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601-18610 / 24,6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체육기자가 뽑은 톱뉴스는 '김연아 금메달'

    ... 남자 축구 역시 올해 개최된 남아공 월드컵에서 사상 첫 원정 16강 꿈을 이뤄 부문 4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 한국 프로야구 출범(1982년) 사상 처음으로 타격 7관왕에 오른 이대호(롯데)는 9경기 연속 홈런 신기록까지 작성하면서 ... ▲오은선, 히말라야 14좌 완등 논란 ▲국제 자동차 경주 F1, 국내 첫 개최 ▲김경태.안선주.최나연 등 미국.일본 골프 상금왕 석권 ▲SK, 프로야구 우승과 최다 관중 신기록 ▲한국, 아시안게임 4회 연속 종합 2위 등이 스포츠 팬들의 ...

    연합뉴스 | 2010.12.20 00:00

  • thumbnail
    女골퍼들이 찾는 웰니스 제품, 거기에는 이유가 있다!

    [곽설림 기자] 우리나라 여성 골프는 이미 전 세계적으로 그 실력이 입증됐다. 작은 체구에서 뿜어져 나오는 시원한 샷과 정확한 퍼트는 골프 역사가 우리보다 몇 백 년은 앞서는 미국에 비해 전혀 뒤지지 않는 실력이다. 특히 우리나라 ... 다양한 액세서리고 자신만의 스타일을 돋보이게 하는 선수들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2010 동아 스포츠 대상 여자프로골프'의 대상을 수상한 이보미 선수는 골프 전문 프로그램의 인터뷰에서 성공의 비결에 대해 자신만이 가지고 있는 ...

    bntnews | 2010.12.20 00:00

  • [차이나여자골프] 김혜윤, 기분 좋은 새해 맞이

    2011 시즌 개막전서 3타차 역전 우승 김혜윤(21.비씨카드)이 짜릿한 역전 우승으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2011 시즌을 힘차게 열어 젖혔다. 김혜윤은 19일 중국 샤먼의 오리엔트 샤먼 골프장(파72.6천503야드)에서 열린 KLPGA 2011 시즌 개막전 현대 차이나 레이디스오픈 마지막날 4언더파 68타를 몰아치며 3라운드 합계 4언더파 212타를 적어내 우승컵을 차지했다. 지난 5월 러시앤캐시 채리티 클래식 이후 7개월여만에 다시 ...

    연합뉴스 | 2010.12.19 00:00

  • '스텝 스윙' 김혜윤, 시즌 개막전 우승

    스윙할 때 스텝을 밟는 것으로 유명한 김혜윤(21 · 비씨카드)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2011시즌 개막전을 우승으로 장식했다. 김혜윤은 19일 중국 샤먼의 오리엔트GC(파72)에서 끝난 현대 차이나레이디스오픈(총상금 ... 열어젖혔다. 우승상금은 4만5000달러(약 5200만원).지난 5월 러시앤캐시 채리티클래식에 이어 올해 2승째이고,프로통산 3승째다. 2라운드까지 선두에 3타 뒤진 공동 7위였던 김혜윤은 최종일 전 · 후반에 2타씩을 줄이며 우승컵을 ...

    한국경제 | 2010.12.19 00:00 | 김경수

  • thumbnail
    "2011시즌 기대하세요"

    한국여자프로골프 2011시즌 첫 대회에서 역전우승을 차지한 김혜윤이 우승컵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KLPGA 제공

    한국경제 | 2010.12.19 00:00 | 김경수

  • [차이나여자골프] 이정민, 이틀째 선두

    신예 이정민(18.삼화저축은행)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2011 시즌 개막전에서 이틀째 선두를 지키며 우승에 한 발짝 다가섰다. 이정민은 18일 중국 샤먼의 오리엔트 샤먼 골프장(파72.6천503야드)에서 열린 현대 차이나 레이디스오픈 2라운드에서 더블 보기 1개를 포함해 4개의 보기를 범하고 버디는 2개밖에 낚지 못해 3오버파 75타를 적어냈다. 전날 보기 없이 6언더파 66타를 쳤던 이정민은 이날 3타를 까먹고 중간합계 3언더파 141타를 ...

    연합뉴스 | 2010.12.18 00:00

  • 이정민, 개막전서 '부활 샷'

    올해 기대주로 주목을 받았던 이정민(18 · 삼화저축은행)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2011시즌 개막전에서 부활샷을 선보였다. 이정민은 17일 중국 푸젠성 샤먼의 오리엔트GC(파72)에서 열린 현대 차이나레이디스오픈(총상금 ... 선두를 달렸다. 260야드를 웃도는 장타를 선보이며 일찌감치 스타 탄생을 예고했다. 하지만 하반기 첫 대회인 히든밸리여자오픈 때 잠을 잘못 자는 바람에 목과 어깨 근육이 뭉쳐 급격한 내리막길을 걸었다. 이정민의 구세주는 국가대표 상비군 ...

    한국경제 | 2010.12.17 00:00 | 김진수

  • LPGA 투어, 내년 시즌도 우울

    경제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가 2011년 시즌에도 침체를 벗어나지 못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LPGA 투어는 2010 시즌 마지막 대회 LPGA 투어 챔피언십이 끝나는 지난 6일 ... 국내 메이저대회 하이트 챔피언십과 같은 기간에 LPGA 대회와 일정이 겹친다"며 "만약 LPGA 투어가 강행한다면 한국 선수들을 출전시키지 않겠다"며 맞서고 있다. 미국의 골프컬럼니스트 론 사이락은 골프다이제스트에 올린 글에서 "LPGA ...

    연합뉴스 | 2010.12.16 00:00

  • LPGA 상금왕 최나연 "송희 얘기 물으면 난감해요"

    "송희하고는 하나은행 챔피언십 때 얘기를 일부러 하지 않고 있어요"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상금왕과 최저타수상에 빛나는 최나연(23.SK텔레콤)과 김송희(22.하이트)는 골프계에서 둘 도 없는 '절친'이다. 김송희와 최나연은 중학교 시절 같은 선생님 밑에서 골프를 배우면서 우정을 키웠고, 김송희가 한국을 거치지 않고 미국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하자 최나연도 뒤를 이어 미국으로 향했다. 미국 올랜도에 사는 집도 김송희가 소개해줬고, 같은 ...

    연합뉴스 | 2010.12.16 00:00

  • 박희정·윤슬아 새 둥지…스폰서 계약 활발

    ... "태국 전지훈련 등 회사 차원에서 열심히 후원할 테니 내년에도 좋은 성적을 거둬 달라"고 말했다. 현대스위스저축은행은 프로 골퍼 후원 효과가 예상보다 커 미국LPGA 투어에서 활약한 박희정(30 · 글로리아 박)을 비롯해 내년 투어카드를 확보한 박현진(21) 이다은(22) 등과 최근 메인 스폰서 계약을 잇달아 맺었다. 내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뛸 선수와 스폰서 기업의 짝짓기가 활발하다. 토마토저축은행 볼빅 현대하이스코 요진건설 등이 내년 KLPGA ...

    한국경제 | 2010.12.15 00:00 | 김진수