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091-30100 / 34,8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10년 월드컵축구 개최국 15일 판가름

    사상 처음 `검은 대륙' 아프리카에서 열리는 2010년월드컵축구대회 개최국이 오는 15일(이하 한국시간) 국제축구연맹(FIFA) 집행위원회에서 결정된다. FIFA는 이날 오후 7시 집행위원 24명의 비밀투표를 통해 남아프리카공화국, ... 인프라면에서는 다소 밀린다. 이집트는 아프리카네이션스컵을 이미 3차례나 치렀고 2006년에도 대회를 개최하기로 해 축구에 관한 한 아프리카의 맹주임을 자처하고 있다. 리비아는 무아마르 카다피 국가원수의 아들로 이탈리아 프로축구 페루자에서 ...

    연합뉴스 | 2004.05.13 00:00

  • 박지성, 네덜란드 주간 '베스트 11'

    네덜란드 프로축구에서 뛰는 박지성(23.PSV에인트호벤)이 네덜란드 유력 축구 전문지 `풋볼 인터내셔널'이 선정하는 주간 베스트 11에 뽑혔다. 풋볼 인터내셔널은 13일(한국시간) 박지성이 지난 주말 덴하그와의 홈경기에서오른쪽 ... 등이 소속된 월드 선발팀의 벤치에 앉는다고 전했다. 히딩크 감독은 또 다음 달 12일부터 포르투갈에서 개막하는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04)에서 네덜란드 NOS방송의 해설가로 변신한다. (헤이그=연합뉴스) 김나라 통신원

    연합뉴스 | 2004.05.13 00:00

  • 안정환, J리그 득점포 침묵

    안정환(요코하마)이 일본프로축구(J1) 연속골 행진을 `2'에서 마감했다. 안정환은 12일 오후 일본 시미즈와의 정규리그 홈경기에 쿠보와 함께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장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골을 넣지 못했다. 요코하마는 후반 43분 사카다의 극적인 동점골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지난 2일 FC 도쿄전을 시작으로 2경기 연속포를 쏘아올렸던 안정환은 이날 결정적인 슛을 2차례 날렸지만 아쉽게 골로 연결되지 못했다. 하지만 안정환은 후반 ...

    연합뉴스 | 2004.05.12 00:00

  • 박지성, 덴하그전 MVP 선정

    네덜란드 프로축구에서 뛰고 있는 박지성(PSV에인트호벤)이 10일 열린 리그 덴하그전의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11일(한국시간) 에인트호벤 홈페이지에 따르면 박지성은 팬 투표 결과 주포 마테야 케즈만에 24표 앞선 1위를 차지, MVP의 영예를 안았다. 박지성에 표를 던진 팬 가운데 발켄스와드에 거주하고 있는 스테판 뮐렌다이크씨는 박지성의 이름이 새겨진 에인트호벤의 새 유니폼을 받는다. 한편 박지성은 덴하그와의 경기에서 시즌 6호골로 ...

    연합뉴스 | 2004.05.11 00:00

  • 마라도나, 마약중독 치료 시작

    최근 심폐질환으로 죽을 고비를 넘겼던 '축구신동'디에고 마라도나(43.아르헨티나)가 마약을 끊기 위한 치료를 받는다. 미국의 뉴스전문채널 CNN 인터넷판은 마라도나의 개인 주치의 알프레도 카에 박사의 말을 인용해 마라도나가 가족들의 ...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마라도나는 마약중독으로 인한 정신 치료를 전문으로 하는 이 병원에서 장기적인 재활프로그램을 받게될 전망이다. 카에 박사는 "디에고가 마약을 끊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

    연합뉴스 | 2004.05.11 00:00

  • 박지성, 시즌 6호골 작렬

    네덜란드 프로축구에서뛰는 태극전사 박지성(23.PSV 에인트호벤)이 시즌 6호골을 쏘아올리며 맹활약을 펼쳤다. 박지성은 9일 새벽(한국시간) 필립스 구장에서 열린 2003-2004 네덜란드 프로축구 정규리그 마지막 홈 경기에서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전반 30분 선제골을 뿜어내며 팀이 덴하그를 3-2로 꺾는 데 단단히 한몫했다. 날카로운 측면 공격을 선보이면서 수비에도 악착같이 가담한 박지성은 미드필더욘 데용의 슛이 상대 수비수의 발에 맞고 굴절돼 ...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AFC챔피언스리그] 성남, 소나기골 노린다

    K리그 꼴찌로 추락한 성남 일화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무너진 자존심을 회복하기 위해 대량득점을 노린다. 성남은 11일 오후 7시 성남종합운동장에서 페르시크 케디리(인도네시아)를 상대로 대회 G조 조별리그 5차전을 갖는다. K리그 디펜딩챔피언 성남은 현재 G조에서 중간전적 3승1패로 일본프로축구(J리그) 지난 시즌 통합우승팀 요코하마 마리노스(4승1패)에 승점 3차로 뒤져있는 상황. 성남이 이날 경기를 이길 경우 승점은 요코하마와 ...

    연합뉴스 | 2004.05.10 00:00

  • [프로축구] 김도훈, 팀 꼴찌후 뒤늦은 부활

    '폭격기' 김도훈(성남)이 무거운 침묵을 깨고 포문을 열었지만 팀이 리그 꼴찌로 추락해 고개를 떨궜다. 김도훈은 8일 성남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프로축구 K리그 포항과의 홈경기에서전반 대포알슛으로 첫 골을 꽂아넣어 득점포의 건재를 알렸다. 하지만 '디펜딩챔피언'인 팀이 1-2로 져 승점 4(1승1무4패)를 기록, 부천과 동률을 이뤘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리그 꼴찌로 추락하는 수모를 당하면서 뒤늦은 부활에 가슴을 쳤다. 지난 시즌 28골을 몰아쳐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프로축구] 수원, 2연승으로 4위 도약

    ... 흔들어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수원은 이후 빠른 패스를 이용한 속공으로 상대를 압박하며 경기의 주도권을 잡았고 울산은 후반 32분 미드필더 김정우가 회심의 슛을 날렸지만 골로 연결되지 않아 완패를 면치 못했다. 한편 올림픽축구팀 주공격수인 최성국은 전반 20분 센터 서클에서 볼을 다투다 김두현에 발목을 차인 뒤 한동안 그라운드에서 일어나지 못해 들것에 실려 나온 뒤 김형범과 교체됐다. 왼쪽 발목 바깥인대를 다친 최성국의 부상 정도는 다행히 심하지 않아 ...

    연합뉴스 | 2004.05.09 00:00

  • 김호곤호, '유종의 미' 거둔다

    `6전 전승으로 유종의 미를 거둔다.' 5전 전승으로 일찌감치 아테네행을 확정지은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1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이란과의 아테네올림픽 아시아지역 예선 최종전을 앞두고9일부터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담금질에 돌입했다. 전날 프로축구 경기를 소화한 인천 유나이티드와 FC 서울 소속 선수 8명은 8일밤 또는 9일 오전에 입소했고 9일 저녁 경기를 치르는 수원 삼성과 울산 현대 선수들은 10일 오전 합류한다. 올림픽대표팀은 ...

    연합뉴스 | 2004.05.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