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041-30050 / 34,8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포항, 선두 굳히기 돌입

    포항 스틸러스가 FC 서울과의 어웨이 대결을무승부로 넘기며 올 시즌 프로축구 전반기 패권에 한발짝 다가섰다. 포항은 3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4삼성하우젠 K리그 전반기 시즌 9차전 서울과의 경기에서 토종 간판 우성용(포항)과 김은중(서울)이 한골씩 주고받아 1-1로 비겼다. 포항은 이로써 5경기 연속 무패의 상승세를 이어가며 승점 20(6승2무1패)으로 1위를 굳게 지켰다. 상암벌 2연승에 도전한 서울은 비록 승전고를 올리지는 못했지만 ...

    연합뉴스 | 2004.05.30 00:00

  • 터키축구, 입국과 함께 담금질 개시

    2002한일월드컵 3-4위전에 한국을 꺾었던 터키축구대표팀이 한국과의 2차례 A매치(6.2 서울, 6.5 대구)를 위해 29일 입국, 담금질에돌입했다. 2004유럽축구선수권 본선 좌절의 책임을 지고 경질된 셰놀 귀네슈 감독의 ... 밀란), 하칸 슈퀴르(갈라타라사이) 등 월드컵 한국과의 3-4위전 선발 멤버들이다수 포함돼 있다. 특히 스페인 프로축구에서 이천수와 한솥밥을 먹고 있는 골잡이 니하트 카베시도 전력에 가세, 한국팬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전망된다. 터키는 ...

    연합뉴스 | 2004.05.30 00:00

  • 여야 재보선 휴일 유세전

    ... 전 지도부가 가세한 가운데 제주에서 지역정책발표회를 갖고 지원유세를 편다.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대표는 이날 자당의 허남식(許南植) 후보와 열린우리당 오거돈(吳巨敦) 후보가 박빙의 대결을 펼치고 있는 부산을 방문, 연제구와 프로축구 경기가 열린 사직주경기장, 부곡동, 해운대, 사직동 교회 등을 돌면서 `텃밭'수호에 총력을 다했고, 31일에는 경남지역 유세에 나설 예정이다. 박 대표는 부산 진구 전포동 허남식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지역대학 총학생회장18명과 김무성(金武星) ...

    연합뉴스 | 2004.05.30 00:00

  • `유럽월드컵' 유로2004 내달 3일 킥오프

    7억 유럽 대륙이 다음달 13일(이하 한국시간)부터 `축구전쟁'에 휩싸인다. `유럽의 월드컵'으로 월드컵 버금 가는 지구촌 최대 축구 이벤트인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04)가 13일 새벽 1시 포르투갈 포르투 드라가우스타디움에서 ... 고부(올림피크 리옹), 잉글랜드의 19세 신동 웨인 루니(에버튼), 챔피언스리그에서 7골을 넣은 크로아티아의 꽁지머리 다도 프로소(AS모나코)도 빅 스타로의 도약을 노린다. 파울로 말디니가 빠진 이탈리아 빗장수비의 핵 알레산드로 네스타(AC밀란)나 ...

    연합뉴스 | 2004.05.30 00:00

  • 프로축구 김현석 울산 코치, 독일 유학

    ... 챔피언 베르더 브레멘에서 약 1년 2개월 동안 지도자 연수 과정을 밟을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지난 8월 프로축구 올스타전을 끝으로 현역 선수에서 은퇴한 뒤 울산에서 코치생활을 하고 있는 김 코치는 "지도자의 길에 들어선 만큼 ... 타이틀을 갖고 있는 김 코치는 지난 2001년에는 전인미답의 50-50클럽(50골.50도움)을 개설하는 등 한국프로축구의 한 시대를 주름잡았다. 지난 90년 현대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입문한 김 코치는 통산 371경기에 출전, 지난달 ...

    연합뉴스 | 2004.05.28 00:00

  • [프로축구] 포항.서울, 돌풍 주인공 `대격돌'

    ... 감독이 갈길바쁜 길목에서 만난다. 이 감독은 중국에서 `충칭의 별'이라는 칭호까지 받았지만 국내에서 부진하다 최근 2연승으로 자신감을 되찾았고 K리그에서 `차붐'을 불러일으키겠다던 차 감독 또한 오랜만에 지난 부천전에서 화끈한 공격축구를 선보였다. 전남은 이따마르와 노병준, 수원은 조병국, 김두현, 모따가 각각 출전정지를 당해 전력에 차질이 생겼지만 상위권 도약을 위한 절호의 기회라는 점에서 양팀 모두 백업멤버를 동원해 총력전에 나선다. 이장수 감독은 "주전 몇 ...

    연합뉴스 | 2004.05.28 00:00

  • 아마추어 축구클럽선수권 30일 개막

    2004년 FA컵축구대회 예선을 겸한 '코니그린 전국아마추어 클럽선수권대회'가 오는 30일 막을 올린다. 대한축구협회에 2종 클럽팀으로 등록한 80개팀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서울, 경기, 충청.대전.호남, 경남, 대구.부산.울산.경북 ... 실업팀이 참가하는 FA컵본선 1회전 출전 티켓을 얻는다. 한편 지난해 FA컵에서는 아마팀인 봉신클럽과 재능교육이 돌풍을 일으키며 프로구단이 가세한 2회전에 진출했었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4.05.27 00:00

  • [프로축구] 김남일, 1골1도움..전남 2연승

    '진공청소기' 김남일(전남 드래곤즈)이 시즌 마수걸이 골을 신고하는 등 모처럼 펄펄 날며 소속팀에 2연승을 안겼다. 전남은 26일 인천숭의경기장에서 열린 2004삼성하우젠 K리그 전기리그에서 김남일과 모따의 연속골로 홈팀 인천 유나이티드를 2-0으로 제압했다. '충칭의 별' 이장수 감독이 이끄는 전남은 이로써 2연승하며 승점 13(3승4무1패)을 기록, 선두 추격에 급피치를 올리게 됐다. 올 시즌 각 팀 사령탑과 전문가들로부터 강력한 우승...

    연합뉴스 | 2004.05.26 00:00

  • AC밀란 셰브첸코, 계약 4년 연장

    2003-2004 시즌 이탈리아프로축구 세리에A 득점왕(24골)에 오른 우크라이나 출신의 골잡이 안드리 셰브첸코(27.AC 밀란)가 오는 2009년까지현 소속팀에서 뛰게 됐다. 셰브첸코는 26일(한국시간) AC 밀란측과 2005년까지로 돼 있는 계약을 4년 더늘리는 데 합의했다. 그는 당초 러시아 석유재벌 로만 아브라모비치가 구단주를 맡고 있는 잉글랜드의 부자 구단 첼시로부터 '러브콜'을 받았으나 고심끝에 제의를 뿌리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

    연합뉴스 | 2004.05.26 00:00

  • [프로축구] 포항, 우승 굳히기 `시동'

    ... 국가대표 선수들의 현란한 개인기를 미리 맛볼 수 있다는 점도 관심거리다. ▲포항, 4연승으로 우승 노린다 3연승을 달리는 선두 포항은 5위 부산(2승5무1패)을 홈으로 불러들여 전기리그 우승 굳히기에 나선다. 최순호 감독의 `짠물축구'로 재미를 본 포항은 `토종 킬러' 우성용이 지난달 17일 수원전 2골을 끝으로 멈춘 득점포 행진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내비치고 있고 특급용병 까를루스와 코난 또한 출격을 고대하고 있다. 최 감독은 "이번 달에 남은 부산, 서울과의 ...

    연합뉴스 | 2004.05.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