 자체가 많은 사람에게 용기를 주었다"며 "계속 (미식)축구 잘하고, 지금처럼 사람들에게 따뜻한 인품을 보여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워드 선수는 "한국의 유산에 대해 배우려고 ...

    연합뉴스 | 2006.04.04 00:00

  • thumbnail
    하인스 워드 母子 귀향 이틀째 … 대통령을 만나다

    "저는 환대를 받기 위해 한국에 온 것이 아니라 한국인으로서 정체성을 찾기 위해 왔습니다." 한국계 미국프로풋볼(NFL) 스타 하인스 워드(30)는 4일 오전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여는 것으로 방한 이틀째 일정을 시작했다. ... 남을 대우하라는 말씀도 하셨다"며 교민 사회가 보내 준 성원에 감사했다. 워드는 오찬에 앞서 노 대통령에게 미식축구 사인볼과 등번호가 새겨진 유니폼을 전했으며 노 대통령은 답례로 전통 도예기법으로 제작된 '무궁화 다기(茶器) 세트와 ...

    한국경제 | 2006.04.04 00:00 | 허원순

  • [동정] 조성민(한국부동산법학회장)등

    ... 법학과 교수(법학연구소장)은 20일 오후 1시30분 중앙대 아트센터 멀티미디어실에서 '공연예술의 법적 보호'란 주제로 학술세미나를 연다. ▷박상엽 기산종합건설 사장은 17일 아주대 축구부 발전기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박 사장은 지난해에도 1억원을 기탁했다. ▷조영화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장은 17일 오전 11시 연구원 회의실에서 이스라엘 와이즈만연구소의 구조프로테옴센터 제임 프릴러스키 소장과 바이오인포매틱스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한국경제 | 2006.04.03 02:02

  • 히딩크, 차기 레알 마드리드 감독(?)

    호주 축구 국가대표팀을 이끌고 있는 거스 히딩크 네덜란드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벤 감독이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레알 마드리드의 차기 감독이 될 것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영국 주간지 '선데이 익스프레스'는 3일(한국시간) 히딩크 ... 레알 마드리드의 다음 번 감독으로 지명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불름버그통신이 전했다. 히딩크 감독은 그러나 러시아 축구 국가대표팀으로부터 영입 제의를 받았고 잉글랜드 감독 후보로도 거론되고 있어 그가 실제로 레알 마드리드의 사령탑을 ...

    연합뉴스 | 2006.04.03 00:00

  • [LPGA] 한국-멕시코, 올 3번째 응원대결 펼쳐져

    한국과 멕시코의 스포츠 팬들이 올시즌 3차례나 응원 맞대결을 펼치는 진기한 기록을 수립했다. 올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첫 메이저대회인 크래프트 나비스코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가 펼쳐진 3일(한국시간) 캘리포니아주 랜초미라지의 ... 멕시칸의 응원 대결이 흥미롭게 진행됐다. 특히 이번 한-멕시코 대결은 올들어 로스앤젤레스 인근에서 펼쳐진 양국간 축구대표팀 평가전과 제1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야구대표팀간 경기에 이어 3번째 벌어졌던 것. 앞선 두차례 경기에서 ...

    연합뉴스 | 2006.04.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